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1-110 / 461,5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복현 금감원장 "6월중 공매도 일부 재개 추진"

      ... 생각한다"며 "결론이 어떻게 날지는 국회 논의를 거쳐야 하겠지만, 적어도 지금 우리가 기업 밸류업 및 자본시장 레벨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이 논의가 공론화조차 되지 않는다면 밸류업에 대한 정부 의지를 의심하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정치권 일각에서 기존의 상생 금융을 넘어 '횡재세' 도입이 논의되는 데 대해서는 "얼마 전까지 정치권 일부에서 논의됐던 횡재세는 경제적으로 말이 안 되는 것"이라며 "횡재세가 도입되면 은행들은 이를 피하기 위한 회계 방식을 택할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24.05.19 12:00 | YONHAP

    • thumbnail
      "말 안되는 횡재세 나쁘다"…민주당과 또 각세운 이복현 [금융당국 포커스]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은 16일(현지시간) "정치권에서 논의되는 횡재세는 경제적으로도 말이 안 되고 정책적 목표를 달성하기도 어렵다"고 말했다. 이 원장은 이날 뉴욕에서 진행한 공동 기업설명회(IR) 'K-밸류업 글로벌 로드쇼' 직후 열린 간담회에서 "횡재세는 그 자체가 나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법률적으로도 위헌요소가 있는 만큼 횡재세가 추진되면 강하게 반대하거나 문제점을 지적할 ...

      한국경제 | 2024.05.19 12:00 | 김익환/나수지

    • thumbnail
      '김정숙 타지마할 논란'에 입 연 文 "첫 배우자 단독외교"

      ... 보조하는 배우자 외교를 많이 하기 때문에 '영부인의 첫 외교'라고 말하면 어폐가 있다"며 "(배우자의) '첫 단독외교'라고 하는 것이 정확한 표현"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정치권에서는 김 여사의 단독 인도 방문이 부적절한 것 아니냐는 여권과 시민단체 등의 비판이 나오며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국민의힘 이종배 서울시의원은 지난해 12월 서울 중앙지검에 김 여사를 국고 손실 등의 혐의로 고발하며 "사실상 ...

      한국경제 | 2024.05.19 11:59 | YONHAP

    • thumbnail
      북 대표단, 러 연해주서 귀국…여객열차 재개 논의했을 듯(종합)

      ... 블라디보스토크로 가려면 하산에서 러시아 열차로 갈아타야 한다. 나선-하산 노선은 코로나 사태 이후 여객·화물 열차 모두 운행이 중단됐다가 지난 2022년 11월 화물 열차는 운행이 재개됐다. 북한과 러시아는 작년 9월 정상회담 이후 정치·군사·경제·관광·문화·스포츠 등 전방위에서 교류를 늘리고 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러시아 대통령 중국을 국가방문' 제하 6면 기사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16∼17일 중국을 국빈방문한 일정을 상세히 ...

      한국경제 | 2024.05.19 11:22 | YONHAP

    • thumbnail
      홍준표·이철우 "대구경북 통합해야"…통합론 다시 급물살

      홍준표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지사가 대구시와 경북도의 통합에 다시 불을 지피고 나섰다. 총선후 영남권 견제론이 잇달아 등장한데 이어 나온 통합론이어서 정치 ·사회적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홍준표 시장과 이철우 지사의 정치적 행보와도 관련이 있어 향후 전개과정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민선 8기 2주년을 앞두고 대구시와 경북도 모두 대한민국과 지방의 미래를 위해 고민하고 혼신해왔지만 수도권 집중 속에 지역의 고민은 오히려 깊어지고 ...

      한국경제 | 2024.05.19 10:30 | 오경묵

    • thumbnail
      미 車노조, 벤츠 앨라배마 공장 결성좌절로 기세 꺾여

      ... 대상으로 노조 가입 독려 캠페인에 착수했다. 앞서 지난 2월에는 현대차 공장에서 노동자 30% 이상이 노조 가입 카드에 서명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NYT는 미 남부지역의 전반적 분위기가 노조에 적대적인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남부지역은 정치적으로 공화당 텃밭인 만큼 노조 세력을 북부 민권운동 세력이나 민주당과 연결 지으며 반감을 갖는 분위기가 강하다는 것이다. 최근 케이 아이비 앨라배마 주지사를 비롯해 공화당 소속 남부 지역 주지사 6명은 노조 결성이 자동차 업체들의 ...

      한국경제 | 2024.05.19 09:49 | 신용현

    • thumbnail
      미 車노조, 남부 벤츠공장 결성좌절로 기세↓ "현대차 더어려워"

      ... 카드에 서명했다는 보도자료를 내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현대차 공장에서 노조 가입률이 절반을 넘었다는 발표는 나오지 않았다. NYT는 노조에 적대적인 미 남부 지역의 전반적인 분위기도 노조의 기세를 누르고 있다고 지적했다. 정치적으로 공화당 텃밭이라고 할 수 있는 남부에서는 노조 세력을 북부 민권운동 세력이나 민주당과 연결 지으며 반감을 갖는 분위기가 강하다는 것이다. 케이 아이비 앨라배마 주지사를 비롯해 공화당 소속 남부 지역 주지사 6명은 최근 노조 ...

      한국경제 | 2024.05.19 09:05 | YONHAP

    • thumbnail
      조지아 대통령, 러시아식 언론·NGO 통제법에 거부권 행사

      ... 야당은 친러시아 정권이 2012년 러시아가 비슷한 법안을 제정해 반체제 인사를 탄압했던 것을 본떠 국내 민주인권세력을 탄압하려는 것이라며 반대했다. 실제 이 법안은 러시아가 2012년 제정한 법률을 모델로 하고 있다. 러시아는 당시 정치 활동에 참여하면서 해외에서 자금 지원을 받는 단체를 외국대행 기관으로 등록하고 엄격한 규정과 제한을 준수하도록 하는 법을 채택한 바 있다. 이후 해당 법률은 지난 10여년 동안 러시아 시민사회와 자유 언론을 억압하는 수단으로 악용됐다는 ...

      한국경제 | 2024.05.19 08:26 | YONHAP

    • thumbnail
      [아프리카를 가다] ⑥ 보츠와나 외교장관 "한국 발전상 참고해 협력 희망"

      ... 가난한 나라였던 한국이 놀라운 경제성장을 이뤄낸 것처럼 보츠와나도 아프리카의 가장 가난한 나라에서 벗어나 높은 소득 수준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보츠와나는 남부 아프리카 국가 중 인프라, 노동력, 정치·경제 안정성 등 여러 측면에서 장점이 많다"며 "특히 낮은 세금 부담, 합법적인 절차와 계약 등을 바탕으로 한 투자·관광 산업 부문에서 경쟁력이 있다"고 강조했다. 남부 아프리카 ...

      한국경제 | 2024.05.19 07:01 | YONHAP

    • thumbnail
      '명심 불패' 깨진 민주…이재명 연임 가도에 변수?

      ... 우세하지만, 거대 야당의 당수로 정쟁 한 가운데 서 있을 수밖에 없는 만큼 '플러스'보다는 '마이너스' 선택이 될 것이란 우려도 일각에서 흘러나온다. 만약 앞으로 '친명 체제'에 대한 견제구가 더욱 거세지면 이 대표 임기 중 정치적 타격을 입을 일이 생기지 않을 것이라 장담할 수 없다는 전망도 제기된다. 관건은 비명계의 세력화다. 이번 국회의장 후보 경선에서 '명심 불패' 공식이 깨진 틈을 타 그간 숨죽이던 비명계가 기지개를 켜고 세력 재건을 할 수 있을지가 ...

      한국경제 | 2024.05.19 06: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