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3571-133580 / 159,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리핑] 동부화재 (005830)- 적정주가 12,300원으로 상향조정...현대증권

      동부화재 (005830)- 적정주가 12,300원으로 상향조정...현대증권 - 투자의견 : BUY(유지) - 적정주가 : 12,300원 동부화재는 1월에 전년 동월에 비해 46%, 전월에 비해서는 23% 감소한 86억원의 수정당기순이익(당기순이익+비상위험준비금 증가액)을 시현하였음. 2004년 4월~2005년 1월 누계로는 1,244억원의 수정당기순이익을 기록하였음. 1월 실적에서 특이한 점은 보험영업부문 실적이 개선된 반면에 투자영업이익은 감소한 점임. ...

      한국경제 | 2005.03.03 08:57

    • 日 정부, 우파 교과서 채택 장려할 듯

      ... 교육위원회의 권한을 명확히 하는 지시를 내려보내는 등 제도개선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것은 우익성향 교과서 채택을 장려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산케이는 난징(南京)학살과 조선인 및 군대위안부 강제연행 등 역사적 사실을 왜곡하고 침략전쟁을 정당화해 2001년에 이미 한국, 중국 등과 외교적 파문을 일으킨 바 있는 우익단체 `새로운 역사를 만드는 모임'이 편찬한 중학교 역사교과서를출판한 후소샤(扶桑社)와 같은 그룹 계열 회사다. 중학교 교과서는 일선 교사들의 의사에 따라 채택되는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문희상 "인구 100만 도시 전국 40개로"

      ... 문 의원은 이날 오후 안동 파크호텔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개인적인 생각임을 전제로 이같이 밝히고 "현행 시-도, 시-군-구, 읍-면-동의 3단계 지방행정체계를 2단계로 축소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문 의원은 기초단체장의 정당공천 배제 논란에 대해 "(정당공천이) 민주주의에역행할 수도 있다는 주장이 많이 제기돼 이제는 논의할 시기가 됐다"며 "여당내에서공론화가 이뤄져 당론확정 직전으로, (공천배제)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말했다. 그는 이와 관련, "국민의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민노.민주, 행정도시법 통과 '양비론'

      ... 참여하지 못한 것은 유감"이라고 말했다. 심 수석부대표는 특히 한나라당에 대해 "당론없는 정치를 함으로써 국회를 파행으로 이끈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민주당 김정현(金廷炫) 부대변인도 논평을 통해 "국가대사가 거대 정당간 낯뜨거운 추태 끝에 통과됐다"며 "헌법재판소 결정으로 온 나라가 난리법석을 친 지가엊그제인데 후속 대책에 대한 변변한 국민적 논의없이 표결을 강행한 것은 문제"라고 주장했다. 논평은 이어 "최소한 여야가 국민 공감대 형성을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다이빙궈, 중국 당외사판공실 주임 내정

      ... 후반 헝가리 대사와 외교부 부부장을 역임했으나 덩샤오핑(鄧小平)과 관계가 있다는 소문으로 외교부장에 오르지 못하고 1995년 외교부를 떠났다. 다이 부부장은 1997년 당 대외연락부장으로 기용된 후 세계 각국을 돌아다니며외국 정당들과 폭넓은 친교를 쌓다가 2003년 외교부 부부장으로 깜짝 복귀했다. 이에 앞서 중국 신화통신은 류(66) 주임이 최근 관례적으로 퇴직 고위층이 맡는중국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외사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임명됐다고 보도했었다. 지난 1998년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충청권, 행정도시특별법 통과 '환영'

      ... 있는 바탕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상선 지방분권운동 충남본부 공동대표는 "신행정수도 이전이라는 원안 추진에는 변함이 없지만 그나마 행정도시법이 통과돼 다행"이라며 "행정도시특별법 통과로연기.공주지역에 대한 토지매입의 정당성이 생긴 만큼 더 이상 국론이 분열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안원종 신행정수도사수 충남 연기군 남면비상대책위원회 공동 대표는 "행정도시법 통과는 신행정수도 이전을 위한 절반의 승리"라며 "법안 통과로 만족할 것이 아니라 이제부터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與 당권주자 '예선통과' 총력전

      ... 후보간 연대 움직임은 예비경선을 앞두고오히려 수면 밑으로 잠복한 분위기다. 한명숙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예선에서 후보연대는 큰 의미가 없다"며"독자적인 리더십으로 우리당이 처한 상황을 돌파할 수 있고, 선거에 이길 수 있는정당을 만드는데 전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영달 의원은 "합종연횡부터 생각하는 것은 구시대적 습관으로, 나는 당원들에게 내 입장을 밝히는 캠페인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고, 문희상 의원도 "연대 문제는 예선이 끝난 뒤에나 생각해볼 문제"라고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염동연 "민주당과의 통합 강력 추진"

      ... 모여 한번 더 정권을 재창출해야한다"면서 "민주세력 통합이 우리당의 가장 큰 목표"라고 밝혔다. 염 의원은 이어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대표가 우리당과의 통합에 부정적이지않느냐는 질문에 대해 "정치는 살아움직이는 생물과 같으며, 정당은 국민 여론을 먹고 성장하는 집단"이라며 "전통적 지지자들의 요구가 있으면 한대표처럼 합리적인분이 깊이 고민하고 당원과 협의할 것이며, 지금 분위기로 봐서는 4월과 10월 재.보선이 양당에 상당한 위기를 느끼게 하는 계기가 될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열린우리당, 한나라 내분사태 주시

      ... 어렵다는 게 대체적인 관측이다. 장영달(張永達) 의원은 3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친 박근혜'와 `반 박근혜'간 세 대결을 내분의 주요 원인의 하나로 들면서 "한나라당은 유신의 부채를 가졌기때문에 단일한 입장을 갖는 게 불가능한 정당"이라고 주장했다. 한명숙(韓明淑) 의원도 "정당으로서의 정도가 거의 깨진 게 아니냐는 느낌이 든다"며 "한나라당이 세 다툼을 하는 것은 모든 국민이 다 알 것"이라고 가세했다. 최규성(崔圭成) 의원도 "이번에 법사위에서 농성한 ...

      연합뉴스 | 2005.03.03 00:00

    • 北 "조건ㆍ명분 마련되면 6자회담 참가"

      ... 마련할 때라야 우리가 미국과 마주앉아 회담할 수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핵무기 보유와 관련해서는 "우리는 미국과 교전관계, 기술적으로는 전쟁상태에놓여 있다"며 "핵무기를 휘두르며 우리를 선제타격하겠다는 부시 행정부의 정책기도에 맞서 정당방위를 위해 우리가 핵무기를 만들었고 또 만드는 것은 너무나도 응당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미사일 발사유예 조치의 철회를 밝혀 주목된다. 비망록은 "우리는 이전 미 행정부 시기인 1999년 9월 '대화가 진행되는 기간 미사일 ...

      연합뉴스 | 2005.03.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