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2841-122850 / 124,4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거성산업 아남정밀 법정관리신청 밝혀져

      ... 인천지방법 원에 법정관리를 신청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또한 지난해 7월초 자금난에 몰려 부도를 낸 카메라 및 렌즈제조 업체 아남정밀( 대표 나정환)도 3일 서울민사지법에 법정관리를 신 청한 것으로 확인됐다. 4일 증권거래소는 거성산업과 아남정밀의 법정관리신청사실을 관할법원으로부터 통보받아 이를 즉각 안내공시하는 한편 이들 회사 주식의 매매거래를 4일 하룻동안 중단시켰다. 이로써 지난해이후 법정관리를 신청한 상장회사는 보루네오가구, 논노, 삼호물산등 ...

      한국경제 | 1992.04.04 00:00

    • 거성산업 회사재산 보전처분 결정...인천지법

      지난달 31일 법정관리를 신청한 거성산업(대표 김동수)이 4일 관할 법원 인 인천지방법원으로부터 이 회사의 채권.채무가 모두 동결되는 회사재산 보전처분 결정을 받았다. 상장회사로서 원목을 수입.가공판매하는 국내 최대의 제재회사인 이 회사는 이 날 "영업미수금을 제때에 회수하지 못해 자금사정이 악화, 법정관리를 신청했으며 4일 회사재산보전처분 결정을 받았다"고 증권거래소를 통해 공시했다.

      한국경제 | 1992.04.04 00:00

    • 아남정밀/거성산업 법정관리 신청

      아남정밀과 거성산업이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4일 증권거래소는 "아남정밀이 3일 서울민사지법에,거성산업은 지난 3월31일 인천민사지법에 각각 법정관리를 신청했으며 거성산업은 4일 재산보전처분결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난해이후 법정관리를 신청한 상장회사는 보루네오가구 논노 삼호물산등 모두 18개사로 늘어났고 올들어 부도가 났거나 법정관리를 신청한 기업은 모두 9개사에 이른다. 아남정밀(대표 라정환)은 무리한 사업확장과 카메라판매부진으로 ...

      한국경제 | 1992.04.04 00:00

    • 일본 총리, 증시 활성화 방안 긴급 지시

      [동경=김형철특파원]일본정부와 집권자민당이 냉각된 증권시장살리기 에 비상이 걸렸다. 미야자와 기이치총리는 3일 나가오카 미노루 동경증권거래소이사장 과 와타나베 소고증권업협회회장을 불러 "증시가 투자자들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미야자와총리는 "증시는 자유시장경제의 심장부"라고 강조하고 "투자자들에 대한 상장기업들의 배당률도 끌어올리도록 유도하라"고 지시했다. 미야자와총리는 이같은 지시를 한것은 0.75%포인트에 ...

      한국경제 | 1992.04.03 00:00

    • 법정관리 늑장공시 근절책 마련... 법원행정처

      법원행정처는 지난달 31일 법원이 상장회사 법정관리 신청을 접수하는 즉시 증권관리위원회에 신청사실을 문서로 통보하도록 예규를 만들어 전국 법원에 시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상장회사의 대주주나 임원이 법정관리 ... 알리지 않거나 늑장공시하는 사례가 없어지게 됐으며 허위. 늑장공시에 따른 투자자 피해도 최소화할 수 있게 됐다. 증권관리위원회는 앞으로 상장회사의 법정관리신청사실을 법원으로부터 통보받는 즉시 이를 증권거래소에 통지하며 이로써 증권거래소는 ...

      한국경제 | 1992.04.03 00:00

    • 1백개 대형건물 전기절약 중점 관리...동력자원부

      ... 4천2백9만KWH의 전기를 쓰는 63빌딩으로 밝혀졌다. 다음으로는 롯데호텔(3천4백50만7천KWH. 4위), LG유통건물(3천3백26만8천 KWH. 5위), 가락동 농수산물시장 건물(2천7백22만9천KWH. 6위), 서울대학교 건물(2천5백43 만9천KWH. 7위), 증권거래소 건물(2천57만6천KWH. 8위), 워커힐호텔(1천9백87만3천KWH. 9위), 연세대학교(1천9백5만7천KWH. 10위) 등의 순으로 전기를 많이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제 | 1992.04.02 00:00

    • 동양정밀 박전회장 보유주식 대량 처분

      ... 9월 이 회사의 법정관리 신청직전까지 보유주식을 대량 처분한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박전회장은 경영권 인계당시 증권거래소를 통해 지분을 이회장에 넘기겠다고 공시까지 하고도 지금까지 이를 이행하지 않은데다 대주주지분 변동사실을 증권당국에 신고하지 않은채 보유지분을 불법 매각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2일 증권거래소와 금융계, 동양정밀 등에 따르면 동양정밀의 경영권이 넘어간 작년 4월 8일 현재 이 회사 대주주인 박씨의 지분(주식수)은 7.16%(32만6천2백76주) ...

      한국경제 | 1992.04.01 00:00

    • 동양정밀 3월 31일자로 법정관리

      상장회사인 동양정밀의 법정관리신청이 법원으로부터 받아들여져 이 회사가 파산위기를 모면하고 경영정상화를 꾀할 수 있게 되었다. 1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동양정밀은 작년 9월3일 관할법원인 수원민사지법 에 법정관리를 신청, 회사재산보전처분 결정을 받은데 이어 약 7개월간의 법 원조사 끝에 지난 31일 법정관리신청이 받아들여졌다. 이로써 지난해 이후 법정관리를 신청한 16개 상장회사중 회사재산보전처분 결정에 이어 법정관리에 들어간 회사는 금하방직 ...

      한국경제 | 1992.04.01 00:00

    • 펭귄 서울식품 등 4개사 재무구조 취약법인지정/증권거래소

      펭귄 서울식품 삼진화학 조영상사 등 4개사가 재무구조취약법인으로 지 정돼 이 종목들에 대한 투자주의가 요망되고 있다. 31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12월결산 상장법인 가운데 부채비율이 1천%를 넘거나 자본잠식률이 50% 이상인 재무구조취약법인은 펭귄(부채비율 3천 93%,자본잠식률 82%),서울식품(7천5백12%, 93%),삼진화학(4천3백38%,80%) ,조영상사(1천1백76%, 52%) 등 4개사이다. 한편 지난해 자본이 전액잠식된 금성통신과 ...

      한국경제 | 1992.03.31 00:00

    • 상장폐지 우려종목 금성통신등 네곳 지정 ... 증권거래소

      증권거래소는 31일 91사업연도결산실적에서 자본전액 잠식을 기록한 금성통신 한국와이씨전자 반도스포츠를비롯 신규상장기업의 주식분산요건 을 충족시키지 못한 삼풍등 4개사를 상장폐지 우려종목으로 지정했다. 금성통신과 한국와이씨전자는 92사업연도와 93사업연도에도 자본잠식상태가 지속되면 상장이 폐지된다. 작년말현재 삼풍의 소액주주지분율은 30.08%로 올해말까지 신규상장법인의 주식분산요건인 소액주주지분율 40%이상을 충족하지 못할 경우 상장이 ...

      한국경제 | 1992.03.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