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3301-53310 / 64,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라파트 사망] ②떠오르는 후계자들

    ... 내부에는 아라파트를 승계할 부동의후보자는 없는 상태다. 아라파트가 69년 PLO 창설과 함께 의장을 맡으며 35년간 팔레스타인 1인자로서절대적 지위를 확보, 그동안 후계구도 논의가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팔레스타인 지도부가 아라파트 사망 전부터 잇따라 회의를 갖고 아라파트 사후 혼란방지와 권력이양 방안 등을 논의하면서 후계구도를 둘러싼 논의도 급물살을 타왔다. 일각에서는 압바스 전 총리가 아라파트 사후 팔레스타인의 최고 실력자로 부상했다는 관측도 ...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이스라엘, "아라파트 이후 새 관계 기대"

    ... 이스라엘-팔레스타인 관계에 새로운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차브 대통령은 아라파트 수반의 사망 발표 후 낸 성명에서 "야세르 아라파트의 사망으로 새로운 장의 시작이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카차브 대통령은 팔레스타인 새 지도부가 테러와 폭력을 종식시키기 위한 새로운 길을 걷기를 바란다며 그럴 경우 대화가 재개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 팔레스타인 새 지도부가 이 길을 걸을 경우 평화를 염원하는 진정한 파트너를 이스라엘에서 찾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與 `개혁 속도조절' 논란

    이른바 `4대 개혁법안'의 처리 시기와 방법을 둘러싼 열린우리당내 기류가 복잡해지고 있다. 4대 법안, 특히 국가보안법 폐지안은 반드시 내달 정기국회 내에 처리해야 한다는 기존 당론에 대해 지도부가 부쩍 차별화된 목소리를 내기 때문이다. `최대한 야당과 타협을 모색해 합의 처리해야 한다'는 이른바 속도조절론은 중도.보수 성향 의원들을 중심으로 간헐적으로 제기돼왔으나 최근 이부영(李富榮) 의장과 천정배(千正培) 원내대표가 이에 가세한 인상을 짙게 ...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與 연내 '4대법안' 처리 재확인… 野 투쟁선언

    ... 정국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열린우리당은 11일 4대 입법의 정기국회내 처리 방침을 재확인했다. 이에 한나라당은 이날'4대악법 저지 국민대토론회'를 개최,이해찬 총리발언 파문에 이은 '제2의 투쟁'을 선언했다. 열린우리당 지도부는 일각에서 거론되고 있는 개혁입법 '속도조절론'을 불식시키며 회기내 처리를 강조했다. 다만 열린우리당은 야당과 충분한 협상과정을 거친다는 방침이다. 이부영 의장은 4대 입법 문제와 관련,"17대 국회는 정통성이 있다"며 "야당과 ...

    한국경제 | 2004.11.11 00:00

  • [취재여록] 나긋나긋해진 여당의 '속셈'

    며칠 사이 열린우리당 지도부의 '발언'이 눈에 띄게 나긋나긋해졌다. 국회가 정상화된 이후 한나라당을 향한 여당 지도부의 태도가 전에 없이 부드러워진 것이다. 이부영 의장은 10일 "야당도 1백20석이 넘는 정치세력이라는 사실을 현실적으로 인정해야 한다"며 "산이 높으면 돌아가고 물이 깊으면 얕은 곳을 골라 가기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의장은 "한나라당이 색깔론을 제기하지 않는 것만 가지고도 향후 협상이나 타협이 대단히 유연하게 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4.11.11 00:00

  • 한나라, 등원 결정 '여진'

    한나라당 홍준표(洪準杓) 의원이 11일 오후 국회본회의에 앞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지도부에 대해 등원결정의 배경을 따지는 등 한나라당 내부에 14일간 지속된 국회파행의 '여진'이 가시지 않고 있다. 당내 강경파로 분류되는 홍 의원은 김덕룡(金德龍) 원내대표가 30여분간에 걸친의원총회를 끝내려 하자 "이해찬(李海瓚) 총리에 대한 당의 입장은 무엇이냐"며 무조건 등원 결정에 대한 불만을 표시했다. 이에 김 원내대표가 "이 총리 파면요구에 대한 당의 ...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여야 `4대입법' 처리놓고 정국긴장 고조

    ... 추진하되, 국회 파행사태의 여파로 주요 법안이 정기국회 회기내에 처리되지 못할 경우 12월 임시국회를소집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맞서 한나라당은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박근혜(朴槿惠) 대표를 비롯한당 지도부와 사무처 직원 및 당원, 시민단체 대표 등 1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정파탄 및 4대악법 저지 국민 대토론회'를 개최, `4대입법' 통과 저지를 위해 당력을 모을 것을 결의했다. 박 대표는 토론회에서 `4대 입법'과 관련, "당의 ...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아라파트 장례식 카이로 거행 결정

    ... 언론이 전했다. 관리들은 팔레스타인 독립투쟁의 상징인 아라파트를 마지막으로 보기 위해 대규모 군중이 한꺼번에 몰려들 경우 통제에 어려움이 따를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모하마드 수브히 팔레스타인측 아랍연맹 상주대표도 팔레스타인 지도부가 무바라크 대통령과 장례문제를 협의중이라며 장례식장은 "카이로 공항 구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팔레스타인 지도부는 카이로에서 장례식을 치르도록 하겠다는 이집트측 제의를 받아들이기로 결정했다. 사이브 아라카트 팔레스타인 ...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아라파트 사망] ⑤이-팔 평화회담 재개 청신호

    ... 자제해온 그가 아라파트 이후 시대를처음으로 공개 거론해 눈길을 끌었다. 샤론 총리는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이 지난달 말 치료를 위해 프랑스로 떠난뒤 첫 주례 각의에서 "진지하고 책임감 있는 새 팔레스타인 지도부가 등장하면 로드맵 관련 협상이 재개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팔레스타인 새지도부는 "테러리즘과 싸우고 있다는 것을 행동으로 보여줘야 한다"고 그는 주문했다. 아하론 지이비 이스라엘군 정보사령관은 아라파트 수반이 사망하면...

    연합뉴스 | 2004.11.11 00:00

  • 열린우리당 창당 1주년 기념식.. 盧대통령 "100년 가는 정당 만들자"

    열린우리당은 11일 서울 영등포 중앙당사에서 이부영 의장과 천정배 원내대표,당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창당 1주년 기념행사를 갖고 새로운 결의를 다졌다. 당 지도부는 경제난과 민심이반 등 열악한 여건속에서 열리는 창당기념 행사라는 점을 감안,현실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자성과 각오를 다지는데 행사의 초점을 맞췄다. 이 의장은 빗속에서 치러진 행사에서 "너무 조급했던 것은 아닌지,결속이 부족했던 것은 아닌지,대응이 미숙했던 것은 아닌지 겸허히 반성하면서 ...

    한국경제 | 2004.11.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