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33741-733750 / 787,3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업공시] 닉소텔레콤 ; 대창단조 ; 골드금고 ; 한라건설

      닉소텔레콤=지난해 경상손실은 1백67억원으로 적자전환됐음.매출액은 4백54억원으로 전년보다 14.1%가 감소했음 대창단조=지난해 매출액은 7백86억으로 전년보다 29.9%가 증가했음. 골드금고=최대주주가 골드뱅크커뮤니케이션즈에서 김흥주로 변경됨. 한라건설=주당 3백원을 배당키로 결의.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기업공시] 두산건설 ; 대성전선 ; 코오롱

      △두산건설=지난해 경상이익은 전년보다 45.2% 감소한 1백11억원을 기록했음.당기순이익은 52억원으로 전년보다 51.1% 감소했음. △대성전선=최대주주가 양시백에서 넥산스 퍼티시패이션스로 변경됨. △코오롱=지난해 당기순이익은 53억원으로 전년보다 96.1% 감소했음.경상이익은 전년보다 87.3% 줄어든 2백42억원을 기록했음.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삼미, 보통주 감리종목에 지정

      증권거래소는 삼미를 보통주 감리종목에 지정했다고 9일 밝혔다. 삼미는 △ 최근 5일간 주가상승률이 75% 이상인 경우가 3일간 계속되고 △ 제3일째 되는날의 종가가 최근 30일 중의 최고주가이며 △ 최근 7일간 주가상승률이 동업종 산업별 수정주가평균 상승률 또는 업종 산업별주가지수 상승률의 4배 이상인 종목에 해당됐다. 한편 보통주 감리종목 지정일로부터 2일 경과 후에 자동해제된다. 한경닷컴 이기석기자 han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악재에 강해진 나스닥, 증시에 '훈풍' 될까

      주가가 "더블위칭데이(선물.옵션의 동시 만기일)" 충격에도 불구하고 비교적 큰 폭으로 올랐다. 4일째 상승세다. 이같은 주가강세는 비틀거리던 미국 증시가 안정을 찾고 있는 게 주된 배경이다. 미국 증시의 반등세는 인플레 진정,소비지출 증가 등 경기 호전 기미와 낙폭과대에 따른 가격메리트 등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현지전문가들은 분석하고 있다. 물론 상승세 전환을 확신하는 전문가들은 아직 많지 않다. 하지만 미국 증시가 추가적으로 ...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물량 적은 굴뚝株 초강세 행진 '눈길'

      ... 제조업종 지수 상승률(4.52%)이 코스닥지수 상승률(3.52%)을 웃돈 것도 이 때문이다. 굴뚝주와 중소형주는 최근 소리 소문없이 올랐다. 코스닥증권시장(주)에 따르면 코스닥지수 단기고점인 지난 2월16일 이후 지난 7일까지 주가 상승률 상위종목은 대부분 전통업종에 속한 업체들이다. 서능상사가 1백91% 오르며 상승률 1위를 기록했다. 그 다음은 대아건설(상승률 1백%) 우영(74.91%) 코코엔터프라이즈(64.29%) 대주산업(63.90%) 보양산업(56.21%) ...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제3시장 시황] (8일) 거래량.거래대금 급증

      제3시장은 반등세를 보였다. 8일 수정평균주가는 전날보다 3백31원(3.48%) 오른 9천8백31원에 마감했다. 미국 증시가 바닥권에 도달했다는 소식이 나오면서 얼어붙은 투자심리가 호전되는 모습이었다. 장초반 강한 오름세로 출발해 장중 소폭의 등락을 보였으나 강세로 장을 마감하는데는 별 문제가 없었다. 이날 거래규모가 큰 폭으로 확대됐다. 거래량은 1백38만주로 전날보다 58만주 증가했다. 거래대금은 2억3천만원 증가한 5억4천만원을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日 3월위기 가능성 낮다"..하나경제硏, 公자금 효과 기대

      하나경제연구소는 8일 일본증시의 하락에서 비롯되고 있는 일본경제의 ''3월 위기설''과 관련,국내 증시에 미치는 영향은 그리 크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하나경제연구소는 최근 주가하락과 금융기관의 취약성을 감안할 때 닛케이지수 1만2천∼1만3천엔이면 3월 위기가 발생할 수도 있는 상황으로 판단되나 아직까지 뚜렷한 위기의 징후가 나타나지는 않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 지난 1∼2월중 금융시장에서 대출회수나 부도증가와 같은 구체적인 변화가 발생하지 ...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주식시황] (8일) 場막판 저가매수 몰려 전업종 상승

      주가가 나흘연속 상승하며 580선에 바짝 다가섰다. 주가가 추가하락할 가능성은 낮다는 인식이 확산된데다 미국증시의 상승세로 개인투자자들의 저가매수세가 활발히 유입됐다. 8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10.64포인트(1.87%)상승한 579.28에 마감됐다. 대형주 중심의 한경다우지수도 전날보다 0.85포인트(1.5%)오른 55.68을 기록했다. 장 초반엔 선물과 옵션의 동시만기일에 따른 프로그램매물 우려로 보합권에서 맴돌았다. 하지만 프로그램매물이 ...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KOL, 일은증권 경영진 해임압력 등 횡포] 'KOL 어떤 회사인가'

      ... 12월) 해동화재(현 리젠트화재.작년 3월) 등을 잇따라 인수했다. 그러나 작년말 열린금고 사건 이후 계열사들이 MCI와의 거래관계로 인해 경영 위기를 겪기 시작했다. KOL의 대주주인 짐 멜런 전 i리젠트그룹 회장이 리젠트증권 주가조작 사건에 휘말린데다 리젠트종금에서는 예금인출 사태가 일어났다. 리젠트종금은 작년 12월 유동성 위기에 몰려 문을 닫았다. 결국 KOL의 대주주인 i리젠트 그룹은 지난달 지분 46.4%의 매각방침을 밝히고 지분을 KOL에 넘겼다. ...

      한국경제 | 2001.03.09 00:00

    • [화제주] 신성무역, IT社와 합병설...이달 100% 올라

      정보통신기업과 합병한다는 말이 돌면서 주가가 5일째 상한가 행진을 펼치고 있다. 이달 들어서만 1백%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에 대해 신성무역 관계자는 "지난 7일 공시한 바와 같이 정보통신사업에 진출키 위해 프리즘커뮤니케이션과의 합병을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현재 협상은 초기 수준으로 아직 구체적으로 가시화된 것은 아무 것도 없다"고 덧붙였다. 신성무역은 섬유 등 현재 주력사업이 성장성과 거리가 멀어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정보통신 ...

      한국경제 | 2001.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