•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821-23830 / 24,2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두산 방망이가 더 강했다 .. 삼성에 18-11로 승리...정상까지 1승

      ... 경기를 뒤집은 것. 하지만 두산은 3회말 김동주의 만루홈런과 안경현의 1점홈런을 포함,15명의 타자가 돌아가며 대거 12점을 뽑아냈다. 두산은 이후 이경필,이혜천 등을 투입하며 삼성 타선을 봉쇄,7점차의 대승을 지켜냈다. 반면 정규리그 1위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삼성은 이날 어이없는 대패로 1승3패에 몰려 프로 원년인 82년부터 시작된 한국시리즈 우승 7번째 도전도 실패할지 모를 위기에 빠졌다. 한편 이날 김동주가 3회 날린 만루홈런은 프로야구 출범 원년 한국시리즈 ...

      한국경제 | 2001.10.26 08:53

    • [프로야구] 양팀 감독의 말

      ▲두산 김인식 감독= 2회초 8점을 주고 2-8로 뒤지면서 힘들다는 생각도 했는데차명주가 잘 막아줬고 무엇보다 타자들이 정규리그와 달리 삼성 투수들을 두려워하지 않고 잘 처줬다. 삼성 투수들도 많이 지쳐있고 약해졌다. 오늘 진필중을 등판시킬 생각도 했는데 이혜천이 아직 젊고해서 투입하지 않았다. 5차전에서 후반 리드를잡는다면 진필중을 투입해서 2이닝 정도 막게하고 결판을 내겠다. 3승1패로 앞서 있어 유리한 고지에 오른 것은 확실하지만 처음 시작한다는 ...

      연합뉴스 | 2001.10.25 22:45

    • 실링-무시나, 월드시리즈 1차전 선발 격돌

      ... 피칭을 선보이며 팀이 월드시리즈로 진출하는데 선봉장 역할을 했다. 실링은 지난 20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3차전에서 9이닝 동안 삼진 12개를 잡아내며 4안타, 2볼넷으로 2실점해 팀의 5-4 승리를 이끄는 ... 3경기 연속 완투승의 초특급 피칭을 선보였다. 실링과 맞설 무시나 역시 '로켓맨' 로저 클레멘스와 함께 메이저리그 최강의 양키스 마운드를 이끌고 있는 주축 투수. 정규시즌 17승(11패)의 무시나는 지난 14일 아메리칸리그 오클랜드 ...

      연합뉴스 | 2001.10.25 14:03

    • 프로축구, 내년에도 포스트시즌 없이 개최

      내년 프로축구도 올해와 같이 포스트시즌없이 정규리그 성적만으로 우승팀을 가릴 전망이다. 김원동 한국프로축구연맹 사무국장은 25일 "월드컵축구대회가 열리는 내년 5월과 6월에는 프로축구 경기가 계속 될 수 없기 때문에 올해처럼 ... 생기는데 따른 일선 감독들의 불만도 고려해 결정됐다"고 덧붙였다. 연맹 사무국은 오는 28일 2001 POSCO K-리그가 끝난 뒤 11월 초에 열릴 이사회에 이같은 안을 제출할 계획이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cty@yn...

      연합뉴스 | 2001.10.25 09:33

    • 안정환, 이탈리아컵에서 30분간 출장

      이탈리아 프로축구(세리에A) 페루자의 안정환이 이탈리아컵대회에서 모처럼 출전 기회를 잡았지만 득점을 기록하지는 못했다. 지난 21일(이하 한국시간) 이탈리아 정규리그에서 엔트리에도 등록되지 못했던 안정환은 25일 이탈리아컵 1회전 모데나와의 경기에 후반 20분 교체투입돼 30분간 뛰었다고 에이전트사인 ㈜이플레이어가 알려왔다. 페루자는 이날 바자니의 해트트릭(3골)에 힘입어 모데나를 6-3으로 꺾고 2회전에 진출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

      연합뉴스 | 2001.10.25 09:12

    • 스포팅뉴스, 본즈 `올해의 선수'로 선정

      미국의 스포츠 전문 주간지인 스포팅뉴스가 메이저리그 홈런 신기록을 세운 배리 본즈(샌프란시스코)를 `올해의 선수'로 선정했다. 스포팅뉴스(www.sportingnews.com)는 24일(한국시간) 올 시즌 73개의 홈런으로 지난 ... 양키스)가 투수상에, 스즈키 이치로가 신인상에, 루 피넬라(이상 시애틀)가 감독상에 각각 뽑혔다. 실링과 클레멘스는 정규시즌에 각각 22승과 20승을 올리며 팀의 플레이오프 진출을 이끌었다. 푸홀스는 올 시즌 타율 0.329에 홈런 ...

      연합뉴스 | 2001.10.24 09:52

    • [프로축구] 포항 "4위는 양보 못해"

      포스트시즌없이 우승팀을 가리는 2001 프로축구 POSCO K-리그가 성남 일화, 수원 삼성, 안양 LG의 대결로 압축된 가운데 포항 스틸러스가 4위권 진입에 총력을 쏟고 있다. 예전처럼 리그 4위까지 포스트시즌 진출권이 주어지는 ... 메리트시스템으로 스폰서 계약을 한 때문이다. 모기업 포스코를 제쳐두고 유니폼에 `주택은행' 로고를 달고 있는 포항은 정규리그 우승시 15억원, 준우승 12억원, 3-4위 10억원, 5-6위 9억원, 7-8위 8억원, 9-10위 7억원 등 ...

      연합뉴스 | 2001.10.24 09:20

    • [프로농구] 올 시즌 달라지는 것들

      ... 치르던 것이 올 시즌에는 54경기가 됐다. 전체 경기수는 225경기에서 270경기로 불어났다. 그러나 전체 정규시즌 일정은 시즌 도중 휴식일을 최대한 줄여 지난 시즌과 별다른 차이가 없이 3월 14일 끝난다. ▲경기소요시간 ... 선수를 부상, 계약위반 등으로 교체할 때는 반드시 올해 트라이아웃 참가 선수를 우선 선발해야 한다. 종전에는 국내 리그에 뛴 경력이 있는 선수면 올해 트라이아웃 참가 여부와 관계없이 기용할 수 있었다. 대체 용병 구하기가 더욱 어려워진 ...

      연합뉴스 | 2001.10.24 08:47

    • thumbnail
      [프로야구] 우즈, 사상 첫 MVP 3관왕 도전

      두산의 외국인 타자 타이론 우즈가 한국 프로야구에서 아직 아무도 밟지 못한 신기원에 도전한다. 우즈가 노리는 것은 정규리그와 올스타전, 한국시리즈에서 모두 최우수선수(MVP)상을 거머쥐는 것으로, 한국 프로야구 20년 역사상 지금까지 아무도 이루지 못했다. 김성한 기아 감독이 선수시절 정규시즌(85년.88년)과 올스타전(92년) MVP를 수상했고 `야구천재' 이종범(기아)이 정규시즌(94년)과 한국시리즈(93년.97년)에서 영광을 차지했을 뿐이다. ...

      연합뉴스 | 2001.10.23 14:01

    • thumbnail
      뉴욕 양키스, 4년 연속 월드시리즈 진출

      미국프로야구의 최고봉을 가리는 2001년 월드시리즈는 '전통의 명가' 뉴욕 양키스와 메이저리그의 '막내 구단'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대결로 대권의 향방을 가리게 됐다. 98년부터 3년연속 월드시리즈 정상에 올랐던 양키스는 ... 월드시리즈 진출을 자축했다. 양키스의 선발 앤디 페티테는 6⅓이닝을 8안타 3실점으로 막아 승리투수가 됐다. 정규리그동안 116승을 올려 메이저리그 한시즌 최다승 타이기록을 수립했던 시애틀은 예상치못한 투수들의 난조속에 아쉽게 올시즌을 ...

      연합뉴스 | 2001.10.23 1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