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25301-725310 / 785,0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가 11.46P 급락... 550선붕괴

      종합주가지수가 미국시장의 급등에도 불구하고 550선 아래로 주저앉았다. 13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11.46포인트 떨어진 548.49에 마감됐다. 이는 지난 4월18일 540.00이후 최저치다. 종합주가지수는 미국시장 폭등세에 힘입어 전날보다 11.21포인트 높은 571.16으로 출발했으나 오전 11시16분부터 하락세로 돌어선 뒤 갈수록 낙폭을 확대했다. 외국인들이 선물에서 2천145계약이나 순매도하면서 시장분위기를 억누른데다 프로그램 순매도액이 ...

      연합뉴스 | 2001.07.13 15:36

    • [증시산책] 1센트의 마력

      주식시장은 그야말로 역설의 경연장이다. 야후의 2.4분기 실적이 예상치인 주당 0센트에서 1센트로 높아졌다는 소식이 미국 증시를 달궜다. 한 증권맨은 "주가가 내릴 만큼 내렸다는 인식과 앞으로 더 좋아질 것이라는 기대감이 상승 작용을 일으킨 것"이라고 해석한다. 그러나 한국 증시는 급락했다. 이 재료가 전날 이미 반영됐기 때문이라는게 시장 관찰자의 분석이다. 비는 때가 되면 내리는 것이지만 날이 가물 때 사람들은 비라는 존재 자체를 의심하곤 ...

      한국경제 | 2001.07.13 15:29

    • "중남미 위기 우리나라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한은 관계자

      ... 것으로 보고 있다. 아르헨티나는 올해 10월 의회 중간선거를 앞두고 있어 야당소속 주지사들이 지방재정지출삭감에 동의할지 불투명하다. 야당지도자 및 노조대표들이 재정지출 삭감대책에 대한 지지를 유보하는 바람에 12일 아르헨티나 주가는 8.2%나 폭락했다. 금융시장에서는 재정지출 삭감방안에 대한 야당의 지지 획득 및 국제통화기금(IMF)의 추가자금지원이 시장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방안으로 보고 있다. 이에 앞서 국제신용평가기관인 피치사는 11일 아르헨티나의 국가신용등급을 ...

      연합뉴스 | 2001.07.13 15:20

    • 대만증시 기술주 주도 급락 마감..7년만에 최저치

      ... 이날 가권지수는 전날에 비해 147.86포인트(3.19%) 급락한 4,485.68에 장을 마감했다. 시장관계자들은 "메모리 반도체 개발업체인 램버스가 전망을 부정적으로 내놓은 이후 윈본드, 마크로닉스 등 대만의 반도체업체들의 주가가 일제히 하락, 지수급락을 주도했다"고 설명했다. 12일 뉴욕증시 마감후 램버스는 올 회계연도 3.4분기에 작년보다 소폭 감소한 390만달러의 수익으로 주당 4센트의 순이익을 냈다고 밝혀 애널리스트들의 전망치와 일치했다. 램버스는 ...

      연합뉴스 | 2001.07.13 15:11

    • 하이닉스 감산검토 불구 신저가..2천원선 붕괴

      하이닉스반도체가 감산검토에도 불구, 투매물량을 이기지 못하고 2천원선 마저 무너져 사상최저가를 기록했다. 13일 거래소시장에서 하이닉스반도체는 장중 5천300만주가 넘는 대량거래를 수반하며 주가가 전날보다 한 때 170원이상 떨어진 1천935원까지 밀린 뒤 오후 2시45분 현재 전날보다 165원 하락한 1천940원을 기록중이다. 하이닉스는 장초반 전반적 반등세에 힘입어 소폭 오름세를 보이기도 했으나 D램 반도체 경기가 최악이며 삼성전자도 적자가능성이 ...

      연합뉴스 | 2001.07.13 14:51

    • GE 잭 웰치 회장, 9월초 공식 은퇴

      ... 사상 최고치인 39억달러(주당 39센트)를 기록했다. 이처럼 매출이 감소했는 데도 이익이 늘어난 것은 GE가 비용 절감에 성공한 데다 부가가치가 높은 서비스 부문에서 괄목할만한 신장세를 보였기 때문이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GE 주가는 5.36%나 치솟았다. 비록 하니웰 인수 실패로 웰치 회장의 은퇴가 약간 빛이 바래게 됐지만 불황에도 강한 면모를 보면 '경영의 마술사'라는 수식어는 여전히 유효한 듯하다. 고성연 기자 amazin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3 14:37

    • "아르헨티나 위기 한국증시에 타격"

      13일 증권거래소시장에서 종합주가지수는 오후 2시10분 현재 전날보다 6.34포인트 낮은 553.61을 나타냈다. 이는 외국인들이 선물을 대량으로 매도한데 따른 현상으로 아르헨티나의 디폴트 가능성과 연결돼 있지 않다는게 증시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견해다. 조재훈 대우증권 투자정보팀장은 "아르헨티나의 위기감이 확산된 이날 오전에는 종합주가지수가 올랐다는 점을 감안하면 오후의 지수하락은 아르헨티나와 관련없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그는 "외국인들이 ...

      연합뉴스 | 2001.07.13 14:33

    • 주가 낙폭 확대, "삼성전자 악재에 눌려"

      삼성전자가 시장 분위기를 반전, 종합지수를 깎아 내리고 있다. 국내 증시는 전날 나스닥지수선물을 따라 미국 증시에 앞서 급등한 뒤 멈칫거렸다. 뉴욕 증시 폭등에 가려졌던 미 실업관련 지표와 모토롤라의 적자 지속 전망 등을 부담스러워 하는 눈치였다. 그러다 삼성전자와 관련한 내부 악재에 무게가 실리면서 아래 쪽으로 방향을 잡았다. 지난 6월 이후 반도체 사업부문이 적자로 전환했고 내년 1/4분기 이후에도 흑자 전환이 어려울 것이라는 전언이 ...

      한국경제 | 2001.07.13 14:32

    • [공시] 아이텍스필 자사주 신탁계약 1개월 연장

      아이텍스필은 13일 주가안정을 위해 조흥은행과 체결해 만기된 3억원 규모의 자사주 신탁계약을 오는 8월14일까지 1개월 연장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연장계약전 자기주식 보유수는 22만3천816주(4.11%)라고 회사측은 덧붙였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7.13 14:26

    • IMF, 아르헨發 위기 확산 경고

      국제통화기금(IMF)은 12일 국제 금융 시장에는 아직도 추가 주가 조정과 달러화 급락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으며 아르헨티나, 터키 등의 경제 위기가 신흥 경제국들로 전염될 가능성이 높다고 경고했다. IMF는 한국의 경우 우리금융지주회사 설립 등을 통해 제2차 금융 구조조정에 나서고 있으나 점차 고용 안정이 중시되고 있으며 국민은행과 주택은행 통합도 마찬가지라고 지적했다. IMF는 '연례 세계 자본 시장 보고서'를 발표하고 "최근 아르헨티나에서 ...

      연합뉴스 | 2001.07.13 1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