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851-51860 / 64,5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란 핵 활동 재개 미뤄..미국 환영

      이란은 3일 유럽연합(EU)의 압력에 굴복해 핵 활동재개 를 연기하겠다고 밝혔다. 사임을 앞두고 있는 이란의 하산 로하니 핵협상 대표는 정치적,경제적 인센티브를 포함하는 제안을 EU가 5일까지 제시하면 이란 지도부가 이를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하니 핵협상 대표는 이스파한 핵시설 활동재개에 앞서 국제원자력기구(IAEA)관계자들이 검증할 수는 장비를 설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히고 "다음주 초"까지 검증장비를 설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5.08.04 00:00

    • 與 '대연정' 당내 분란 진정 조짐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대연정론'에 대한 열린우리당내 분란이 진정국면에 접어들고 있다. 문희상(文喜相) 의장 등 당 지도부가 발을 벗고 연정론의 진정성을 강조함에 따라 한나라당과의 연정에 조건반사적 거부반응을 보였던 호남권 및 소장파 의원들이 점차 목소리를 낮추고 있는 것. 특히 호남지역에서는 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염동연(廉東淵) 의원이 `대연정의 전도사'를 자임하고 나섬에 따라 지역 의원들의 여론이 상당히 호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 2005.08.03 00:00

    • [초점] 재부상하는 미ㆍ일의 '중국 위협론'

      ... 수호이-27의 작전반경을 3천㎞까지 확대시켜 줄 전망이다. 중국은 지난 20년간 인민해방군의 머릿수에 의존하던 것에서 탈피, 21세기에 걸맞게 컴퓨터화, 위성화, 전자화에 치중해 왔다. 특히 미국의 전격적인 이라크전은 중국지도부에 첨단무기의 위력을 새삼 깨우쳐 군현대화를 촉진하는 계기가 됐다. 중국 해방군은 현대화 속에 미국과 일본의 경각심을 높이는 군사적 행동을 하기도 했다. 중국 핵잠수함이 작년 10월 일본 영해를 거쳐 괌까지 진출, 일본과 미국의 항의를 ...

      연합뉴스 | 2005.08.03 00:00

    • 與 대연정 논란 '여진' 계속

      열린우리당이 대연정 공론화 작업에 박차를 가하면서 그에 대한 반작용으로 당내 불만도 적잖이 표출되는 등 대연정 논란의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 우리당 지도부는 한나라당 박근혜(朴槿惠) 대표가 대연정 제의를 공식거부했음에도 불구하고 "선거제도 개편논의는 국회의 책무"라며 야당의 동참을 우회적으로 압박하고 나서는 동시에 당내 반발기류에 대해서도 같은 논리로 설득하면서 공론화를 시도했다. 여당 지도부 입장에서는 당 안팎의 논란을 잠재우면서 연정논의의 ...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한나라당 '불법도청' 정면돌파하나

      ... 한나라당은 처음 불법도청 테이프가 보도된 데 이어 274개 불법도청 테이프가 추가로 드러났을 때만 해도 공개에 대해 난색을 표명하는 게 대세였다. 당 안팎에서 국민의 알권리 차원에서 공개해야 한다는 논리가 나왔음에도 불구하고 당 지도부는 불법도청 내용을 공개하는 것도 불법임을 강조했다. 그러나 박근혜(朴槿惠) 대표가 1일 기자회견에서 "한나라당은 (내용공개에 대해) 전혀 부담을 갖고 있지 않다. 전부 공개돼도 상관없다는 입장"이라고 언급한 뒤 당내기류에 뚜렷한 ...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정치권 '테이프 공개'로 급선회 조짐

      ... 공개에 대해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오직 민주노동당만이 "도청테이프는 진실 규명과 국민의 알 권리 차원에서 모두 공개해야 한다"고 밝혔을 뿐이다. 그러나 테이프 내용을 공개해야 한다는 국민 여론이 다수로 나타나면서 여야 지도부도 적극적인 입장을 보이기 시작했다. 열린우리당은 2일 테이프 내용 공개를 포함한 X파일 사건의 실체적 진상규명을 위해 `국정원 불법도청 테이프 처리에 관한 특례법'을 제정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불법도청으로 취득한 정보의 ...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與, 교육정책 '홍보투어'

      ... 투어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우리당은 투어 기간 전국을 서울, 대구, 광주, 부산, 대전의 5개 권역으로 나눠 교직원과 학부모, 지역 교육 관계자, 대학 총장 등과 간담회 또는 토론회를 갖는다. 우리당 관계자는 "아직 세부 일정이 확정되지는 않았으나 국회 교육위원들 위주로 지역 교육관계자들을 만나 당의 정책을 홍보할 것"이라며 "당 지도부도 시간을 내어 참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與 "박대표 기자회견 실망"

      ... 회견은 대단히 실망스럽고 유감스러운 일"이라며 "(박 대표의 입장표명은) 한나라당내의 건전한 정치인의 목소리 조차 유신공주의 치마폭으로 싸매버리려는 무책임하고 지역주의에 안주하려는 잘못된 것"이라고 비난했다. 그러나 당 일각에서는 지도부의 공세적인 입장표명과는 별개로 노 대통령이 연정의 대상으로 적시한 한나라당을 필요이상으로 자극하지 않으려는 움직임도 감지됐다. 배기선(裵基善) 사무총장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남녀가 결혼하는 데에도 시간이 오래 걸리는데 하물며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빈 라덴, 아직도 알-카에다에 직접 테러 명령

      ... 투르키 알-파이잘 왕자가 31일 밝혔다. 사우디 대외정보부장을 역임하면서 빈 라덴과 직접 접촉한 바 있는 투르키 대사는 이날 로이터 TV와의 회견을 통해 "지난 2년 반 동안 사우디에서 발생한 테러사건 중 일부는 알-카에다 지도부, 특히 빈 라덴의 직접적인 명령에 따라 수행된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일부 알-카에다 조직은 중앙조직의 사령부와 교신이 어려워 자체적으로 움직이기도 한다면서 "그런 경우 테러시기와 방법, 장소 등은 현지 책임자가 결정한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여야 '대연정' 수용-거부 공방

      ... 제안했다. 하지만 열린우리당내 일부 호남권 의원들은 오전 개별회동을 갖고 한나라당과의 연정은 적절치 않다는 데 뜻을 모으고, 정체성이 일치하는 민주당과의 소연정을 주장하는 등 당내 반발 기류도 확산 조짐을 보이고 있다. 당 지도부는 이와 관련, 오는 12일 중앙위원회의를 앞두고 의원들을 개별 접촉해 설득키로 했다. 한편 민주노동당 심상정 의원단 수석부대표는 박 대표의 기자회견에 대해 "(박 대표는) 선거구제 개혁없이 어떻게 지역주의를 타파한다는 것이냐"며 선거구제 ...

      연합뉴스 | 2005.08.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