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31961-431970 / 465,7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단신] 한국계 여학생 한순미씨, '로즈 장학생'에 선발

      미국 예일대 4학년에 재학중인 한국계 한순미(22.미국명 제니 한)씨가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로즈 장학생"(Rhodes Scholar)으로 선발됐다. 정치학 전공인 한씨는 로즈 장학금 미국 본부가 지난 4일 3백23개대 9백35명의 신청자 가운데 엄선한 "올해의 장학생" 32명에 포함돼 내년 10월 옥스퍼드대학으로 2년간 유학을 떠나게 된다. 서울 태생으로 지난 83년 가족과 함께 미국에 이민온 한씨는 로스앤젤레스 에서 고교를 졸업하고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초대석]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신임 회장 '신수연 사장'

      ... 따라서 협회를 꾸려 나가는데 적잖은 어려움이 있지 않겠느냐는 일부의 걱정에 대해 "45표가 아니라 450표라도 받아들이겠습니다. 더욱 몸을 낮추고 업무에 최선을 다해 이들의 신임을 다시 얻겠습니다"라는 각오를 밝혔다. 같은 맥락으로 "정치엔 전혀 뜻이 없다"며 "여성 경제인이 마음껏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해 여성이 국내총생산(GDP)의 50%를 차지하도록 만드는게 꿈" 이라고 강조했다. 또 신 회장은 구체적인 주요 추진사업과 관련, "협회가 안정되면 현재 900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총선 겨냥 2여권 공조 과시 .. 'DJP 무엇 논의했나'

      ... 둘러싸고 김 대통령과 김 총리간 서먹서먹한 관계였다는 주위의 관측을 불식시키 겠다는 의도가 다분히 담겨 있다. 대통령이 이례적으로 총리공관을 방문, 만찬을 한것도 이런 의지의 반영 이다. 김 대통령은 이날 만찬에서 개각 등 정치일정을 감안, 김 총리에게 당복귀 시기를 내년 중순으로 늦춰 달라고 요청했고 김 총리도 이를 흔쾌히 수락, 여여공조를 과시했다. 두 여당 지도자는 IMF란 국난극복에 국민회의와 자민련이 헌신한 공적을 평가하고 21세기에도 공조해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다산칼럼] 선거와 재정적자 .. 노성태 <본사 주필>

      ... 제대로 추진되고 있다면 인원이 매년 상당수 줄어들게 돼 있는데도 인건비가 총예산증가율에 비해 대폭 증가하고 있으니 의아해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이다. 국회의원들의 움직임을 보면 공공개혁에 관한 의구심이 더욱 깊어진다. 한때는 정치개혁을 위해 의원 숫자를 줄이겠다고 하더니 그 얘기는 쑥 들어가고 오히려 의원세비만 슬그머니 14.3% 인상시켜 놓았기 때문이다. 못 다 쓴 예산을 연말에 집중적으로 집행하기는 우리나라도 마찬가지다. 확보된 예산을 다 사용하지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콜 전 총리, 뇌물수수 연루 혐의로 조사받을듯 .. 독일 검찰

      ... (약 6억원)의 돈을 받은 사실이 드러나고 당시 기민당 사무총장이던 하이너 가이슬러가 비자금 계좌의 존재를 폭로, 궁지에 몰려있는 콜은 지난달 30일 당을 운영하는 과정에서 일부 불법행위가 있었음을 시인했었다. 기민당은 불법적 정치자금 모금 혐의로 거액의 벌금을 물 위기에 처했으며 콜 전 총리가 검찰조사를 받을 경우 기민당지도부의 도덕성에 치명적 타격이 가해질 것으로 보인다. 독일 검찰은 기민당의 군수뇌물 수수사건을 조사하기 위한 의회 조사위원회 활동과는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정치면톱] 여권 '노사 달래기' 물밑 중재

      ... 대립을 보이자 국민회의가 조심스럽게 중재를 모색하고 있다. 국민회의는 공식적으론 "노사정위에서 자율적으로 협상해 결론을 내야 한다" 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그러나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측이 전면투쟁을 선언한데다 재계도 정치활동을 벌이겠다고 나서는 등 이번 사태가 경제 전체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는 심각한 방향으로 흐를 조짐을 보이자 내부적으로 중재를 모색하게 됐다. 이와 관련, 국민회의 한 관계자는 최근 김호진 노사정위원장을 만나 당내 에서 ...

      한국경제 | 1999.12.06 00:00

    • [종합면톱] 재계 '정치활동' 잘못 전달됐다

      ... 대한상의 무역협회 등 경제 5단체 회장들이 노조전임자임금 등 최근의 노동현안에 대한 경제계 입장을 설명하기 위해 금명간 3당 총재를 면담한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6일 "지난 3일 경제5단체 부회장이 공동기자회견을 통해 정치활동을 선언한 이후 그 진의가정확하게 전달되지 않은 점이 있어 경제 5단체장이 3당총재를 직접 만나 배경을 설명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재계가 추진중인 정치활동은 노동분야 정치인의 의정활동 평가에 국한된다"면서 일부에서 ...

      한국경제 | 1999.12.06 00:00

    • 여성경제인협회 새 회장에 신수연 코리아스테파 사장 선출

      한국여성경제인협회는 6일 서울 힐튼호텔에서 대의원 임시총회를 열어 제2대 회장에 신수연(57) 코리아스테파 사장을 선출했다. 정치활동을 개시한 장영신 초대 회장이 사임해 열린 이날 선거엔 전국 12개 지회의 1백50여명의 대의원과 1백여명의 일반회원 등이 참가했다. 단독 입후보한 신 신임 회장은 여경협 부회장으로 활동했다. 신 회장은 선거 직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여성경제인들의 권익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여성들이 경제활동에 ...

      한국경제 | 1999.12.06 00:00

    • [사설] (7일자) 없었던 것만도 못한 적자감축법

      ... 있다"고 말했다. 처음부터 "중요한 것은 법보다 의지"라고 지적했던 우리는 당정협의에서 추경편성 요건을 완화하는 쪽으로 결론이 났을 때 특별법안의 이같은 운명을 어느 정도 예견했었다. 재정적자 감축이라는 대의를 좇는 것보다는 정치나 경제 또는 사회 여건에 따라 집권당이 자유자재로 활용할 수 있는 추경예산 편성권을 스스로 제약 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래서 선언적 효력만 지니는 법을 만들어놓고 국가채무를 줄이겠다는 의지만 과시하려 ...

      한국경제 | 1999.12.06 00:00

    • [성장기업면톱] "여성경제인 권익보호 최선" .. 신수연 회장

      ... 사의를 표명했을때 협회는 긴급이사회를 열어 이를 반려한 적이 있다. 장 회장이 협회 설립에 커다란 역할을 한데다 폭넓은 대인관계로 그만한 인물이 없었다는게 당시 협회 관계자의 설명이었다. 심지어 여경협 관계자는 당시 "회원은 정치활동을 할 수 없다"는 정관과 관련, 문제가 된다면 정관을 고쳐서라도 장 회장을 계속 추대하겠다는게 여성경제인들의 바람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실제 6일 신 부회장이 단독 입후보한 선거에서 1백19명의 회원과 대의원중 72명만이 ...

      한국경제 | 1999.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