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9241-79250 / 89,7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 신용 3등급 높여 .. 미국 S&P사

      세계적인 신용평가기관인 미국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18일 우리나라에 대한 신용등급을 B+에서 BB+로 3단계 상향조정했다고 발표했다. S&P는 또 향후 신용등급전망을 종전의 유동적 에서 안정적 으로 전환, 앞으로 외환위기의 해소정도에 따라 신용등급을 올릴 수있음을 시사했다. BB+ 등급은 투자적격등급인 BBB-의 바로 밑단계에 해당하는 것이다. 한편 S&P는 한국의 신용등급을 조정하면서 올해 우리나라의 1인당 국민소득 (GNP)을 ...

      한국경제 | 1998.02.19 00:00

    • 기업, 핵심 임원 보호 '비상' .. 소액주주 권한 세져

      ... 대표소송권 이사해임청구권을 통해 경영책임을 물을수 있는 소액주주의 범위가 이달부터 크게 확대돼 주요 임원들이 재산및 인사상의 위험에 직접적으로 노출됐기 때문이다. 특히 임원 개인의 재산피해와 직결되는 주주대표소송권이 종전 지분율 1% 에서 0.05%로 강화되면서 임원들의 불안은 더욱 가중되고 있다. 이에따라 대기업에서 중견기업에 이르기까지 임원들이 안심하고 경영에 전념할수 있는 장치를 마련하는게 발등의 불로 떨어진 상태다. 신종 보험가입은 ...

      한국경제 | 1998.02.19 00:00

    • [골프계] 보문GC, 평일 입장료 8만원으로 내려

      .퍼블릭인 보문GC(18홀.경북 경주시)가 평일입장료를 내렸다. 이 골프장은 관광객 유치를 위해 9일부터 평일입장료를 종전 9만5천원에서 8만원으로 1만5천원 내렸다. 캐디피도 투백기준 6만원에서 5만5천원으로 인하했다. 보문GC는 연말연시와 설연휴동안 내장객들로부터 57만여원을 모금해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최근 기탁했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2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8.02.19 00:00

    • [시론] 정부조직개편의 보완책 .. 조윤제 <서강대 교수>

      ... 실업, 그리고 실직소득의 감소를 겪지는 않았다. 또한 기업들도 이제 막 구조조정의 계획을 내고 전전긍긍하며 여기저기 눈치만 살피고 있었지 실제로 구체적인 실행은 별로 없었다. 아마도 이 몇달 간의 어려운 고비만 넘기면 다시 종전과 같은 시장분위기로 돌아서리라고 기대하고 있을지 모른다. 그러나 현재 우리 경제가 안고 있는 부실의 규모나 정리해 나가야 할 문제의 크기를 가늠해 볼 때 우리나라의 경제회복과정은 이제 막 어둡고 긴 터널로 진입해 들어가는 상태로 ...

      한국경제 | 1998.02.19 00:00

    • 재경부 2실 6국 45과로 축소 .. 직제 24일 국무회의서 확정

      오는 26일 새로 출범하는 재정경제부의 직제가 결정됐다. 재정경제원 시절 차관보2 3실 4국 11심의관 51개과(예산실 14개과 제외)가 차관보1 2실 6국 8심의관 45개과로 줄어들었다. 정원도 종전보다 1백19명(1급 2명, 2~3급 3명, 4급 6명, 5급 41명 등)감축 됐다. 그러나 1실 3심의관 14개과의 예산실이 기획예산위원회와 예산청으로 확대 개편되는 만큼 실질적인 인원감축 고통은 그리 크지 않다. 오는 24일 임시국무회의에서 ...

      한국경제 | 1998.02.19 00:00

    • 은행들, 예금금리 다시 인상

      은행들이 예금금리를 다시 인상하고 있다. 한미은행은 18일 실세금리연동 정기예금상품의 1년짜리 금리를 종전 연17.2-17.5%에서 연18-18.3%로 인상,이날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한미은행은 최근 시장금리가 소폭 오름세를 보임에 따라 예금금리를 올렸다고 설명했다. 한미은행은 특히 1억원이상 자금에 대해 연18.3%의 금리를 적용키 로 결정,은행들이 당초 낮추기로 한 정기예금 금리수준인 연18%를 초과했다. 또 동화은행은 정기예금금리를 ...

      한국경제 | 1998.02.18 00:00

    • [정부조직개편/인력조정 방안] 재경원 발톱빠져도 힘은 남아

      정부조직개편으로 그간 무소불위의 권한을 행사해온 재정경제원의 향후 위상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외견상 다른 부처및 금융기관에 대한 장악력은 줄어들지만 재경부 장관의 역량에 따라 종전과 거의 비슷한 권한을 행사할 수도 있게 돼 있다. 이는 재경부장관이 수석부처 장관인데다 국회에 대한 예산제안권을 갖고 있어 예산업무와도 연결고리를 확보하고 있으며 금융관련 법령 제.개정권을 통해 금융감독위원회에 대해서도 상당한 수준의 영향력을 행사할 ...

      한국경제 | 1998.02.18 00:00

    • 카길사, 우리나라 사료시장 공세 대폭 강화

      ... 자금난등으로 신용공여를 축소, 현금결제를 요구하고 있는 것과 달리 예전의 가격으로 사료를 공급한다는 점과 자금난 원료난등으로 사료공급이 중단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는 점을 내세워 축산농가를 파고들고 있다. 카길코리아는 지금도 종전의 외상조건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천광사료, 삼양유지사료등 대형 사료회사의 좌초도 카길에게는 시장을 확대할 수있는 기회가 됐다. 카길코리아는 정주공장 준공과 국내 사료업체들의 상대적 부진에 힘입어 지난해 12월에는 전월대비 ...

      한국경제 | 1998.02.18 00:00

    • [돈 굴리기] '정기예금 다시 빛본다' .. 금리추이 불투명

      ... 되는 셈이다. 다만 추가적립은 대부분 별도의 계좌로 간주되므로 건별 입금액 범위내에서 분할할 수 있다. 이자는 월별로도, 또는 만기에 한꺼번에 찾을 수도 있다. 가입시 체크포인트및 특이상품 =시중은행들이 팔고 있는 정기예금은 종전의 전통적인 정기예금과 달리 만기구조가 극히 단기화돼있다. 사실상 단기상품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금리도 3개월 6개월짜리가 더 높다. 그러나 3개월 6개월만기라면 RP(환매채)표지어음 CP(기업어음) CMA (어음관리계좌) ...

      한국경제 | 1998.02.18 00:00

    • [돈 굴리기] 비씨카드 수수료율 은행마다 '천차만별'

      ... 된다. 그러나 수수료율이 3%인 제일은행의 경우 1만5천원, 수수료율이 3.1%인 서울은행의 경우 1만5천5백원을 내야한다. 같은 기간에 같은 금액을 이용하면서도 서울은행 카드를 이용하면 1천원을 더 내는 셈이다. 연체료율 =종전에는 13개 비씨카드 회원은행의 연체료율은 연24%로 동일했지만 앞으로는 은행에 따라 최고 3%포인트 차이가 생긴다. 가령 1백만원을 1달간 연체할 경우 주택은행 등 5개 은행은 2만2천5백원을 연체료로 받지만 조흥은행 등 6개 ...

      한국경제 | 1998.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