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3591-53600 / 63,6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자이툰 선발대 이달말 출발 검토

    ... 공백을 메우기 위해 국방비를 GDP(국내총생산) 대비 2.9%에서 3.2%까지 증액해줄 것을 요청했고, 열린우리당은 이를 적극검토키로 했다. 정부는 이날 저녁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정부부처와 청와대 외교안보라인 보좌진, 우리당 지도부 및 파병 재검토를 주장하는 일부 초.재선 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안보협의회를 갖고 이같은 입장을 설명했다고 참석자들이 전했다. 정부와 청와대는 특히 이날 회의에서 늦어도 금주중에는 파병 계획을 확정 발표해야 한다는 점을 ...

    연합뉴스 | 2004.06.15 00:00

  • 與 `내부 갈등' 복잡한 속내

    ... 원내대표의 입각거취 문제도 복병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얘기다. ◇ 당권파-친노 = 6.5 재.보선 참패이후 우리당내에서 `조기전대론'이 제기됐을당시 유시민(柳時敏) 의원 등 일부 친노계열 인사들이 그 중심에 있었다. 때문에 청와대에서 현 지도부의 리더십에 대해 부정적 시각을 갖고 있다는 관측이 제기되기도했다. 신기남(辛基南) 당 의장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에게 두차례에 걸쳐 `주례회동'을 요구했지만, 거부당하면서 이같은 관측은 더욱 힘을 얻었다. 물론 문 의원은 "조기전대론의 ...

    연합뉴스 | 2004.06.15 00:00

  • ['新 행정수도' 후보지 발표] (정당 손익 계산) 이해득실 '저울질'

    ... 한나라당이 '신 행정수도 이전에는 찬성하지만 천도에는 반대한다'는 다소 어정쩡한 입장을 취하는 것도 정치적 고려 때문이다. "이전 자체에는 찬성한다"는 것이 충청도 민심을 고려한 것이라면 "천도에 반대한다"는 것은 수도권 표를 다분히 의식한 것이다. 당내 수도권을 중심으로 행정수도 이전 자체를 반대하자는 주장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음에도 지도부가 유보적인 자세를 취하고 있는 것도 이런 연유에서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6.15 00:00

  • 한나라당, 천막접고 염창동에 새 둥지

    ... 한나라당도 여의도를 떠남으로써 한국정당사에 큰 획을 그었던 여의도 정가시대는 사실상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됐다. 한나라당은 14∼15일 천막 당사에 대한 이전작업을 끝내고 16일 오전 신당사에서 박근혜(朴槿惠) 대표 등 당 지도부가 참석한 가운데 입주 기념식을 가질 예정이다. 신당사는 강서구 염창동 강서보건소 옆 연건평 850평의 2층짜리 식당건물로, 한나라당은 보증금 20억원, 월세 5천500만원의 조건으로 임대계약을 맺었다. 박 대표와 당 3역은 ...

    연합뉴스 | 2004.06.15 00:00

  • 병원파업에 택시.금속 가세 .. 16일 '총력투쟁'

    ... 찬반투표가 가결됨에따라 16일 오전 4시부터 전국에서 1만여명이 총파업에 돌입할 계획이며, 금속노조도이날 오후 2시 전국 100여개 사업장에서 1차 4시간 부분파업을 벌일 예정이다. 상급단체인 민주노총은 이날 오전 10시 산별연맹이나 노조 지도부가 참석한 가운데 기자회견을 열어 사측과 정부의 성실한 교섭을 촉구하고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2만명 가량이 참여하는 대규모 집회를 개최키로 했다. 이날 집회에는 특히 택시 시위도 예정돼 있어 여의도 일대 교통 혼잡이 우려된다. ...

    연합뉴스 | 2004.06.15 00:00

  • 경총, 노동계 줄파업 예고 `견제'

    ... 발표한 것은 예고된 줄파업이 자칫 모처럼 조성된 노사대화 분위기를 해칠 수 있고 이는 결국 산업 전분야에까지 영향을 끼쳐 어려운 경제상황을 더욱 어렵게 할 수 있다는 위기감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경총 관계자는 "노동계나 경영계 지도부 모두 경제가 어렵다는 점에 공감대를갖고 경제와 나라를 살리는 길을 찾느라 노력하고 있는데 하부에서는 이런 분위기를제대로 모르고 너무 단기적 이익에 집착한다고 보고 있다"며 "이같은 분위기를 알리고 주의를 환기시키기 위해 입장을 발표했다"고 ...

    연합뉴스 | 2004.06.15 00:00

  • 한나라 黨名 '바꿀까 말까'

    ... 이미지를 청산하고 당을 쇄신한다는 차원에서다. 지난달 초 총선 당선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70% 이상이 당명을 개정하자는 의견을 제시했다. 선진한국당 선진개혁당 21세기선진당 등 구체적인 이름들도 거론됐다. 결국 당 지도부는 '6ㆍ5 재ㆍ보선' 이후 당명을 바꾸기로 하고 국민 공모에 들어갔다. 하지만 재ㆍ보선에서 압승하자 상황이 바뀌고 있다. 중요한 것은 당명을 개정하는 '눈 가리고 아옹하는 식'의 변화보다는 실질적으로 당의 체질을 바꿔 나가는 모습을 ...

    한국경제 | 2004.06.14 00:00

  • 獨총리 선거 참패 불구 '개혁' 계속 다짐

    ... 보고 있음을 시사했다. 이번 유럽의회 선거에서 각국 집권당이 패한 것과 관련해 슈뢰더 총리는 각국정부가 진행 중인 경제개혁에 대해 국민들이 두려움을 느끼는 것으로 해석했다. 한편 사민당 내 좌파 등 비당권파는 슈뢰더 정부와 당지도부 노선에 대한 비판을 다시 제기하면서 정책 수정을 요구하고 내각 전면 개편 까지 거론하고 있다고 시사주간지 슈피겔은 전했다. 미카엘 뮐러 하원 원내 부총무는 내각 개편 논의도 필요하지만 내용 없는 인물교체는 소용없다면서 "사회민주주의자들이 ...

    연합뉴스 | 2004.06.14 00:00

  • JP 자민련 탈당계 제출

    ... 총재의 탈당의사는 전달받았으나 내 선에서 처리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어서 탈당계는 접수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한 당직자는 "자민련을 창당한 김 전 총재의 정치적 상징성을 감안할 때 김 전총재의 탈당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게 당 지도부의 견해인 것 같다"면서 "철회를 요청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김 전 총재의 탈당계는 김학원(金學元) 신임대표가 선출된 전당대회 다음날인지난 9일자로 작성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전 총재의 탈당 의사 피력으로 김 전 ...

    연합뉴스 | 2004.06.14 00:00

  • 민노 개원지연 '千人訴' 추진

    17대 국회가 상임위원장 배분 등 원 구성 문제를놓고 파행을 거듭하고 있는 가운데, 민주노동당은 국회 개원 지연으로 국민이 정신적 피해 등을 입었다며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 지도부를 상대로 소송을 추진중이다. 김종철(金鍾哲) 대변인은 14일 최고위원회의 브리핑에서 "국회 개원 지연에 책임이 있는 양당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물을 계획"이라며 "1인당 피해 배상액을 1천원으로 하고 1천명의 원고를 모집하는 '천인소(千人訴)'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4.06.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