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701-51710 / 64,8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내년부터 국가유공자 연금ㆍ수당 인상

      ... 계획이다. 또 안중근 의사 유해를 남북한이 공동으로 발굴하는 사업도 내년에 본격 착수된다. 남북은 정보교류, 공동조사, 공동발굴 및 봉환 등 4단계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단체 운영이 비민주적이라는 지적을 받아온 재향군인회에 대해서도 회장단 선출을 위한 선거인단 수를 확대해 지도부를 민주적으로 선출하고 수의계약도 연차적으로 폐지해 사업의 투명성을 높일 계획이라고 보훈처는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threek@yna.co.kr

      연합뉴스 | 2005.12.27 00:00

    • 한 빅3 사학법 투쟁 '온도차'

      ... 촛불집회에 참석, 사학법 강행통과를 비판한 적은 있지만 이후 계속되는 당의 장외투쟁 기조에 대해서는 말을 아끼고 있다. 이 시장측 관계자는 "자치단체장으로서 당에서 하는 일에 대해 일일이 다 말하기는 적절하지 않다는 입장"이라며 "지도부를 중심으로 잘 알아서 처리할 것으로 생각하실 것"이라며 원론적 답변만을 내놓고 있다. 반면 손 지사는 여당과의 싸움도 중요하지만, 국민에 대한 무한책임은 더욱 중요하다는 입장에서 친정인 한나라당에 등원을 촉구하고 있다. 특히 ...

      연합뉴스 | 2005.12.26 00:00

    • 동국대, 강교수 직위해제

      ... 들어보려는 성의도 보이지 않았다"며 "국가보안법을 적용한 `사상재판'에서 동국대 본부가 서 있어야할 곳은 `검사'가 아니라 `변호사'의 자리"라고 말했다. 강 교수는 2004년 3월부터 올 3월까지 "6.25 전쟁은 내전으로 북한 지도부가 시도한 통일전쟁이었다", "우리 나라는 미국의 신식민지 지배 하에 있고 미국에 의해 한반도의 분단과 전쟁이 강요됐다"는 내용의 글을 유포한 혐의 등으로 이달 23일 불구속 기소됐다. (서울=연합뉴스) 조성미 기자 helloplum...

      연합뉴스 | 2005.12.26 00:00

    • 강정구 교수 직위해제..강의 못해…교수직은 유지

      '6·25 전쟁은 내전이며 북한 지도부가 시도한 통일전쟁이다'라는 내용의 글을 유포해 논란을 불러일으켰던 강정구 동국대 사회학과 교수가 강단에서 물러나게 됐다. 동국대는 26일 오전 홍기삼 총장과 보직 교수단이 참석한 정책회의를 열어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강정구 교수를 직위해제키로 결정했다. 이 결정이 기획처 결재 등 행정 절차를 통과하면 강 교수는 교수 직위는 유지하나 강의 배정과 연구비 지원을 받을 수 없게 된다. 동국대는 강 교수 ...

      한국경제 | 2005.12.26 00:00 | 송형석

    • 여야 대치속 연내 국회 정상화 불투명

      ... 박근혜(朴槿惠) 대표는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하든지 재의를 요청할 때까지 투쟁한다고 이미 말한 바 있다"면서 "이제 이런 상황에서는 끝까지 갈 수밖에 없다"며 상황변경이 없는 한 장외투쟁을 지속할 것임을 분명히했다. 그러나 당 지도부의 이런 방침에도 불구하고 손학규(孫鶴圭) 경기지사까지 나서 한나라당의 등원을 촉구하는 등 내부 논란도 확산 조짐을 보이고 있어 박 대표의 장외투쟁 강행입장은 상당한 도전에 직면할 가능성도 없지 않다. 손 지사는 홈페이지에 올린 ...

      연합뉴스 | 2005.12.25 00:00

    • 한나라, 장외투쟁 장기화 조짐

      ... 피로도도 점차 쌓여가고 있기 때문이다. 민생현안 처리라는 여당의 등원압박을 "국회 파행의 책임을 떠넘기려는 정략적 의도"라고 일축하고 있지만 막상 28~30일 국회 본회의가 임박하면 당이 느끼는 부담감은 지금보다 훨씬 커질 전망이다. 원내 핵심관계자는 "강경기류속에서 여러가지 논의는 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이는 전적으로 지도부의 결단의 문제"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yej@yna.co.kr south@yna.co.kr

      연합뉴스 | 2005.12.24 00:00

    • 사학법 반발 장외투쟁.. 한나라 "다음주도 계속"

      여당의 사립학교법 강행처리에 반발한 한나라당의 장외투쟁이 다음 주에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나라당은 23일 인천시청 앞에서 장외집회를 가진 데 이어 다음 주 대구(27일)와 대전 인천 등에서 투쟁을 지속키로 했다. 당지도부는 대구 집회 이후 의원총회를 열어 투쟁 방안을 재점검한다는 방침이어서 장외집회 지속 여부는 다음 주 1차 분수령을 맞을 전망이다. 당내 소장파를 중심으로 등원론과 '병행투쟁론'이 만만찮게 나오고 있다. 홍영식 기자 ysho...

      한국경제 | 2005.12.23 00:00 | 홍영식

    • 한나라 "오늘은 국가 정체성 흔들린 날"

      ... 이계진(李季振)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현 정부의 파격적 비호로 강정구 교수가 불구속 기소됐다"면서 "북한 당국이 가장 기뻐할 것이고 대통령과 법무장관도 급진 과격세력과 함께 무척 좋아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대변인은 또 "날치기 사학법으로 인해 `6.25전쟁은 북한 지도부가 시도한 통일전쟁이었다'는 강 교수의 주장이 어린 학생들에게 그대로 교육될 것"이라면서 "큰 일이 아닐 수 없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심인성 기자 sims@yna.co.kr

      연합뉴스 | 2005.12.23 00:00

    • 여당 사실상 '당 의장 원톱체제'로.. 당규개정안

      ... 상설위원회의 인사권을 당 의장에게 부여했다. 또 원내대표가 정책위 의장 및 정책조정위원장을 당의장과 협의해 임명토록 해 정책위에 대한 당 의장의 영향력을 확대했다. 이와 함께 공직선거 후보 공천심사 결과가 잘못됐다고 판단될 경우 지도부가 재심을 요구할 수 있는 권한을 인정,사실상 당 의장에게 공천권의 일부를 줬다. 당 의자에게 실질적 권한을 부여함으로써 내년 지방선거 등 중요 정치일정에 대비하는 강력한 지도체제를 구축하기 위한 포석이다. 이재창 기자 leejc@...

      한국경제 | 2005.12.23 00:00 | 이재창

    • 열린우리당 당의장 권한 대폭 강화 .. `투톱 '유지

      ... 정책조정위원장을 원내대표가 당의장과의 협의를 거쳐 임명토록 하고 원내대표가 정책위의장을 지명하는 러닝메이트 제도를 폐지, 정책위원회에 대한 당 의장의 영향력을 확대했다. 개정안은 이와함께 현재 상임중앙위원회의의 명칭을 과거 민주당 시절의 지도부 명칭인 `최고위원회의'로 변경하기로 했다. 개정안은 공천심사 결과가 잘못됐다고 판단될 경우 지도부가 재심을 요구할 수 있는 권한을 인정, 당 의장에게 공천권 일부도 부여했다. 개정안은 논란이 돼온 기간당원제 자격요건 완화와 관련, ...

      연합뉴스 | 2005.1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