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671-58680 / 64,8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2단계全大' 新.舊갈등..과도체제 구성 개혁뒤 새지도부 선출

      민주당 개혁특위가 7일 워크숍에서 '2단계 전당대회 개최'검토를 발표한 것과 관련,조순형 의원 등 신주류 인사는 현실적인 방안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반면 한화갑 대표 등 현 지도부는 부정적인 입장을 보여 이 방안이 특위의 공식 의견으로 확정될 경우 신·구주류간 갈등이 예상된다. 2단계안(案)은 2월 전대에서 당 개혁안을 마련하고 과도 지도부를 구성한 뒤 노무현 대통령 당선자 취임 후 조속한 시일내에 대의원 전면 물갈이를 통해 신당창당 수준의 개혁과 ...

      한국경제 | 2003.01.08 00:00

    • 민주 '2단계 전대' 논란

      민주당 개혁특위(위원장 김원기.金元基)가 지난 7일 워크숍에서 `2단계 전당대회'안을 검토하겠다고 발표한데 대한 신주류와 구주류간 입장이 엇갈리고 있다. 2단계 전대안은 2월 전대에서 당 개혁안을 마련하고 과도 지도부를 구성한 뒤 올 하반기에 신당창당 수준의 개혁과 정식 지도부 구성을 마무리짓는다는 내용. 개혁파를 비롯한 신주류 인사들은 대체로 2단계 전대안의 필요성을 인정하는 분위기다. 우선 현 지도부를 사퇴시켜야 당 개혁작업이 제대로 이뤄지고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자민련도 黨쇄신 착수..3월 全大.'젊은 정당' 추진

      자민련은 8일 서울 마포당사에서 정우택 당 쇄신특위 위원장 주재로 특위 전체회의를 열어 지도부 개편,당명개정 등 당 체질개선 방안 마련에 착수했다. 정우택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뼈를 깎는 반성과 환골탈태의 노력없이는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수 없다"며 "당의 지도부를 포함해 인적 구성을 젊게 하느냐 여부가 당쇄신 성공의 관건"이라고 말했다. 특위는 매주 2,3차례 회의를 통해 '보수 원조당'이미지를 벗어던지고 '역동적 젊은 정당'으로 거듭나는 ...

      한국경제 | 2003.01.08 00:00

    • 새정부 여야관계 어떻게 되나

      ... 회동을 제의했다. 이 역시 서 대표는 노 당선자 정부와 협력보다는 대립관계를 상정한 것인데 비해 이 총무는 조속한 대화를 희망하는 메시지를 보내는 것이어서 대립과 대화라는 두가지 흐름을 보여주고 있다. 그러나 최근 한나라당 지도부는 노 당선자에 대한 협력보다는 견제 우선 방침을 뚜렷하게 드러내고 있기 때문에, 일단은 대립관계를 설정해나갈 것으로 보인다. 이 총무도 이날 노 당선자와 야당대표간 회동 필요성을 거론하면서도 노 당선자가 야당의원들과 접촉하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대통령-여야대표.총무 정례회동

      ... 원만하고 생산적인 여야관계의 정립을 위해 야당대표는 물론 여야 교섭단체 대표의원인 총무와의 정례회동도 추진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방침은 새 정부 출범 이후 여소야대 상황에서 새로운 여야관계의 확립을위한 대통령과 야당지도부간 대화의 필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질 것이란 판단에따른 것이다. 특히 대통령과 원내사령탑간 회동은 민주당과 한나라당 공히 당개혁방안으로 검토중인 원내정당화 추진방침과도 맥을 같이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새정부 첫 청와대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자민련 당쇄신특위 가동

      자민련은 8일 마포 당사에서 정우택(鄭宇澤) 당쇄신특위 위원장 주재로 특위 전체회의를 열고 지도부 개편, 당명개정 등 당 체질개선 방안 마련에 착수했다. 자민련은 이날 회의를 시작으로 매주 2-3차례 특위 회의를 열어 `역동적 젊은 정당'으로의 변신을 통한 내년 총선 승리를 목표로 내달중에 지도체제 개편과 국민경선 도입여부 등 당헌당규 개정 방안 등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어 자민련은 3월께 전당대회를 열어 경선을 통해 새 지도부를 선출하는 방안을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민주 총선 영남권 대책 부심

      ... "지방분권화 시대에 맞춰 지역할당제 등 제도적개혁을 통해 영남지역의 취약부분에 대한 특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경남 출신의 김두관 전 경남선대본부장도 "당의 발전적 해체와 영남권 전략이핵심이 돼야 한다"며 "현 지도부를 교체하고 당명을 바꾸고 노사모 등 새로운 사람을 영입하는 등 전면 개혁해야 17대 총선에서 영남에서 몇석이라도 얻을 수 있다"고말했다. 이와 관련, 이종걸(李鍾杰) 의원은 "비호남 사람과 새로운 사람이 당에 들어올수 있어야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청와대 비서실장 인선 의미]

      ... 보인다. 조각에앞서 청와대 비서실 진용을 완비하겠다는 것이 노 당선자의 생각이기 때문이다. 또한 국무총리, 당 대표 등으로 거론됐던 김원기 고문을 대통령 정치고문격으로함께 청와대에 들어갈 것임을 분명히 함에 따라 차기 내각과 당 지도부의 윤곽도 조만간 드러날 전망이다. 이번 청와대 정무파트 인선은 철저하게 노 당선자와 정치적 노선을 함께 해온인물들로 꾸려졌을 뿐아니라 여소야대 정국에서 원만한 대야관계를 최우선으로 고려한 인선이라는 것이 대체적인 분석이다. 김 고문은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민주 '2단계 전대' 논란

      민주당 개혁특위(위원장 김원기.金元基)가 현지도부의 조기 퇴진을 염두에 둔 '2단계 전당대회'안을 검토하겠다고 발표, 지도부의 핵심인 한화갑(韓和甲) 대표와 정균환(鄭均桓) 총무의 거취가 주목되고 있다. 2단계 전대안은 2월 전대에서 당 개혁안을 마련하고 과도 지도부를 구성한 뒤 올해 하반기에 신당창당 수준의 개혁과 정식 지도부 구성을 마무리짓는다는 내용. 여기에는 당 개혁작업이 완료되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이는 만큼 그 이전에 일단 ...

      연합뉴스 | 2003.01.08 00:00

    • 당.정치개혁 논란 가열

      민주당과 한나라당은 7일 각각 당.정치개혁방안 논의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 국민의 정치개혁 여망을 수용하고 당의 활로 모색을 위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워크숍에서 민주당은 대의원과 당 하부구조 개선 및 새 지도부 선출 방식등을 둘러싸고 신.구주류간에 논란이 벌어졌으며 한나라당은 대선패배의 책임과 당개혁문제를 놓고 소장파와 중진들이 첨예하게 맞섰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시내 한 호텔에서 당 개혁특위(위원장 김원기.金元基) 위원 32명이 참석한 ...

      연합뉴스 | 2003.0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