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381-52390 / 63,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與 국보법 상정 총력전

    ... 거부할 경우 `위원장이 위원회의 개회 또는 의사진행을 거부,기피할 경우 다수교섭단체 소속 간사가 위원장의 직무를 대행한다'는 국회법 50조5항에 따라 위원장을 교체해 국보법 폐지안을 상정하겠다는 의사를 재차 천명했다. 당 지도부는 특히 국보법 폐지안 상정을 강행하더라도 충분한 토론과 협의를 거쳐 처리할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한나라당의 대안 제시를 압박했다. 이부영(李富榮) 의장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자신들의 대안을 내놓지않고 상정조차 못하게 하는 것은 ...

    연합뉴스 | 2004.12.05 00:00

  • 법사위, 국보법폐지안 대치 안팎

    ... 회의가 속개됐으나 국보법 상정을 둘러싸고 최 위원장과열린우리당 의원들, 여야 의원들간 공방이 계속됐고, 1시간여만에 다시 정회됐다. 정회동안 최 위원장은 여야 원내대표단과 김원기(金元基) 국회의장에게 법사위상황을 설명한 뒤 양당 지도부간 막후협상을 통해 여야간 절충점을 찾아줄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오후 9시30분께 회의가 속개되자 최 위원장은 "7일 법사위 전체회의가 있고, 8.9일 본회의가 있는 데 그 사이에 뭔가 정해지기를 기대하고 있다"면서 "여야 원내대표단에게 ...

    연합뉴스 | 2004.12.05 00:00

  • 與 친노세력 '분화' 본격화

    여권의 균형추 역할을 해온 친노세력의 `각개약진'이 본격화될 조짐이다. 이달초 차기 지도부를 선출하는 전당대회가 내년 4월2일로 확정된 것과 때맞춰이들 진영 내에서 경선 관련 발언이 잇따르고 그룹별 모임이 활성화되고 있다. 친노세력 내부의 독자 노선화 바람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핵심 측근인 염동연(廉東淵) 의원의 당권 행보가 `도화선'이 됐다. 염 의원은 지난 2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현 지도부의 리더십 문제를 강도 높게 비판하면서 "당 ...

    연합뉴스 | 2004.12.04 00:00

  • 법사위, 국보법 상정놓고 또 대치

    ... 열린우리당 의원들이 위원장석을 차지하려고해 이를 막는 한나라당 의원들과 또다시 몸싸움을 벌이기도 했다. 법사위에서 대치가 계속되자 최연희(崔鉛熙) 법사위원장은 여야 원내대표와 김원기(金元基) 국회의장에게 상황을 설명하고 여야 지도부간 협상을 통해 절충점을마련해 줄 것을 요구, 양당 원내대표단간 막후접촉이 이뤄졌지만 양당 모두 기존 입장을 고수, 진전을 보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사위는 오후 9시30분 속개키로 했으나 3일에 이어 이날도 지루한 신경전을 ...

    연합뉴스 | 2004.12.04 00:00

  • 민노 '원탁회의 해체' 촉구

    ... 설명하거나 양해를 구하지 않은 채 원탁회의가 결렬된 오후 8시가 넘어서야 본회의 개의를 통보해 왔다"면서 "우리가 열린우리당의정족수 협조요청에 응하지 않은 이유도 여기에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작 소관 상임위는 소집도 하지않고 법적 권한과 책임도 없는 원탁회의에서 중요한 법안들에 대해 여야 지도부가 합의를 기도한 것은 국회의 공식 기능을 무력화시키는 과두정치와 다름없다"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leslie@yna.co.kr

    연합뉴스 | 2004.12.03 00:00

  • 與, 대야 강경대응 포고

    ... 통과시키자"고 주장했다. 의총에선 특히 전날 본회의가 의결정족수 미달과 비교섭단체의 출석 거부로 개의되지 못한 것과 관련해 원내대표단의 전략.전술 부재를 비판하는 자성론이 터져나오기도 했다. 문학진(文學振) 의원은 "외국행을 자제해달라는 지도부의 요청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외국에 간 의원도 있다"며 "이 얼마나 창피하고 낯 뜨거운 일인가"라고 비판했다. 강창일(姜昌一) 의원도 "전술.전략이 있는지 없는지 잘 모르겠고, 정치는 실종된 것 같고, 원칙은 있는 것 같은데 ...

    연합뉴스 | 2004.12.03 00:00

  • 중국 경제공작회의, 위안화 환율변동폭 논의 시작

    중국 지도부는 3일 베이징에서 사흘간 일정으로 개막한 중앙경제공작회의에서 위안화 환율변동폭 확대와 추가 금리인상 문제를 논의할 것이라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보도했다. 이 신문은 이날 중국 소식통들의 말을 인용,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환율체제 개혁의 첫걸음으로 위안화 환율변동폭을 점진적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보고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중국은 위안화 환율을 달러당 8.28위안에 고정시켜놓고 있다. 저우샤오촨 중국 인민은행장은 최근 위안화의 ...

    한국경제 | 2004.12.03 00:00

  • ['공정법 처리 무산' 엇갈린 표정] 김원기 의장 "대화 더 해야"

    김원기 국회의장이 지난 2일 공정거래법 처리를 위한 본회의 사회를 봐달라는 열린우리당 지도부의 간곡한 요청을 뿌리쳤다. '친정'으로부터 "서운하다""유감스럽다"는 얘기를 들으면서까지 끝내 의사봉을 잡지 않았다. 김 의장은 3일 "절차상 하자가 없고 (여당의 주장이) 1백% 옳다 해도 앞으로 정국이 경색되고 산적한 현안 처리에 지장이 있을 것이라 판단돼 그렇게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한나라당 뿐 아니라 민노당과 민주당도 불참,물리적으로 단독처리조차 ...

    한국경제 | 2004.12.03 00:00

  • 철도협상 조정기한 하루 연장..파업철회 가능성

    ... 높지 않은 것으로 관측된다. 노동부 관계자는 "철도 노사가 합의해 조정시한 연장을 요청한 만큼 협상안 타결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면 "불법 파업을 진행할 경우 철도노조는 그 만큼커다란 부담을 감수할 수 밖에 없어 파업을 강행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철도 노조 조합원들은 서울을 비롯한 5개 지역에서 파업 전야제를 개최하고 있으며 노조 지도부의 최종 결정을 기다리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한승호 기자 hsh@yna.co.kr

    연합뉴스 | 2004.12.03 00:00

  • 여야, 임시국회 소집 논란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은 3일 정기국회폐회 이후 임시국회 소집 여부를 놓고 논란을 벌였다. 양당은 지도부간에 상대당을 향해 공방전을 벌인 데 이어 오전 수석원내부대표간 비공식 접촉을 가졌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한 채 입장차만 확인했다. 열린우리당 천정배(千正培) 원내대표는 이날 낮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국회에 제출된 안건을 10%도 처리 못했고, 특히 정부발의 법안 186건 가운데 경우23건이 처리돼 임시국회가 불가피하다"고 말했다. 천 ...

    연합뉴스 | 2004.12.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