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311-52320 / 63,6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與 재야파-개혁당파 '전대 제휴설'

    ... 두 계파가 이번 전대에서는 공통의 목표를 위해 제휴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다. 유시민(柳時敏) 의원이 주도하는 개혁당 출신 그룹은 재야 출신인 이해찬(李海瓚) 총리나 김근태(金槿泰) 장관에 대해 비교적 우호적인 입장을 취했지만 지도부경선을 염두에 둔 연대 가능성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편이었다는 점에서, 양측의 연대설은 당안팎의 주목을 끌기에 충분해 보인다. 실제로 그간 개혁당 출신 그룹의 행동 반경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복심(腹心)'에 따라 제한된다는 ...

    연합뉴스 | 2004.12.26 00:00

  • 여야 4대법안.뉴딜법 막판 절충

    ... 여당내 강경파 당원 500여명이 이날 오후 영등포 열린우리당 당사 앞에서 국보법의 연내폐지를 요구하는 집회를 가졌고, 27일에는 강경파 의원들이 김원기(金元基) 국회의장을 방문해 국보법의 연내처리를 위한 직권상정을 요구하기로 하는 등 지도부에 대한 압박 강도를 높이고 있어 여당내 의견 조율이 주목된다. 이에 대해 한나라당 임태희(任太熙)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야당인 한나라당이 누가 봐도 도저히 불가능한 일로 비쳐졌던 `국보법 단일안'을 도출해 회담에 임하는데 여권이 ...

    연합뉴스 | 2004.12.26 00:00

  • 與당원 '국보법 폐지' 투쟁 가속화

    국가보안법의 연내 폐지를 주장하는 열린우리당의 강경당원들이 당 지도부의 `유화적' 자세에 반발해 농성과 서명운동 등을 통해 고강도 외곽압박을 가하고 있다. 한나라당과 4대 입법의 `합의처리' 약속을 한 우리당 지도부 소환운동과 영등포당사 의장실 점거로 맞섰던 우리당 당원들은 지난주 갑자기 불거진 당론변경 논란과`대체입법론' 부상 움직임에 강력 반발하면서 본격적인 제동걸기에 나섰다. 당의 `정풍운동'을 외곽에서 주도하겠다는 취지로 출범한 `중단없는 ...

    연합뉴스 | 2004.12.26 00:00

  • 연휴축제속 美지도부 이라크 미군 격려

    크리스마스 전야인 24일 밤 미국의 상가 뿐아니라 일반 가정집도 마당과 지붕처마, 집앞 나무에 수백개의 꼬마 전구로 불을 밝힌 각종 크리스마스 장식물로 환했다. 미국인들의 전등 크리스마스 장식 유행은 해가 갈수록 확산돼 올해는 물경 80억달러가 집 안팎에 다는 크리스마스 장식물에 쓰일 것으로 미 언론은 추산했다. 부시 대통령이 선포한 `테러와의 전쟁'과 이라크전 연장전을 치르고 있는 `전시'미국은 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에도 이라크 바그다드...

    연합뉴스 | 2004.12.25 00:00

  • 與당원 10여명, 원내대표실서 농성

    ... 면담을 요구하며 농성을 벌였다. 이들은 천 원내대표에 전달할 호소문에서 한나라당과의 4인 대표회담 즉각 중단, 국회의장의 직권상정을 통한 국보법 폐지안의 연내 처리 등을 요구했다. 또 이들은 "국보법 폐지 당론변경 시도와 관련한 보도를 보면서 당 지도부에 철저히 기만당했다는 허탈감을 느낀다"며 "4대 개혁법안을 연내 통과시킬 의지와 능력이 없다면 천 원내대표는 즉각 물러나라"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중배기자 jbkim@yna.co.kr

    연합뉴스 | 2004.12.25 00:00

  • 일본 공안청 "북한 체제에 균열 조짐"

    ... 어느 정도 활성화됐지만 빈부차가 확대되고무단결근과 절도, 강도사건이 증가하는 등 사회가 혼란해졌다고 분석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체제에 대한 불만이 높아지면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권력기반에 균열이 생겨 후계자 옹립을 둘러싸고 지도부내에 마찰이 생길 가능성을 부인할수 없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그런 추측의 근거로 노동당 간부 경질설이 나돌고 김정일 위원장의 처등 친족의 사망, 중병설이 유포되는 등 후계문제와 관련된 것으로 보이는 움직임을들었다. 6자회담이 중단된데 ...

    연합뉴스 | 2004.12.25 00:00

  • 여야 성탄절 '4인회담' 안팎

    여야 지도부는 성탄절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25일 오후 국회에서 4인 대표회담을 속개, 국가보안법 개폐 문제를 비롯해 주요쟁점법안에 대한 의견절충을 시도했다. 이날 4인 회담에서는 과거사관련법, 사학법 개정과 관련해 부분적인 합의를 이끌어내는 등 수확이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여전히 핵심 쟁점사항을 놓고는 여야가이견을 해소하는데 실패해 `대타협'이라는 정치권의 크리스마스 선물은 없었다. 4인 대표들은 성탄절을 화제로 가벼운 인사말을 주고 받은 후 ...

    연합뉴스 | 2004.12.25 00:00

  • 여야 `사학법개정안' 4인회담에 회부

    국회 교육위원회(위원장 황우여)는 25일 법안심사소위를 열어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이 각기 제출한 사립학교법 개정안에 대한 병행 심의를 벌였으나 합의점을 찾지 못함에 따라, 미합의쟁점을 여야 지도부가 참여하는 `4인 대표회담'에 남겨 절충키로 결정했다. 여야는 법안심사소위에서 사학이 예결산을 공시토록 하고, 이사회 정원을 7인이상에서 9인 이상으로 늘리는데는 합의했으나, ▲개방형 이사제 도입 ▲학교운영위원회와 대학평의원회를 현행처럼 자문기구로 두는 ...

    연합뉴스 | 2004.12.25 00:00

  • 이의장 "野태도 변해야 당론변경 가능"

    ... 의장은 또 "그쪽(한나라당)에서 전혀 변화가 없는데 먼저 (당론을 변경하자는) 이야기를 꺼낼 수가 없다"고 덧붙였다. 한나라당과 대화한 후 당론 변경 추진 여부를 결정하겠다는 이 의장의 발언은 4인 대표회담에 참석하는 한나라당 지도부에 대해 좀 더 유연한 자세를 보일 것을 주문한 것으로 풀이된다. 국보법 개정을 당론으로 삼고 있는 한나라당이 국보법 폐지를 전제로 한 대체입법으로 물러서야 열린우리당도 당론을 바꿀 명분이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 의장은 "여당 ...

    연합뉴스 | 2004.12.25 00:00

  • 김의장-한나라 지도부 `상생 만찬'

    김원기(金元基) 국회의장은 23일 저녁 박근혜(朴槿惠) 대표, 김덕룡(金德龍) 원내대표 등 한나라당 지도부를 한남동 국회의장 공관으로 초청, 만찬을 함께 했다. 이날 만찬은 여야가 대치끝에 지난 21일 `4인 대표회담'을 통해 극적으로 임시국회를 정상화시킨 직후 열린 탓인지 김 의장과 한나라당 지도부 모두 `상생(相生)정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자리였다. 김 의장은 인사말을 통해 "국회의장 공관에서 한나라당 지도부가 모인 것은 처음인 만큼 ...

    연합뉴스 | 2004.12.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