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721-58730 / 64,5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양 노총 "경제특구법 강행시 총파업"

      ... 재앙을 부를뿐 아니라 고부가가치 산업육성이라는 한국경제 발전방향에도 거스르는 악법"이라고주장했다. 이들은 "법안 통과시 오는 10일 전국 노동자대회를 시작으로 12일 빈민대회,13일 농민대회 등과 연계해 총파업 등 총력투쟁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날 국회앞에서 경제특구법 반대 집회를 벌이던 양 노총 지도부와 조합원304명이 연행돼 서울시내 12개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jhpark@yna.co.kr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부시, 국토안보부 신설안 신속처리 촉구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7일 공화당 의회 지도부를 불러 국토안전보장부 신설 법안의 신속 처리를 촉구했다. 부시 대통령은 기자회견을 통해 "의회는 굵직한 사안을 처리할 시간이 며칠 남지 않았다. 가장 중요한 것은 국토 안보부를 신설하는 것"이라면서 12일 시작되는이번 회기내에 국토안전보장부 신설 법안을 승인해줄 것을 요구했다 부시 대통령은 특히 공화당의 상원 장악으로 상원 다수당 지도자로 복귀하는 트렌트 로트 상원 의원이 이번 회기가 `레임 ...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공산당 권력구도 오는 15일 결정 .. 후진타오 낙마설도

      ... 불투명하다. 특히 후진타오가 당총서기에 오르더라도 국가주석직까지는 맡지 못할 것이라는 시나리오도 흘러 나온다. 내년 3월로 예정된 전국인민대표대회(全人大)에서 선정되는 새 국가주석과 총리에 우방궈 부총리와 원자바오 부총리가 임명될 것이라는 설이 그것이다. 때문에 오는 15일 열릴 16기 중앙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에서 새 지도부 구성작업이 마무리돼야 차기 권력구조를 가늠할수 있다는 지적도 있다. 오광진 기자 kj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1.08 00:00

    • 盧.鄭 단일화 협상 시작

      ... 회의에서 완전 국민경선, 절충형 국민경선 등에 대한 법률적 검토작업을 통해 1주일간 TV 합동토론을 하고 경선은 한차례 실시하는 방안 등을 제시하는 쪽으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통합 21은 8일 오전 당무회의와 당지도부회의를 잇따라 열어 후보단일화 방안을 논의, 국민경선제를 배제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하고, 이같은 당론 관철을 위해 다각도의 협상대책을 강구키로 했다. 민주당 이해찬(李海瓚) 협상단 간사는 "통합신당이 될 경우에는 27일까지 후보를 선출할 ...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민노총 조합원, 한나라당 항의 방문

      ... 노동권 박탈 등 노동자의 근로조건을 크게 제한하는 악법"이라며 "한나라당은 국회에 계류 중인 이 법안을 즉각 폐기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또 전날 국회 앞에서 경제특구법 반대 집회를 벌이다 경찰에 연행된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지도부와 조합원 300여명의 즉각 석방을 촉구했다. 이에 앞서 민주노총 지역본부는 7일 오후 민주당 시지부를 방문, 경제특구법 철회를 촉구하는 서한을 전달했다. (광주=연합뉴스) 남현호 기자 hyunho@yna.co.kr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월드투데이] 새 중국 지도부가 할 일

      중국 공산당 제16차 전국대표대회(8일 개막)가 다가왔다. 당 지도부가 어떻게 바뀌든 새로운 중국 지도자들의 당면과제는 급속히 변하고 있는 중국경제와 사회에 대한 올바른 지배구조를 확립하는 일이다. 중국의 지배구조는 아직 낡고 전근대적이어서 국가 현안들이 제대로 해결되지 못하고 있다. 정치색이 짙은 은행대출 관행과 이에 따른 대출 부실화는 정치적 간섭이 사라져야만 해결될 수 있는 문제다. 경제활동에 대한 당의 간섭과 통제가 축소돼야만 부패와 ...

      한국경제 | 2002.11.07 00:00

    • 中, 정치국 상무위원 9명으로 증원키로

      ... 보도했다. 정치국 상무위원으로 이미 확정된 7명은 기존 정치국 상무위원중 유일하게 잔류하는 후진타오(胡錦濤)를 비롯해 원자바오(溫家寶), 쩡칭홍(曾慶紅), 우방궈(吳邦國), 황쥐(黃菊), 뤄간(羅幹), 자칭린(賈慶林)이다. 소식통들은 "이번 지도부 인사의 가장 큰 특징은 공산당 제15차 전국대표대회(15大) 정치국 상무위원들중 후진타오 부주석을 제외한 나머지 6명 모두가 물러나고 신인들에게 자리를 물려준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리창춘 당서기와 우관정 당서기의 칭송과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장쩌민, 퇴임 앞두고 상하이에 저택 건축

      ... 쩡칭홍(曾慶紅)과 우방궈(吳邦國), 황쥐(黃菊), 자칭린(賈慶林), 리창춘(李長春), 우관정(吳官正)은 모두 장 주석 측근들이다. 이와 관련, 중국문제 전문가들은 "상하이파를 비롯한 장 주석 측근들은 앞으로당과 정부 등 중국 지도부 내에서 강력한 역할을 맡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들은 또 "막후에서 이들을 움직이며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할 장 주석이 거주하는 상하이는 베이징에 이어 제2의 권력 중심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콩=연합뉴스) 권영석 특파원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후단협 `진로' 자중지란

      ... 신당 창당 여부 등 향후 진로를 놓고 갈등을 빚으면서 공동회장인 김원길(金元吉) 의원이 전격 탈퇴하는 등 대열이 흐트러지고 있다. 특히 김원길 의원의 탈퇴와 설송웅 의원의 이날 오전 후단협 모임 불참에 대해 한 후단협 의원은 당 지도부의 `배후 공작'이라고 주장하는 등 상호 불신도 나타났다. 후단협은 7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모임을 갖고 후단협 차원의 단일화 방안을 논의했으나 `단일화가 안될 경우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진로 문제가 제기되면서갈등이 표면화됐다.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中 16大 관전 포인트] '부상하는 정치스타'

      중국 공산당 제16차 전국대표대회(16大)에서는제3세대 지도부가 물러나고 차세대 지도자들이 대거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제4세대 지도부의 핵심인 후진타오(胡錦濤) 국가부주석의 위상과 다크 호스 처럼 떠오를 중국 제5세대 지도부의 출현 여부가 관심을 끌고 있다. 후진타오 부주석은 이번 16大에서 장쩌민(江澤民)으로부터 공산당 총서기직을 물려받고 내년 3월 국가주석에 취임하게 될 중국 차세대 지도부의 선두 주자다. 그 동안 후진타오 부주석은 ...

      연합뉴스 | 2002.1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