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601-61610 / 64,1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순/이수성씨 지역구 포기 .. 민국당 2차공천자 발표

    ... 이와관련, 김철 대변인은 조순 위원장은 선거지원을 위해 전국구로 나서며, 이수성 고문도(민주당 장영철 의원과의 친분을 고려)지역구 출마를 사양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김상현 의원, 장기표 최고위원에 이어 조순 대표 등 당선가능한 지도부 인사들이 잇따라 지역구 출마를 포기하고 있어 오는 총선에서 민국당이 원내교섭 단체에 필요한 20석을 확보할지는 불투명해 졌다. [ 추가 공천자 명단 ] 서울 : 용산=송재영, 동대문갑=심양섭, 중랑갑=신인휴, 중랑을=조명원,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민주국민당, 막판 세확산 안감힘

    민주국민당이 8일로 예정된 중앙당 창당을 앞두고 막판 세확산에 안간힘을 쏟고있다. 7일 자민련 김동주 의원(부산 해운대.기장을)의 입당으로 기세가 높아진 민국당 지도부는 한나라당 공천에서 탈락한 김도언 의원(부산 금정을)과 무소속 강경식 의원(부산 동래을)등의 영입에 공을 들이고있다. 이날 한나라당을 탈당한 김정수 의원도 영입 대상이다. 또 이기택 최고위원은 이날 오후 지난 90년 3당통합 이후 10년만에 김영삼 전 대통령의 상도동 자택을 ...

    한국경제 | 2000.03.07 00:00

  • [정치면톱] 민주/한나라 100석이상 자신..4당 총선판세 분석

    ... 우세지역은 수도권과 충청권을 중심으로 26-27곳, 백중지역은 전국적으로 19~23곳으로 보고 있다. 특히 충청권에서 민주당 이인제 선대위원장의 "민주벨트"선언에 영향받아 우세지역이 24개 지역구중 18곳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돼 당지도부를 긴장 시키고 있다. 또 현역의원 12명이 출마한 수도권의 경우 우세 3-4곳, 백중 8-9곳으로 잡고있다. 경기권에서는 이한동 총재의 포천.연천, 허남훈 의원의 평택 등을 비롯해 경기 북부와 남부 일부 지역에서 선전하고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20년지기 이수성-장영철, 칠곡에서 맞대결 '고민'

    ... 뒤로한 채 선거전에서 맞붙어야 할 처지이기 때문이다. 지난 97년 신한국당 대선후보 경선시 장 의원이 이 전총리 경선캠프의 사령탑을 맡는 등 두 사람은 막역한 사이다. 따라서 이 전 총리는 조순 대표, 김윤환 최고위원 등 민국당 지도부에 칠곡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뜻을 수차례 전달했지만 지역구 한 석이 아쉬운 민국당측이 그를 칠곡 조직책으로 결정했다. 이와 관련, 이 전총리는 5일 "당에서 대의를 위해 지역구에 나서 달라고 하고 있으나 신의에 반하는 일은 할 수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상도동-한나라 이총무발언 '신경전'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와 이부영 총무가 상도동을 방문했던데 대해 김영삼 전 대통령측과 한나라당 지도부가 미묘한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김 전 대통령측은 한나라당 지도부의 방문이 "도와달라"는 취지였다고 주장하는 반면 이 총재측은 "야당분열을 막기 위한 것"이라고 반박하고 있어서다. 이부영 총무는 지난 2일밤 문화방송(MBC)의 "정운영의 백분토론회" 프로그램에서 "민국당 사람들이 YS를 부산.경남의 "소지역주의 맹주"로 만들어서는 안된다"며 ...

    한국경제 | 2000.03.03 00:00

  • 한나라당, '텃밭' 영남권 공략 .. 대구서 필승결의대회

    ... 예상됨에 따라 한나라당은 대구에서부터 "맞바람"을 일으켜 부산에서부터 시작하는 민국당 바람을 차단하는데 주력했다. 그러나 이날 대회에 참석한 박근혜 부총재와 강재섭 의원은 한나라당 지지를 호소하면서도 야당분열 책임에 대해 당 지도부를 우회적으로 비판하는등 대구지역의 정서를 부추겼다. 강 의원은 영남출신이 아닌 이회창 총재를 빗대어 "손님이 맘에 안든다고 주인이 나갈 수 없다"며 대구.경북이 한나라당의 주인이라고 주장했다. 또 "독재정권을 견제하고 정권을 ...

    한국경제 | 2000.03.03 00:00

  • 민국당 교섭단체 먹구름..정의화의원등 한나라에 잔류하겠다

    ... 없어서 정부여당의 독주를 막을 수 없게 되고 야당의 역할도 제대로 할 수 없게 된다"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이와관련 민국당 김철 대변인은 "부산 남구 공천에서 탈락한 이상희 의원을 부산진갑에 재공천키로 하는 등 한나라당 지도부가 주저앉히기 공작정치를 주도하고 있다"며 격렬히 비난했다. 현재 민국당 합류를 공식 선언한 의원은 조순 신상우 김윤환 김상현 한승수 박정훈 서훈 노기태 이수인 의원 등 9명이다. 전국구였던 김철, 윤원중 의원은 탈당과 함께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민국당지도부, 전직대통령 방문

    민국당 김윤환 최고위원이 1일 노태우 전 대통령을, 장기표 최고위원이 김영삼 전 대통령을 각각 방문해 지원을 요청하는 등 민국당 지도부의 세규합을 위한 행보가 계속됐다. 김 최고위원은 노 전 대통령을 방문해 민국당 창당배경을 설명했다. 김 최고위원은 "한때 모셨던 분을 찾아뵙는 것 일뿐 다른 의미는 없다"고 말했으며 노 전 대통령은 특별한 언급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상도동 초청으로 방문한 장 최고위원은 "민주당과 한나라당이 1인지배체제 ...

    한국경제 | 2000.03.01 00:00

  • 민국당 지도부 지역구출마 '바람몰이'..28일 창당발기인대회

    제4신당인 민주국민당(민국당)은 4월 총선에서 신당바람을 불러 일으키는 방안으로 당 지도부가 대거 지역구에 출마하기로 했다. 민국당은 28일 창당발기인대회를 열어 지도부 구성을 마무리하며 이같은 총선전략을 밝혔다. 창당준비위원장으로 추대된 조순 대표최고위원은 강원도 강릉에서 출마키로 했고 부위원장으로 선출된 김윤환 최고위원은 경북 구미, 이기택 최고위원은 부산 연제, 신상우 국회부의장은 부산 사상, 김광일 전 청와대 비서실장은 부산 서구, ...

    한국경제 | 2000.02.28 00:00

  • 한나라당 '공천후유증' 진화 고심 .. 윤여준 실장 사의표명

    ...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해 사의를 밝혔다"고 말했다. 이회창 총재의 측근이 사의를 표명하기는 하순봉 사무총장이 선대본부장 직책을 반납한데 이어 두번째이다. 그러나 김덕룡 부총재는 "선거대책본부장을 서청원 의원으로 교체하더라도 지도부 물갈이가 여전히 미흡하다"며 공천인책론을 계속 제기할 방침을 시사했다. 신하철 전 의원과 일부 당 국책자문위원및 전직 시도지부 사무처장등 10여명도 이날 "이 총재와 파당세력을 도와줘 나라의 미래를 망칠 수 없다" 며 탈당을 ...

    한국경제 | 2000.0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