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681-121690 / 123,6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일 이후 주가 상승기에 기관/큰손 보유주식 대량 처분

      지난 9일 이후 주가 상승기를 틈타 기관투자가와 증시의 큰손들이 보유주식을 대량 처분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주가가 오름세를 지속했던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나흘동안 기관투자가와 증시의 큰손들이 낸 1만주 이상의 대량 매도 주문 건수는 하루 평균 5백25건으로 이달 들어 지난 8일까지의 평균치인 3백 24건보다 2백1건(62.0%)이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지난 11일과 12일의 경우 대량매도 주문 건수가 ...

      한국경제 | 1993.02.14 00:00

    • <기관투자가> 9일이후 보유주식 대량매각

      지난 9일이후 주가상승기를 틈타 기관투자가와 증시의 큰손들이 보유주식을 대량 처분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주가가 오름세를 지속했던 지난 9일부 터 12일까지 나흘동안 기관투자가와 증시의 큰손들이 낸 1만주이상 의 대량매도주문건수는 하루평균 5백25건으로 이달들어 지난 8일까 지의 평균치인 3백24건보다 2백1건(62.0%)이 늘어난것으로 집계됐 다. 특히 지난11일과 12일의 경우 대량매도주문건수가 각각 5백74건과 ...

      한국경제 | 1993.02.14 00:00

    • 증권거래소, 우진전기 15일 관리종목편입 .. 모두 35개사로

      증권거래소는 지난 12일 최종 부도처리된 우진전기를 15일자로 관리종목에 편입시키기로 했다. 이로써 지난 90년 9월 대도상사이후 부도를 내거나 법정관리를 신청해 관리종목에 편입된 상장기업은 모두 35개사로 늘어났다. 현재 중단상태에 놓여있는 우진전기의 주식거래는 오는 16일 전장부터 재개된다. 우진전기의 소액주주수는 모두 4천1백23명으로 보유주식수가 41만3천8백주에 달하고 있어 소액투자자들의 큰 피해가 예상된다.

      한국경제 | 1993.02.13 00:00

    • 증권거래소, 삼성물산 코오롱 쌍방울 신성에 최우수공시 법인

      증권거래소는 삼성물산 코오롱 쌍방울 신성등 4개사를 92년도 최우수공시법인으로 선정했다. 증권거래소는 12일 공시의무를 성실하게 이행해 투자자보호및 공정한 주가형성에 크게 기여한 상장기업 가운데 삼성물산등 4개사를 최우수공시법인으로,일양약품등 24개사를 우수공시법인으로 각각 선정했다. 우수공시법인으로 선정된 기업은 다음과 같다. 일양약품 럭키 연합전선 대림산업 동신제약 대원강업 농심 새한미디어 럭키금성상사 대우통신 아남산업 ...

      한국경제 | 1993.02.12 00:00

    • 우진전기 매매거래 중단...증권거래소, 부도설 이유

      증시에서 오늘부터 우진전기의 매매거래가 중단됐다. 증권거래소는 12일 부도설이 나도는 이 종목의 매매거래를 전장부터 중단 토록 조치했다. 우진전기의 11일 종가는 보통주의 경우 주당 8천2백50원이었다.

      한국경제 | 1993.02.12 00:00

    • 상장회사협의회장에 연만희씨 선출

      한국상장사협의회는 12일 오후 서울 여의도 증권거래소에서 회원총회를 열고 연만희 유한양행사장(63)을 새회장으로 선출했다. 상장회사협의회는 증권관련업무를 다루는 국내공개기업들의 협의체로 현재 회원사는 6백94개 기업이다.

      한국경제 | 1993.02.12 00:00

    • 벽산전자 공장 경매 취하 ...제일은행,회사정상화 위해

      10일 증권거래소는 "백산전자의 주거래은행인 제일은행이 지난해 12월 서울 구로구 가리봉동의 백산전자 주공장을 경매토록 성업공사에 신청했으나 회사정상화를 위해 올 1월경매를 취하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2.10 00:00

    • [증권톱] 관리종목편입 기업 상당수 조만간 상장 폐지

      지난 90년 9월이후 법정관리를 신청했거나 부도를 내 관리종목에 편입된 상장기업들가운데 상당수가 조만간 무더기로 상장이 폐지될 것으로 보인다. 9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90년9월 대도상사이후 법정관리신청이나 부도발생으로 관리종목에 편입된 34개 상장기업가운데 전체의 41%에 이르는 14개기업이 회사재산을 정리하기위한 경매절차를 끝내거나 진행중이어서 상장폐지가 불가피한 형편이다. 현재 경매절차를 끝낸 기업은 대도상사 케니상사 신정제지 ...

      한국경제 | 1993.02.09 00:00

    • 올들어 근거없는 유-무상 증자설 난무...투자자 주의 요망

      8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올들어 지난6일까지 주식시장에 유.무상증 자설이 나돌아 해당상장기업에 진위여부를 알아보는 조회공시건수는 모두 34건으로 이중 전체의 76.5%에 이르는 26건이 사실무근인 것으로 밝혀졌다. 또 이같은 ... 신일산업등이며 대구백화점은 검토중이라고 공시했다. 이같이 올들어 근거없는 유.무상증자설이 많이 나도는 것은 증권당국이 올해 주식시장이 좋아질 것이란 예상아래 지난 3년동안 축소해온 증 자허용물량을 늘릴 것이란 기대감이 투자자들사이에 ...

      한국경제 | 1993.02.08 00:00

    • 주가/거래량 이상급변 2개종목 매매심리

      증권거래소는 최근 주가와 거래량이 급변하는 이상매매현상을 나타낸 조일알미늄과 삼화콘덴서등 2개종목에 대해 불공정거래여부를 가리기위한 매매심리에 착수키로 했다. 7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평소 1만주를 밑돌았던 조일알미늄의 거래량이 지난 2일 갑자기 20만주로 늘어난후 5일에는 무려 36만2천주에 달하면서 주가도 상한가를 기록하는 이상매매현상을 나타냈다. 또 삼화콘덴서는 평소 1만주를 밑돌았던 거래량이 6일 6만4천8백주로 급증하면서 주가도 ...

      한국경제 | 1993.0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