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371-52380 / 62,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미銀 사태, 파업선언에서 타결까지

    ... 예상됐던 이번 사태는 여론의 거센 비난 속에 노사간 극심한 견해차와 협상력 부재로 금융권 관계자들을 긴장 시키며 심각한 고객불편을 초래했다. ◆ 한미銀 노조, 총파업 돌입선언 씨티그룹과의 통합으로 촉발된 이번 사태는 한미은행 노조지도부가 지난달 10일철야농성에 들어가며 시작됐다. 농성 6일째인 지난달 15일 한미은행 노조는 총파업 돌입여부를 묻는 찬반투표에서 94%의 찬성으로 같은달 25일부터 총파업에 돌입, 고용안정 보장, 임금인상, 상장폐지 철회, 통합 보로금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與 '원가공개 + 연동제'로 가닥.. 정부안과 절충 모색

    ... 25.7평 이하 공공 서민주택의 경우에만 원가를 일부 공개하고 중·대형 평형에는 연동제를 적용하는 방안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또 건축비중 건설회사의 하청내역을 공개하지 않고 나머지 건축비만 공개하는 방안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열린우리당은 오는 15일 이해찬 국무총리 및 관계 장관과 천정배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가 참석한 가운데 고위당정회의를 갖고 여권의 최종 입장을 결정할 방침이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7.12 00:00

  • 한 비주류 "우리가 2중대냐"

    한나라당 비주류가 12일 공개석상에서 당 지도부를 강도높게 비판하고 나섰다. 김덕룡(金德龍) 원내대표가 이날 오전 예결위의 상임위화를 위한 여야협상 상황을 설명하기 위해 소집한 3선급 이상 중진회의에서다. 한나라당 비주류는 지난 3월 박근혜(朴槿惠) 대표 취임 이후 지도부에 대한 공세를 자제해 왔으나, 이날은 작심하고 당 지도부의 노선을 조목조목 비판하면서 책임론을 제기했다. 김 원내대표는 "요즘 우리당의 태도가 변질되고 있다"며 "박창달 의원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한나라 경선레이스 본격 돌입.. 광주서 합동연설회

    ... 이날 상무리츠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연설회에서 경선에 나선 각 후보들은 지역화합을 강조하고 차기 집권을 위한 해법을 제시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첫 연설자로 나선 곽영훈 중앙위원(원외)은 "최고위원이 현역 의원으로만 채워진다면 지도부와 일반 당원의 거리는 멀어진다"며 "평당원의 자리를 만들어 달라"고 한표를 부탁했다. 정의화 의원은 "내 눈에는 호남의 상처가 보이고 이 상처를 치유하는 일에 한나라당이 앞장서야 한다"며 "호남의 상처가 아물때 한나라당이 대통령을 ...

    한국경제 | 2004.07.12 00:00

  • 고이즈미 대폭적 당정개편 나설듯

    ... 기자회견에서 당정개편 여부에 대해 "연립여당인 자민.공명당의 결속과 협력태세를 어떻게 확립할 수 있을지에 초점을 맞춰 대처하겠다"며양당의 결속을 강화하는 방안으로 추진될 것임을 시사했다. 언론들은 아베 신조(安倍晋三) 자민당 간사장을 비롯 당 지도부의 임기가 만료되는 오는 9월 당과 내각의 대폭적인 개편이 단행될 것으로 관측했다. 앞서 고이즈미 총리는 이날 간자키 다케노리(神崎武法) 공명당 대표와 당수회담을 갖고 총리 주도에 의한 연립체제 유지와 9월중 내각개편 등에 합의했다.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한나라 비주류 "우리가 2중대냐"

    한나라당 비주류가 12일 공개석상에서 당 지도부를 강도높게 비판하고 나섰다. 김덕룡(金德龍) 원내대표가 이날 오전 예결위의 상임위화를 위한 여야협상 상황을 설명하기 위해 소집한 3선급 이상 중진회의에서다. 한나라당 비주류는 지난 3월 박근혜(朴槿惠) 대표 취임 이후 지도부에 대한 공세를 자제해 왔으나, 이날은 작심하고 당 지도부의 노선을 조목조목 비판하면서 책임론을 제기했다. 김 원내대표는 예결특위의 상임위 전환 문제에 대해 반대입장을 고수하고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파업 17일, 골병드는 한미은행 노사

    ... 이날 새벽까지 이어진 철야 마라톤 협상에서 일부 안건에 대해 이견을 좁히는듯 했으나 오후에 재개된 대표자 협상에서 사측이 사무직군제 폐지에 대해 기존입장을 되풀이함에 따라 협상은 또다시 원점으로 돌아갔다. 게다가 양측은 상대방 지도부를 맞고소하는 등 이전투구 양상마저 보이고 있다. 지난달 30일 은행측이 양병민 금융노조위원장 등 파업지도부 5명을 업무방해 혐의로 경찰에 고소한 데 이어 지난 9일에는 금융노조가 이정재 금융감독원장과 하영구 행장 등 3명을 부당노동행위로 ...

    연합뉴스 | 2004.07.11 00:00

  • [특파원코너] 칭다오 한국기업의 '자성'

    ... "스테인리스 냉연강판 공장을 세우면서 먼저 교육관과 기숙사를 지었더니 시 관리들이 놀라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하지만 일부 기업의 잘못된 경영형태라도 그 것이 한국기업의 이미지에 미치는 타격은 적지 않다. 더욱이 중국 지도부는 최근 경제성장 속도조절에 나서면서 법치주의를 유난히 강조하고 있다. 외자기업이라고 해서 지방관리들과의 관시(關係)를 통해 불법 경영을 묵인 받던 시절은 지나가고 있다. 칭다오=오광진 특파원 kj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7.11 00:00

  • 막오른 한나라당 최고위원 경선

    한나라당 대표최고위원 및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경선이 10일 후보등록 마감과 함께 본격적인 막을 올렸다. 오는 19일 전당대회에서 선출되는 한나라당 지도부는 향후 2년간 17대 국회 전반기를 이끌게 된다. 한나라당은 지난 2차례 대선에서 패배한데다 올해 4.15총선에서 원내 1당의 자리마저 열린우리당에 내주는 등 시련을 겪고 있어, 정권재창출 기반을 다지게 될 이번 지도부 구성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선에는 3선의 박근혜(朴槿惠.52) 전 ...

    연합뉴스 | 2004.07.10 00:00

  • 예결특위, 전임.겸임위원 혼합체제 절충

    ... 방안을 놓고 여야간 절충이 이뤄지고 있어 타결여부가 주목된다. 국회개혁특별위원회 법안심사소위(위원장 김진표)는 9일 밤 심야회의를 갖고 여야간 입장이 엇갈리고 있는 예결특위 상임위 전환문제에 대해 이같은 절충안을 마련,양당 지도부와 협의키로 한 것으로 10일 알려졌다. 특위는 오는 12일 오전 법안심사소위와 전체회의를 연 뒤 예결특위의 일반 상임위화 전환을 골자로 한 국회법 개정안을 법사위로 넘겨 오는 15일 본회의에서 처리할 예정이나 막판 진통을 겪고 ...

    연합뉴스 | 2004.07.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