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4421-154430 / 159,9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프계] 회원권 명의개서 거절로 재산권 행사 못해

      .최근 1~2년새 개장한 신설골프장들이 정당한 이유없이 자사 회원권 명의개서를 안해주고 있다. E J K S 등 10여개 신설골프장들은 분양당시 회원권가격보다 현재 시중가격이 낮아지자 자사 회원권의 가격과 이미지관리를 위해 시가로 명의개서를 해주지 않고 있다는 것. 이같은 현상은 비록 어제오늘의 일은 아니지만, 법적으로 보장된 명의개서를 안해줌으로써 양도.양수를 원하는 회원들이 제때 재산권행사를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한국경제신문 ...

      한국경제 | 1995.11.01 00:00

    • [한경캘린더] 30일 (월) ~ 11월 4일 (토)

      *** 30일 (월) *** 김영삼대통령 3부요인.정당대표초청 해외순방결과 설명(낮12시 청와대) 유럽연합(EU)외무장관회담(31일까지 룩셈부르크) 캐나다 퀘벡주분리 주민투표 제15차 세계경제포럼(11월1일까지 북경) 영.불정상회담(런던) 재정경제원 에어백장착차량에 대한 보험료할인조건 변경 통상산업부 "기술하부구조 5개년계획(안)에 대한 공청회" (오후2시 전경련회관) 기협중앙회 (주)기협파이낸스 창립총회(오후3시 기협회관) 제1회 ...

      한국경제 | 1995.10.30 00:00

    • 비자금 수사 결과 지켜본뒤 입장 밝힐 방침...김대통령

      ... 개교 50주년기념식에 참석, "노전대통령은 다수국민들이 바라는대로 엄단처 리될 것으로 안다"고 말해 사법처리방침을 강력히 시사했다. 김대통령은 30일 청와대에서 이홍구총리를 비롯한 전국무위원들과 조찬간담 회를 갖는데 이어 여야정당대표및 3부요인과 오찬을 갖고 국내정국상황에 대 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어서 비자금정국 수습을 위한 전기가 마련될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리고있다. 그러나 국민회의의 김대중총재와 자민련의 김종필총재는 이날 오찬참석여부 에 대한 ...

      한국경제 | 1995.10.30 00:00

    • [노 전대통령 비자금 파문] 선명성 경쟁 .. 대치 정국

      ... 호한 태세다. 때문에 정가일각에서는 내년 총선때까지는 3김이 자리를 같이하는등의 화해의 모습을 보여주는 일은 결코 없을것이라고 내다보고 있다. 김대통령이 30일 캐나다 미국순방외교 결과를 설명하기위해 마련한 3 부요인과 정당대표들간의 청와대오찬모임에 DJ와 JP가 불참한것도 이들간 의 미묘한 줄다리기와 향후 정국전개와 관련해 시사해 주는 대목이다. 두 김총재가 청와대오찬이 불참한 것은 우선은 여권이 김대통령의 대선 자금내역을 사실상 공개하지 않기로 ...

      한국경제 | 1995.10.30 00:00

    • "성역없는 수사와 법에 따른 처리"강조...김대통령

      ... 착수했다. 김대통령은 보고를 받은뒤 이번파문이 빠른 시일내에 수습돼야한다는 점과 "성역없는 수사와 법에 따른 처리"를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대통령은 30일 청와대에서 이총리를 비롯한 국무위원들과 조찬간담회를 갖는데 이어 여야정당대표및 3부요인과 오찬을 갖고 이번순방결과를 설명 하는 한편 국내정국상황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이날 오찬에는 국민회의의 김대중총재 민주당의 박일공동대표 자민련의 김종필총재등 야3당대표가 모두 참석할 것으로 알려져 ...

      한국경제 | 1995.10.29 00:00

    • 김대통령 귀국으로 비자금정국 내주말고비로 가닥잡을듯

      김영삼대통령이 28일 귀국함에 따라 비자금정국 수습을 위한 여권의 해법이 이번주말을 고비로 가닥을 잡을것으로 보인다. 13일간의 캐나다 유엔순방일정을 마치고 28일오후 귀국한 김대통령은 오는30일 여야정당대표와 3부요인을 청와대로 초청,오찬을 갖고 캐나다 와 유엔 순방성과를 설명할 예정인데 이자리에서 정국수습방안을 제시 할 것으로 보여 관심을 끌고있다. 이날 오찬회동제의는 지난27일 김영구정무장관을 통해 각정당에 전달 됐으며 국민회의 ...

      한국경제 | 1995.10.28 00:00

    • [노 전대통령 비자금 파문] 정치생명 승부수..DJ 발언 배경

      ... 정치권개편을 요구받는 벼랑으로 몰릴 가능성도 크다. 다른 한편에서 볼때 김총재의 북경발언은 야권으로부터 공세의 표적이 되는 상황을 자초했다는 점에서 자신의 정치적 생명을 내건 "일생일대의 승부수" 라는 평가도 나오고 있다. 수권정당을 표방하며 제1야당의 총재로 정계에 복귀한 김총재가 스스로 5.18문제에 깊숙히 관여돼 있는 노전대통령으로부터 정치자금을 받은것을 시인하고 나섬에 따라 본인이 밝힌 명목과 자금규모의 진위와는 관계없이 야당 지도자로서의 도덕성과 ...

      한국경제 | 1995.10.27 00:00

    • [인물동정] 강순원(변호사)/전득주(숭실대연구원장)

      강순원변호사는 법조계의 발전및 인권옹호에 기여한 공로로 11월2일 단국대 개교48주년 기념식장에서 명예법학박사 학위를 받는다. 전득주숭실대사회과학연구원장은 28일 오전10시 국회의원회관 소회의 실에서 "시민,정당 그리고 국가"라는 주제로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28일자).

      한국경제 | 1995.10.27 00:00

    • [1면톱] "비자금 5천억 조성" .. 노 전대통령 대국민사과

      ... 노전대통령은 그러나 비자금 조성경위와 대통령 선거자금 지원등 사용처및 비자금 잔액소재등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노씨는 사과성명에서 "재임5년간 주로 기업인들로부터 성금으로 받아 조성된 5천억원을 저의 책임아래 대부분 정당운영비등 정치활동에 사용하고 일부는 그늘진 곳을 보살피거나 국가를 위해 헌신하는 분들을 격려하는데 보태고 퇴임당시 1천7백억원이 남았다"고 밝혔다. 노전대통령은 그러나 구체적인 비자금 사용처에 대해선 밝히지 않은채 "엄청난 액수가 ...

      한국경제 | 1995.10.27 00:00

    • [사설] (28일자) 실망스런 연희동의 사과성명

      ... 오늘이 다르게 불어나온 현실에 비추어 놀랄만한 게 못된다. 규모도 중요하지만 궁금한 것은 그런 엄청난 돈을 어떤 방법 어떤 명분으로 조성했는지, 그리고 어디에 무슨 용도로 얼마를 썼느냐다. 기업인의 성금으로 조성했다든지, 정당운영비 등 정치활동에 썼다는 설명 만으로는 부족하다. 아직도 뭔가를 숨겨놓고 여론의 향배와 사태의 추이를 지켜보려는것 같은 인상을 지우기 어렵다. 성명내용만 봐서 또 그가 진정으로 자신의 잘못이 무엇인지를 깨달아 국민 앞에 사죄한것으로 ...

      한국경제 | 1995.10.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