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9671-149680 / 154,2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풍수설 바람

    ... 사회적관심의 대상이 되고있는 것이 현대사회에서는 옹납될수 없는 일"이라고 사회의 각성을 촉구하고 나섰다. 첨단과학이 지배하고 있는 한국사회에 신비적 민간신앙의 그림자가 젊은 지식인들에게 까지 크게 자리잡아 가고있는 것에 대해 제동을 걸고나선 셈이다. "오늘날 풍수지리설의 유행은 정당치 못한 방법으로 권력과 재물을 획득한 자들이 그들의 심리적 불안을 달래기위해서 신비적요소에 기대려 하는데서 말미암은 것"이라는 그들의 비판에 귀를 기울일만 하다.

    한국경제 | 1994.05.28 00:00

  • "애플사 뉴톤,한국내 상표등록 못해"...대법원 판결

    ... 상표출원을 기각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애플사의 상표 NEWTON은 우리나라에서 이미 등록돼 있는 New-tone이라는 상표와 칭호,관념등의 면에서 유사하기 때문에 특허 청이 이를 이유로 상표등록을 거절한 것은 정당하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또 "선등록상표인 New-tone이 TV수상기와 전자계산기등을 지정 상품으로 하고 있고 NEWTONE도 컴퓨터,미니컴퓨터등 유사한 상품을 지정 상품으로 삼고 있는 만큼 일반수요자에게 상품출처에 관해 오인과 ...

    한국경제 | 1994.05.28 00:00

  • 자동차세 상습 체납자 형사 고발키로...대전시 대덕구

    ... 밝혔다. 대덕구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25일까지 자동차세 체납차량에 대한 일제 단속을 벌여 상습 체납자 612명을 적발, 이 가운데 신원이 파악된 120명에 대해 국내 최초로 형사고발키로 해다는 것. 조세범처벌법 제10조는 납세자가 정당한 사유없이 1회계연도(1년)에 3회 이상 세금을 체납할 경우 1년 이하 징역이나 체납액에 해당하는 벌금을 물 어야 한다고 규정, 고발 대상자들은 최소한 체납액 만큼의 벌금을 물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경제 | 1994.05.28 00:00

  • [국제I톱] 미국 외국기업에 독점금지법 첫 적용..각국 우려

    ... 독점금지법이 적용될 것으로 예상되고있다. 주미일본대사관은 이와관련 미국법의 관할권을 해외로 확대,국제법을 침해하고 있다면서 미국의 다른 교역국들도 이같은 정책의 변화에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당사자인 필킹톤사는 미정부측 주장의 정당성이 법정에서 입증되기 어렵지만 법적투쟁을 계속하기보다는 빨리 마무리짓는 것이 낳다고 보고 각서를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사례는 법무부가 지난 92년 외국기업에 대해서도 독점금지법을 적용키로 정책을 바꾼이후 첫번째 것이다. 독점금지법 ...

    한국경제 | 1994.05.28 00:00

  • 민자, 작년 개정 정당법 재개정키로

    민자당은 27일 지난해 정기국회에서 개혁입법차원에서 개정된 정당법이 상 당수 정치적 공직자들의 정당활동을 금하고 있어 이를 재개정키로 했다. 박범진대변인은 이날 "지난해 법개정시 정당활동을 허용하는 공무원의 범 위를 규정한 대통령령을 모법에 옮기는 과정에서 실무자의 착오가 있어 지 금까지 정당활동이 허용됐던 공직자들이 상당기간 규정에 합치하지않은 상 태에 있었던게 사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대변인은 "이같은 착오는 지난 4월중순에야 ...

    한국경제 | 1994.05.27 00:00

  • 민자당,정당법위반 공직자 문책않기로

    민자당은 개정 정당법의 당원자격제한 강화에 따른 일부 공직자의 당원 자격시비와 관련,개정 정당법을 다음 임시국회에서 재개정키로했다. 민자당은 그러나 개정 정당법에도 불구하고 일정기간동안 민자당적을 보유했던 공직자에 대해선 ''고의성''이 없다고 보고 당차원의 별도 문책은 하지않기로 했다.박범진대변인은 27일 고위당직자회의가 끝난뒤"개정 정당 법에 고위 공직자 당적 보유부분이 빠진것은 여야 입법과정에서 실무자들의 착오로 빚어진 것이며 다음 ...

    한국경제 | 1994.05.27 00:00

  • "노조근무 조건 직원을 타부서 발령은 잘못"...대법원

    ...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1부(주심 배만운 대법관)는 27일 대림자동차공업주식회사 노조 사무실 직원 신승미씨(여.경남 마산시 합포구 남성동)가 회사측을 상대로 낸 해고무효확인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원고승소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 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회사가 신씨를 해고한 것은 정당한 인사권의 행사라 기보다는 노조활동을 중단.마비시키려는 의도가 있는 것"이라며 "따라서 회 사의 해고조치는 인사권 남용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4.05.27 00:00

  • [제국의칼] (480) 제2부 대정변 : 마지막 파도 (30)

    ... 한 것이었다. 어젯저녁에 기꺼이 구로다가 보낸 술을 자기가 먼저 마신 것도 그렇게 생각을 굳혔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마쓰다이라가 자기를 향해 화살을 쏘는 듯한 말을 여러 각료를 앞에서 서슴없이 늘어놓자 순간적으로 자기를 정당화하기 위해 자결이라는 말이 입에서 튀어나왔던 것이다. 항복을 해서 부하들의 목숨을 구한다음 자기는 자결을 하는 것이 마치 대아의 길인 것처럼 말이다. 에소모토의 입에서 그런 말이 나오자 마쓰다이라는 더는 화살을 쏘려고 하지 ...

    한국경제 | 1994.05.27 00:00

  • 정부, 북한 '민족대회' 개최제의 일축

    정부는 27일 통일원대변인 논평을 통해 이른바 를 개최하자 는 북한측 제의를 일축하고 "민족내부의 불신과 대결만을 조성하는 행위를 즉각 중지할 것"을 요구했다. 김형기 통일원대변인은 "북한이 우리측 정부 정당 사회단체 및 개별인사에 게 편지공세를 하는 한편 또다시 구태의연한 정치선전을 되풀이 하고 있는 것은 심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김대변인은 "현시점에서 남북관계의 실질적 진전을 위한 초미의 해결과제는 북한의 핵개발의혹을 해소하는 ...

    한국경제 | 1994.05.27 00:00

  • "노조근무 조건 입사직원 타부서 발령은 부당"...대법원

    ... 대림자동차공업(주) 노조사무 실실 직원 신모씨(여,경남 마산시 합포구 남성동)가 회사를 상대로 낸 해고 무효확인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밝히고 원고승소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회사가 신씨를 해고한 것은 정당한 인사권의 행사 라기보다는 노조활동을 중단,마비시키려는 의도가 있다"며 "따라서 회사의 해고조치는 인사권 남용에 해당된다"고 밝혔다. 노사간 협의로 노조사무실 에만 근무하는 조건으로 입사한 신씨는 92년2월 회사측이 노조간부등을 ...

    한국경제 | 1994.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