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3881-133890 / 158,2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대선 D-13] 올해 美 선거비용 사상 최고.. 39억달러 전망

      ... 월스트리트 저널이 20일 정치자금을 추적하는 민간기구 대응정치센터(CRP)의 집계를 인용 보도했다. 특정 이익단체들의 정치헌금을 막기 위해 제정된 선거자금법에도 불구하고 이처럼 늘어난 선거운동 비용증 25억달러는 연방 선거 후보 및 정당들에 대한 개인 기부형식으로 조성됐다. 지난 선거 때 개인 기부액은 15억달러였다. CRP는 기부금중 상당부분은 인터넷을 통한 소액 기부였다고 밝히고 이는 선거자금법으로도 정치 기부금의 흐름을 막지는 못했고 그저 기부 경로만 바뀌었음을 ...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공권력 경시 만연...공집방해 사건 증가세

      ... 과정이나 주취자 검거 등의 과정에 부상을 입는 `공상(公傷)' 건수도 2001년 26건에서 2002년 50건, 2003년 53건 등으로 꾸준한 증가세를 보인데 이어 올들어서는 9월말 현재까지 44건으로 집계됐다. 이에대해 한 경찰 관계자는 "공무집행방해 사범이 증가하는 것은 사회 일각의법 경시 풍조가 가장 큰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고 법 집행의 정당성에 대한 국민적공감대가 아쉽다"고 밝혔다.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duck@yna.co.kr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美대선 D-13] 케리 지지자들, 부시 승리 점쳐

      ... 운동은 케리 후보에게 좀 더 유리하게 작용할 것이라는 분석도 있다. 관련 연구 결과는 나이가 많고 교육수준이 높을수록 투표율이 증가하며 기혼자, 특히 아이가 있는 기혼자는 미혼자에 비해 투표율이 높다는 점을 보여준다. 이 때문에 정당과 단체들은 유권자의 개인정보와 정치 성향 등이 담겨 있는 정교한 자료들을 분석해 선거독려 운동에 사용하고 있다. 가장 효과적인 투표 독려 방법은 가구방문 등 직접 접촉인 것으로 알려져있어 민주, 공화 양당은 이미 수 백만 가구와 ...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채무자 가족상대 채권추심, 법적 효력없어"

      정당한 이유 없이 채무자의 가족을 상대로 한채권추심 행위는 효력이 없다는 판결이 나와 불법 또는 편법적인 채권추심에 제동이걸릴 전망이다. 서울고법 민사4부(박일환 부장판사)는 21일 전기업체 Y사가 신용정보업체를 통해 채무자의 어머니 김모(73)씨에게서 '빚을 대신 갚겠다'는 서약서를 받아낸 뒤 김씨를 상대로 "서약서대로 빚을 갚으라"며 낸 1억6천여만원의 보증채무금 청구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신용정보법은 변호사 자격이 ...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수도이전 위헌] 시민.사회단체 반응

      ... "당연한 귀결이지만 어려운 여건 하에서 바르고 용기 있는 결단을 내려준데 대해 재판관들에게 경의를 표한다"며 "헌재의 판결을 다수 국민과 함께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판결로 수도 이전에 반대하는 다수 국민과 우리 생각의 정당함이만천하에 입증됐다"며 "대통령과 정부 여당은 이번 헌재의 고심에 찬 판결과 다수국민의 간곡한 뜻을 깊이 헤아려 차제에 잘못된 수도 이전 정책 자체를 철회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바른사회를 위한 시민회의는 "헌재의 결정을 ...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신행정수도법 위헌 결정] 오후 2시 숨죽인 30여분..시민반응

      ... 백지화되면 수도권과 지방의 격차는 더욱 벌어질 것이 분명하다"며 "지방분권정책이 지속되기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수도이전법 폐기하라 헌법소원을 낸 수도이전 반대 국민연합은 "이번 판결로 수도이전에 반대하는 다수 국민과 우리 생각의 정당함이 만천하에 입증됐다"며 "대통령과 정부 여당은 이번 헌재의 고심에 찬 판결과 다수국민의 간곡한 뜻을 깊이 헤아려 차제에 잘못된 수도이전 정책 자체를 철회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바른사회를 위한 시민회의는 "헌재의 결정을 전폭적으로 ...

      한국경제 | 2004.10.21 00:00

    • 채무자 가족에 채권추심, 법적인 효력없어

      정당한 이유없이 채무자의 가족에게 채무변제 각서를 쓰게 하는 등의 채권추심 행위를 하는 것은 효력이 없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이에 따라 대부업자나 금융회사들의 무분별한 채권추심 행위에 제동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서울고등법원 민사4부(박일환 부장판사)는 21일 전기업체 Y사가 신용정보업체를 통해 채무자의 어머니 김모씨(73)에게서 '빚을 대신 갚겠다'는 서약서를 받아낸 뒤 김씨를 상대로 "서약서대로 빚을 갚으라"며 낸 1억6천여만원의 보증채무금 ...

      한국경제 | 2004.10.21 00:00

    • 이인제 의원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

      ... 진술하고 있고 새벽에 전달한 것도 남의 눈에 띄지 않기 위해 오히려 자연스럽다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받은 돈은 한나라당의 정치활동을 위한 것과 동시에 피고인자신의 정치활동을 위한 것으로 정치자금법이 다른 정당에서 수수한 금원을 제외하지 않은 입법 취지 등을 볼 때 유죄"라며 "먼저 적극적으로 돈을 요구하지 않았고초범인 점을 고려해 형 집행을 유예한다"고 덧붙였다. 이 의원은 선고가 난 뒤 다소 어이없다는 표정을 짓고 퇴정했으며 이 의원의 ...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신행정수도법 위헌 결정] 시민.사회단체 반응

      ... 생각하지 않는 시대착오적인 결정이며 지방의 국민들을 다 버린 결정으로 일종의 지역 차별"이라고 비판했다. ◆수도이전법 폐기하라 헌법소원을 낸 수도이전 반대 국민연합은 "이번 판결로 수도 이전에 반대하는 다수 국민과 우리 생각의 정당함이 만천하에 입증됐다"며 "대통령과 정부 여당은 이번 헌재의 고심에 찬 판결과 다수 국민의 간곡한 뜻을 깊이 헤아려 차제에 잘못된 수도 이전 정책 자체를 철회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바른사회를 위한 시민회의는 "헌재의 결정을 ...

      한국경제 | 2004.10.21 00:00

    • [수도이전 위헌] 민노당 김대표 "위헌 주체가 국회"

      ...주노동당 김혜경(金惠敬) 대표는 21일 헌법재판소의 신행정수도특별법 위헌 결정에 대해 "신행정수도특별법은 국회가 통과시킨것인데 헌재의 결정으로 국회가 위헌을 한 모양이 됐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후 경희대 수원캠퍼스에서 '진보정당의 발자취와 이후 전망'을 주제로 특강을 가진 뒤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 대표는 "민노당은 현 정권의 밀어붙이기식 수도이전 강행, 지방분권화에 역행하는 '또 다른 서울을 만들기'에 반대하는 당론을 펴왔다"며 "그러나 ...

      연합뉴스 | 2004.10.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