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1441-421450 / 462,0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DJ정권 중도좌파인가" "햇?保ㅓ?왜 반대하나"..이총재-기든스 설전

      ... 케임브리지 대학에서 행한 연설을 통해 그의 이념을 중도좌파라고 규정했다"고 답했다. 이에 이 총재는 "DJ정권은 자민련 김종필 명예총재와 연합해 보수적 포장으로 집권했다"고 주장한후 "현재 한국은 정부주도 관치금융과 포퓔리슴적 선동정치가 횡행하고 있다"며 비판적 평가를 내렸다. 그러자 기든스 교수는 "효과적인 시장구축도 중요하지만 건전한 복지정책도 있어야 진정한 시장이 있을 수 있다"고 반론을 편후 "햇볕정책과 북한에 대한 지원을 반대하는 분이 이 총재 아니냐"고 ...

      한국경제 | 2001.07.10 17:21

    • 정진석 의원 소신 행보 .. 당론어기고 문광위 참여

      ... 의원들도 '울며겨자먹기'로 회의에 참석했다. 이와 관련,정 의원은 기자들과 만나 "현안이 있으면 회의를 여는 것 아니냐"고 반문한 뒤 "민주당과 자민련이 정책에 관해 다른 목소리를 낼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정 의원은 지난 6월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언론사 세무조사의 정치적 의도를 추궁한데 이어,본회의 부패방지법 표결에서는 자민련 의원중 유일하게 "기권"표를 던져 민주당측을 당혹케 했다. 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0 17:20

    • 日교과서 재수정 결의문채택 추진

      ... 추진하고 있다. 민주당 박상규 사무총장은 10일 오전 한나라당 김기배 사무총장에게 전화를 걸어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 시정문제에 대해 초당적 대처를 하기 위해 만나서 얘기하자"며 총장회동을 제의했다. 박 총장은 이어 "국민들로부터 정치권이 불신을 받고 있는 시점에서 여야가 일본 교과서 왜곡문제에 대해 한 목소리를 내면 신뢰회복에 도움이 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 총장은 "취지는 공감하나 국회에서 이 문제가 거론돼야 하는 만큼 국회를 열어 이 문제를 논의하자"고 ...

      한국경제 | 2001.07.10 17:20

    • 黃씨 공방..보내면 '사대주의' 막으면 '인권침해'

      ... '특수신분'을 내세워 신변안전 보장이 선행돼야 한다고 주장한데 반해 한나라당은 황씨의 '자유의사'를 내세워 방미 허용을 거듭 촉구했다. 민주당 박상규 사무총장은 이날 당4역회의에서 "한나라당이 미 공화당 일부의원이 초청한 황씨의 방미문제로 정치공세를 펴는 것은 사대주의적 대응"이라고 비난했다. 전용학 대변인도 논평을 내고 "미국 정부의 초청도 아니고 의회나 공화당의 초청도 아닌 상황에서 황씨를 보내라는 것은 국가 체신도 아랑곳하지 않은 '정쟁제일주의'적 발상에서 비롯됐다"고 ...

      한국경제 | 2001.07.10 17:19

    • [위기의 경제관료] (3) '개혁 성적표'..'4대부문 구조조정' 60점

      ... 국민의 정부가 사활을 걸고 추진했던 구조조정에 대해서도 보통 또는 이하의 매우 박한 점수를 매겼다. 구조조정 작업을 추진해 왔던 경제관료 스스로가 구조조정 결과에 만족하지 못하고 있다는 얘기다. 경제정책 운용의 걸림돌로 '정치'를 지적하는 목소리 외에도 일관성 없는 정책이나 부처이기주의 등 정부 내의 문제점에 대한 지적도 많았다. 경기침체 장기화 가능성 =경제부처 5급이상 공무원 1백6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01 경제관료 의식조사'에서 나타난 경제관료들의 ...

      한국경제 | 2001.07.10 17:14

    • 한-중-일 언론인, 日 교과서 왜곡 규탄성명

      ... 내용을 골자로 한 공동성명 채택에 합의했다. 3국 언론인은 `동북아 평화와 연대를 위해'란 주제의 성명에서 "이번의 교과서왜곡사건은 문제의 역사 교과서가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해 당장 내년부터 중학생들의 역사교육에 쓰이는데다가 일본의 정치권이 여기에 깊숙이 개입해왔다는 점에서 예전과는 중대한 차이점을 보이고 있다"면서 "일본 정부의 검정은 한반도 강점과중국 및 동남아시아에 대한 침략전쟁을 진솔하게 기술하도록 하기는 커녕 그것을 은폐하고 합리화시켜주는 면죄부로 작용했다"고 ...

      연합뉴스 | 2001.07.10 17:13

    • 한국 항공안전 '낙제점'..美FAA 예비평가서 '2등급'..건교부 쉬쉬

      ... 않은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파급영향 및 대책=2등급 판정이 떨어지면 미국의 신규노선 취항은 물론 31개 기존 노선도 금지 또는 취소되는 등 각종 불이익을 받을 가능성이 있다. 과거 페루 요르단 파키스탄 등이 정치불안 등의 이유로 이 판정을 받아 미국 취항을 금지당한 적이 있다. 여기에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등이 외국항공사와 맺은 편명공유(코드셰어) 및 예약공유 등 전략적 제휴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건교부는 예비판정을 통보받은 뒤 항공국 ...

      한국경제 | 2001.07.10 17:12

    • [TV 하이라이트] (11일) '수요기획' ; '허니! 허니!' 등

      ... 운전기사로 일하게 하는 게 어떻겠냐고 제안하는데…. □시사다큐-움직이는 세계(EBS 오후 10시)='티베트-자유를 향한 길'. 1945년 중국이 티베트를 침략한 이후 티베트는 현재 중국에 점령당해 있는 상태다. 티베트의 정치적·영적 지도자인 달라이 라마는 1959년 인도의 다람살라에 망명정부를 세운다. 이후 다람살라로 이주해 오는 난민들의 수가 급증하고 있다. 실제로 국경을 넘는 난민들의 모습과 이제는 중국군의 거대한 주둔지가 돼 버린 티베트의 수도 ...

      한국경제 | 2001.07.10 16:42

    • 이총재, 기든스교수 면담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총재는 10일 시내 한 호텔에서 '제3의 길'의 전도사인 앤터니 기든스 영국 런던정치경제대학장과 만나 좌우파 정치노선 및 대북정책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 총재는 1시간여동안 진행된 면담에서 기든스 교수가 중도좌파의 정치이념을 선도하고 있는 점을 의식한듯 다소 공세적인 질문을 통해 '중도 우파도 제3의 길이 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기도 했다. 먼저 이 총재는 '사회민주주의가 부활하고 있으며, 그 예가 토니 블레어 ...

      연합뉴스 | 2001.07.10 15:55

    • JP "북한도 성의 보여야"

      ... 변명은 터무니 없는 소리다. 검정해줬으면 (정부도) 똑같은 생각이다"고 일본 정부를 비판한 후 "하지만 (우리의 재수정 요구에) 간단하게 응하지 않을 것같다. 꾸준하게 고쳐가도록 계속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국내 정치현안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했으나 여야 대립국면에 대해서는 "맹렬히 싸우는 것이 한나라당의 당시(당의 시책)인 모양"이라며 "정치마당이 원래 무자비한 것이지만 맨날 극한대립만 하다보면 부수적으로 잘 안되는 일이 생길지 걱정된다"고 나름의 ...

      연합뉴스 | 2001.07.10 1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