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5101-145110 / 154,5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취재여록] 16대 총선은 깨끗(?)

    ... 6천4백여만원에 불과했으며 1억원 이상을 썼다고 신고한 후보는 찾아보기 힘들다. 신고액수만 놓고 보면 16대 총선은 그야말로 전례없이 깨끗한 선거였다. 문제는 후보자들의 신고액을 그대로 믿는 국민이 거의 없다는 점이다. 군소정당이나 무소속 후보는 몰라도 거대정당의 후보들에 대해서는 더욱 그렇다. 유력 정당 후보들의 신고액에 신뢰가 가지 않는 이유는 한두가지가 아니다.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하기 전부터 "20當 10落" 얘기가 공공연히 나도는 등 극도의 금권선거가 ...

    한국경제 | 2000.05.15 00:00

  • [여론광장] 지방 재보궐선거 후보자 '상향식 공천 움직임 환영'

    여야의 일부 지구당에서 "내달 8일 실시될 지방 재.보궐선거 후보자"를 지구당원들이 직접 선출한다고 한다. 이는 우리 정당사에 획기적인 일로 생각되며 당내 민주주의를 위한 새 싹을 보는 것 같아 반갑기 그지없다. 과거 우리 정당정당법이나 당헌 등에 규정된 절차대로 운영되지 못한 것이 매우 많다. 당원들이 정당의 중요한 의사결정에 참여하기는 애당초 불가능했다. 지구당위원장 선출이나 공직선거후보자의 공천도 당원들의 의사와는 아무런 관계없이 ...

    한국경제 | 2000.05.13 00:00

  • 민주노동당, 중앙선관위의 등록취소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내

    민주노동당은 총선에서 2%를 득표하지 못했다며 등록취소를 통보한 중앙선관위에 대해 서울행정법원에 "등록취소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냈다고 11일 밝혔다. 민주노동당은 소장에서 "정당 설립과 활동의 자유는 헌법이 보장하는 정치적 기본권임에도 현 정당법은 이러한 기본권을 과도하게 침해하고 있어 위헌적"이라고 주장했다. 민주노동당은 지난 4.13 총선에서 전국 21개 선거구에 후보자를 내 평균 13.1%,전국단위로는 1.18%의 득표율을 올렸다. ...

    한국경제 | 2000.05.12 00:00

  • 해고사유 입증못하면 부당해고 .. 중앙노동委 '구제' 판정

    ... 판정했다. 중노위는 "사용자가 해고 당시에는 아무런 입증자료도 없이 "하극상 지시거부 직무유기"라며 해고시켰다가 나중에 다툼이 일어나자 주변 사람의 진술서를 작성했다"며 "그러나 진술서에 구체적 사례를 제시하지 못해 해고 사유의 정당성 유무를 판단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또 "최씨가 업무를 다소 소홀히 처리하는 등 회사의 신용을 실추시킨 점은 인정되지만 사회 통념상 근로계약 관계를 단절할 정도의 중대한 비위행위로 볼 수는 없어 정당한 해고로 판단할 수 없다"고 ...

    한국경제 | 2000.05.12 00:00

  • [취재여록] 정당민주화는 공염불

    ...) 확대,상향식 공천 등을 거론했지만 발언말미엔 "잘 몰라서 그러니 많이 가르쳐달라"며 꼬리를 내렸다. 그나마 자유발언시간은 40분에 그쳤고 곧바로 이어진 김수한 고문의 "일장훈시"는 30분이나 끌었다. 김 고문은 "국회운영의 축은 정당정치이고 어떤 경우든 당의 결정에 승복해야 한다"며 386을 책망했다. 발언기회를 원천봉쇄당한 한 비주류측 의원은 "공천하면서 자기 사람 다 심어놓고 뭐가 두려워 토론시간도 제대로 안주냐"며 불만을 나타냈지만 메아리 없는 외침으로 ...

    한국경제 | 2000.05.11 00:00

  • [백두사업/고속철 계기로 본 '로비' 제도] '외국의 사례'

    ... 인정하지 않고 있으며 만일 거래과정에 비정상적인 커미션이 오고 간 경우엔 다른 법률로 처벌하고 있다. 이에반해 미국은 "로비의 천국"으로 통할 정도다. 등록만 하면 자유롭게 로비활동을 "사업"으로 영위할 수 있다. 헌법에 보장된 "정당한 의사표현의 형태"라는 것이다. 다만 엄격한 규제와 감시를 통해 탈법적인 로비에는 무거운 처벌을 물리고 있다. 구체적인 규제법으로는 "로비공개법(LDA)"을 운영하고 있다. 이 법에 따라 6개월에 5천달러 이상의 수임료를 ...

    한국경제 | 2000.05.11 00:00

  • [사설] (11일자) 로비 양성화 방안도 검토를

    ... 설득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다. 이것은 법으로 막는다고 될 일도 아닐 뿐 아니라 막는 것이 반드시 좋은 일만은 아닌 측면도 있다. 이런 점을 감안해 미국을 비롯한 선진국에서는 로비를 정부 및 의회에 대한 정당한 의사표현으로 보고 이를 합법적으로 인정해 주는 대신 규제를 매우 엄격하게 하고 있다. 미국의 경우 모든 로비스트는 의회에 등록하고 활동내역을 공개토록 하는 사회적 감시체제를 갖추고 있다. 우리도 이제 불법화 돼있는 로비로 인해 ...

    한국경제 | 2000.05.11 00:00

  • 고속철 로비의혹 최씨 지난해 검찰조사 받았다

    ... 것으로 밝혀져 검찰 수사의 허점이 드러났다. 지난 97년 여름 고속철 로비의혹에 대한 첩보를 입수, 검찰의 내사가 진행중일 때 최씨가 검찰에 자진출석했었다. 당시 최씨는 참고인 자격으로 나와 "알스톰사와 에이전트 계약을 체결하고 정당하게 활동했다"며 로비의혹을 전면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최씨를 대상으로 1천1백만달러의 행방을 추궁했지만 사법처리하지 않고 돌려보냈다. 검찰은 당시 최씨가 자진출두한 데다 내사중인 사건이고 비리 혐의가 실체화되지 않아 ...

    한국경제 | 2000.05.11 00:00

  • [백두사업/고속철 계기로 본 '로비' 제도] 검은 거래-추악한 '브로커'

    ... "고속철 커미션 의혹"이 그렇고 "옷 로비"나 "한보 사건"도 넓게 보면 로비사건의 범주에 속한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로비"를 공식적으로 인정하지 않고 있어 이런 사건들의 대부분이 "뇌물수수"로 다루어진다. 그러다보니 때로는 정당한 홍보활동까지도 부도덕한 "매수 시도"로 왜곡돼 지탄을 받는 경우가 없지 않다. 정치권을 중심으로한 일각에서 "미국처럼 로비활동을 양성화하고 엄격하게 감시하자"는 주장이 제기되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우리나라 법률에는 "로비스트"라는 ...

    한국경제 | 2000.05.11 00:00

  • 민주노동당, "총선 득표 2% 미달 등록취소는 위헌"

    민주노동당은 10일 총선에서 2%를 득표하지 못했다며 등록취소를 통보한 중앙선관위에 대해 서울행정법원에 "등록취소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냈다. 민주노동당은 소장에서 "정당 설립과 활동의 자유는 헌법이 보장하는 정치적 기본권임에도 현 정당법은 이러한 기본권을 과도하게 침해하고 있어 위헌"이라고 주장했다. 민주노동당은 지난 4.13 총선에서 전국 21개 선거구에 후보자를 내 평균 13.1%,전국단위로는 1.18%의 득표율을 올렸다. 정태웅 기자 ...

    한국경제 | 2000.05.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