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3871-133880 / 159,8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총선 1년 각당 현주소] 우리당

      열린우리당은 지난해 4.15 총선에서 152석을 차지하는 대약진을 통해 과반여당으로 변신했다. 총선을 계기로 헌정 사상 처음으로 개혁세력을 자임하는 정당이 원내 다수당으로 발돋움하는 의회권력의 교체가 이뤄졌고, 제 12대 국회 이후 16년만에 처음으로 집권여당이 원내 절반이상을 점하는 `여대야소(與大野小)'를 실현한 것. 미니정당이었던 우리당이 과반정당으로 순식간에 몸집을 불릴 수 있었던 것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에 대한 탄핵 역풍이 가장 큰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日 교과서 왜곡 목적은 자학사관 탈피" .. 김도형 교수

      ... 치유되지 않았다"는 표현이 있다는 것. 그는 이같은 목적에 따라 문제의 교과서가 한국 등 주변국의 역사를 식민사관이나 `타율성론' 등으로 깎아내리고 자국 역사는 전쟁 패배의 상처에서 벗어나기 위해 전쟁 이전 또는 전쟁 당시의 논리로 정당화하고 미화했다고 지적했다. 김 교수는 후소샤 교과서에 나타난 한국사 서술의 특징은 ▲식민사관(임나일본부 강조, 한사군 영향 부각, 삼국시대 이래 중국 조공) ▲한국 침략 정당화 및 식민지배 미화(정당방위론, 인종전쟁론, 팔뚝론,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클린턴 "나는 힐러리 편"..낙선운동가 비판

      ... 뉴욕지역 언론매체들이 보도했다. 이 자리에서 클린턴 전 대통령은 핑켈스타인이 얼마전 한 남성과 결혼한 게이라는 사실을 상기시키면서 "매사추세츠주 까지 가서 남자 친구와 결혼하고 이곳에 돌아와 그런 걸 발표하다니.."라며 "그는 자신의 정당을 중요시하지 않거나, 권모술수에 능한 사람이거나, 아니면 자기 혐오증 같은게 있는 사람"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힐러리 의원의 대권 도전 야망에 대해 "그녀가 무엇을 하고 싶어하건 나는 그녀의 편"이라고 강조하고 "그러나 우리는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선관위, 일반인 기탁금 230만원 배분

      중앙선관위(위원장 유지담)는 지난 2월16일 이후 일반인 25명으로부터 기탁받은 정치자금 230만원을 국고보조금 배분비율에 따라 각 정당에 배분했다고 13일 밝혔다. 정당별로는 열린우리당 98만원(42.6%), 한나라당 92만원(40.1%), 민주노동당 17만원(7.4%), 민주당 16만원(7.1%), 자민련 6만원(2.8%) 등이다. 이에 앞서 선관위는 지난 1월 일반인 1천774명으로부터 기탁받은 정치자금 1억5천71만원을 각 정당에 배분한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이총리 "역사ㆍ영토 도전은 자주독립에 대한 부정"

      ... 것"이라고 밝혔다. 이총리는 이날 오전 서울 효창공원내 백범기념관에서 열린 제86주년 임시정부 수립 기념일 기념사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매국과 친일의 대가로 얻은 이득이 모두 환수되지 못하고 있으며 사회 일각에서는 일제침략을 정당화하는 일까지 있다"며 "심지어 일본의 일부세력은 침략사를 왜곡함으로써 우리의 역사를 부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총리는 "역사의 왜곡과 억지는 자승자박의 길이 될 뿐"이라며 "20세기의 야만적 유물인 제국주의의 부활은 아시아인들뿐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중국 "대만의 누구와도 대화 용의"

      ... 대화하겠다고 밝혔다. 국무원 대만사무판공실 리웨이(李維)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은 대화상대가 누구든 추구하는 정책과 양안문제에 대한 기본적인 태도에만 관심을 가질 뿐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리 대변인은 누구든, 어떤 정당이든, 그리고 과거 어떤 말을 했고 어떤 일을 했든 상관없이 하나의 중국 원칙을 인정하기만 하면 접촉하고 대화할 용의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현재 대만 정부가 하나의 중국 원칙과 '92공식(共識)'을 인정하지 않고 있고 중국 해협양안관계협회와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총선 1년 각당 현주소] 민노당

      지난해 4.15 총선은 한국 정당정치사에 기념비적인 사건을 남겼다. 헌정 사상 처음으로 노동계와 서민의 권익을 앞세운 진보정당이 원내 진출에 성공했고, 그 주인공은 바로 민주노동당이었기 때문이다. 지난 2000년 노동계를 중심으로 창당한 민노당은 모두 10명의 국회의원을 배출하면서 숙원인 원내진출을 실현한 것은 물론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에 이어 제3당으로 발돋움하는 기염을 토했다. 민노당의 원내 진입은 `레드 콤플렉스'에 빠져있던 우리 사회에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정당 가입ㆍ활동 노동부 공무원 해임

      노동부에서 처음으로 공무원이 정당 활동을 했다는 이유로 해임당하는 사례가 나왔다. 노동부는 지난 1일 징계위원회를 열어 공무원 신분으로 정당에 가입한 뒤 정치활동을 해 온 모 고용안정센터 7급 직원 K씨에 대해 해임 징계를 내렸다고 12일 밝혔다. 이 직원은 2001년 말 민주노동당에 가입한 뒤 근로감독관 등으로 근무하며 지난해 11월 자체 감사에 적발될 때까지 정당 활동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노동부 관계자는 "이 직원이 공무원의 정치적 ...

      연합뉴스 | 2005.04.12 00:00

    • 동원,LG필립스LCD 펀더멘털 개선 필요-중립

      ... 반영해 올해 매출 및 순익 전망치를 각각 9$와 47% 하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현재 가치는 기대요인을 충분히 반영한 수준으로 평가되며 선두권 기업과 후발업체들의 이익구조 편차가 좁아지고 있어 매출 선두 업체보다는 이익 선두 업체가 더 매력적이라고 판단. 따라서 추가 상승을 정당화하기 위해서는 산업 싸이클 회복 강도보다는 펀더멘털 및 경쟁력 회복 강도가 더 커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강지연 기자 sere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4.12 00:00 | serew

    • 독일 유력언론 일본행태 성토

      ... 평화조약에서 이 섬의 소유국을 애매하게 규정한 점을 의식적으로 철저하게 이용하고 있는데, 이 섬 근해에 석유가 매장돼 있을 것이라는 추정도 있다"고 밝히고 "그들은 북한의 위험을 과장함으로써 미국의 미사일 방어 시스템으로의 참가 의도를 정당화하고 이웃을 경악시켰다"고 전했다. FR은 나아가 동북아의 불안한 안보 현실을 들어 "이 때문에 유엔 개혁이 좌초되고 북핵문제가 해결되지 않은 채 불안으로 남을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다. 이들 언론의 대일 비판에 대해 주독 문화홍보원측은 ...

      연합뉴스 | 2005.04.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