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101-39110 / 40,6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日기업 정년퇴직자 재고용 확산 .. 고급인력 싸게 확보

      ... 스미토모의 퇴직자 재고용제의 첫 대상자는 이달말로 60세가 되어 퇴직하는 종업원들로 회사측에서 업무상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사람들이다. 재고용 기간은 원칙적으로 1년이지만 62세까지 연장이 가능하다. 이들 재고용자는 일반 정규직 사원과 마찬가지로 주5일 '풀타임(full time)'제로 일하게 된다. 급여는 연간 3백만엔(3천만원) 선으로 정규사원의 50∼70%선이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퇴직자 재고용 제도 확산과 관련,기업들이 구조조정으로 줄어든 고기능 ...

      한국경제 | 2003.03.10 00:00

    • [취업 문턱 넘기] 식음료.외식 1900여명 뽑는다..외국계기업 채용계획

      ... 기업별로 살펴보면 유통 기업인 한국까르푸가 각 지점별로 매월 10~30여명을 채용해 총 1천8백82명을 채용하며 월마트도 4백81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외식업종도 눈여겨 볼 만하다. 한국피자헛은 매장관리직 부문에서 총 4백명의 정규직 사원을 채용하며 한국맥도날드 역시 매장관리 부문에서 2백명을 채용한다. 베니건스는 7백70명(정규직 1백70명,비정규직 6백명)을 채용한다. 특히 유통.외식업체는 경기가 좋아질 경우 채용이 늘어날 여지가 매우 크며 비정규직의 비율이 ...

      한국경제 | 2003.03.10 00:00

    • [사설] (11일자) 파업 부채질할 생각인가

      ... 투입되고서야 해결되었던 불법파업 사태들이 대부분 권리분쟁의 양상을 보여왔다는 점을 생각하면 더욱 그런 우려가 크다고 하겠다. 여기에 더해 최근 민노총이 그동안 임금인상에 주력했던 투쟁 범위를 건강보험과 국민연금 등 사회보장 분야와 비정규직 처우개선 등 정부정책으로까지 확대한다는 방침을 밝히고 있는 점도 비상한 관심을 갖지 않을 수 없다. 정부가 앞장서 파업범위를 확대하고 여기에 더해 노동자 단체가 사회 정책에까지 투쟁 범위를 넓혀간다면 그렇지 않아도 평온한 날이 없다고 ...

      한국경제 | 2003.03.10 00:00

    • [취업 문턱 넘기] 인재파견.헤드헌팅사 이용하라

      ... 인력 지원의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는 것. 인재파견회사를 통한 계약직 "파견사원"의 취업이 예전보다 선호되는 이유는 "경력업그레이드"의 지름길이라는 인식때문이다. 파견사원도 4대 보험,퇴직금,복리후생이 법으로 보장돼 있기 때문에 정규직과의 차이는 크지 않은데다가 실무능력이 있는 인재를 원하는 현재 채용 분위기에서는 파견사원으로의 근무경력이 인정되는 것이다. 박인주 제니엘 대표는 "좁은 취업문을 뚫기 위해 애쓰는 구직자들이 정작 정규직과 파견직(임시직)이라는 형식에 ...

      한국경제 | 2003.03.10 00:00

    • 병역특례 지정 中企 산업기능요원 의존도 심화

      ... 업체들은 산업기능요원 활용이유가 주로 안정적인 기술 기능인력확보(90.0%)에 있고 기업경영에 크게 도움이 된다(96.9%)고 응답했다. 또 국방부 방침에 따라 2005년부터 현역 산업기능요원이 폐지될 경우 인력난을 크게 우려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응답업체들은 이제도가 폐지될 경우의 인력확보 방안에 대해 외국인산업연수생 채용(47.9%),비정규직 채용(23.0%),해외이전(7.0%)순으로 응답했다. 이치구 전문기자 rh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09 00:00

    • thumbnail
      여성노동자대회 집단퍼포먼스

      3.8 세계여성의 날 95주년을 하루 앞둔 7일 오후 여의도 국회앞에서 한국여성노동자회협의회, 전국여성노조 회원들이 여성노동자 전국걷기대회 선포식을 선언한 후 비정규직 차별철폐 등을 주장하며 노래와 율동을 하고 있다. /(서울=연합) ?

      연합뉴스 | 2003.03.07 14:54

    • thumbnail
      8일 세계여성의 날

      제95주년 세계여성의 날을 하루 앞둔 7일 전국여성노조와 한국여성노동자협의회 회원들이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여성 노동자 전국 걷기대회 선포식'을 가진뒤 '비정규직 철폐'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흔들고 있다.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

      한국경제 | 2003.03.07 00:00 | milkyway

    • 한국노총, 여성노동자대회 개최

      한국노총은 7일 오후 서울 용산구민회관에서 1천여명의 조합원이 참석한 가운데 제95주년 3.8 세계 여성의 날을 기념하는 전국여성노동자대회를 열었다. 참석자들은 "신자유주의 공세는 대다수 여성 노동자를 비정규직으로 전락시켜생존권을 위협하고 있으며 고용.임금.승진 등에서의 각종 차별은 근절되지 않고 있다"며 "남녀차별을 철폐하고 여성 노동자의 인권보장과 생존권 쟁취를 위해 적극 투쟁해 나갈 것"을 결의했다. 참석자들은 이어 출산휴가의 확대, 육아휴직 ...

      연합뉴스 | 2003.03.07 00:00

    • 노 42.5%.사 49.5%, "올해 노사관계 악화"

      ... 가장 역점을 둬야 할 노동정책에 대해서는 사용자는 노사간 신뢰구축과 노사관계 안정, 노동시장 유연성 증대, 불법파업 근절의 순으로 응답했다. 이에 비해 노조는 노사간 신뢰구축과 노사관계 안정, 노동기본권 향상, 근로시간 단축, 비정규직 차별 철폐의 차례로 대답했다. 또한 불법파업이 발생하는 주요 원인으로 사용자는 '노조의 준법정신 부족과 폭력적인 노동운동 방식'을, 노조는 '사용자의 불성실한 교섭'을 들었다. 올해 사업 전망에 대해 사용자의 48.5%는 지난해 ...

      연합뉴스 | 2003.03.07 00:00

    • thumbnail
      월마트 직원 150만명 .. 고용도 1위

      ... 신규 채용했다. 이 때문에 월마트는 3월 초 미 포천지로부터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1위'로 선정됐다. 월마트는 인력 확보를 위해 독특한 채용 시스템을 갖고 있다. 미국내 80개 대학과 제휴,사원 실습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대학생들은 파트타임제로 급여를 받아가며 업무를 배운 뒤 졸업후 본인이 희망하면 우선적으로 채용된다. 월마트 정규직 사원의 60%가 파트타임사원 출신이다. 최인한 기자 janus@hankyung.com ?

      한국경제 | 2003.03.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