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56761-656770 / 660,8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비자금 일부 국민당유입 ... 경찰 13억확인

      ... 늘어났다고 말했다. 경찰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의 비밀전표에 나타난 지출내용중 전표로 처리된 13억3천5백만원중 당(국민당지칭)조직비용 2억원 지구당에 배포할 Y여성지 11월호 72만4천부의 구입비용 4억4천4백만원 직원19명의 연고지 출장비용5백80만원등이 국민당선거지원 형태로 사용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특히 직원연고 출장비용으로 5백80만원이 지출된 것과 관련,현대중공업측이 직원들을 고향으로 보내 국민당 당원포섭등을 하는 과정에서 지출된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모닝뱅크`8시에 개점 고객상담 ... 하나은행 3개출장소 실시

      ... 예금이나 대출상담이 고작이다. 종종 통장과 예금을 맡아 온라인등이 가동되는 9시30분이후에 처리해주기도한다. 모닝뱅크의 시조는 이은행 송파출장소,지난6월 개업과 동시에 고객서비스차원에서 8시에 문을 연것이 계기가 됐다고 한다. 직원2명씩 번갈아가며 일찍나와 고객들의 상담에 임하고있다. 모닝뱅크이용고객은 주로 아침일찍 출근하는 샐러리맨들이다. 은행관계자는 "이들의 호응이 상당히 좋은편"이라고 평가한다. 그러나 이관계자는 은행영업시간은 자율결의형태로 은행간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경찰, 현대 차량 검문강화 지시해 "물의"

      경찰이 현대그룹 임직원을 24시간 밀착감시하고 있는데 이어 현대자동차 영업소 직원차량에 대한 검문검색을 강화하고있어 물의를 빚고있다. 서울 구로경찰서는 8일 관내 각 파출소와 검문소에 서장 명의로 `선거 법 관련 차량 중점 검문검색 철저지시''라는 공문을 보내 "일상검문을 하 면서 현대 영업소 직원 차량에 대한 검문검색을 강화해 선거법 위반이 적 발될 경우 즉시 검거하라"고 지시했다. 이 공문에는 구로경찰서 관내에 있는 현대자동차 구로영업소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현대파문' 확산...증시침체-금리상승

      ... 주식 매입을 위해 증권회사에 맡겨놓은 고객예탁금도 1일 2조5천5백30억원에 서 5일에는 2조4천9백41억원으로 4일사이에 5백89억원이 줄어들었다. 한편 이달들어 줄곧 내림세를 보이던 시중실세금리도 현대중공업 자금 담당여직원의 `양심선언''이 터져 나온 5일부터 다시 오름세로 돌아서 3 년만기 회사채(은행보증기준)유통수익률은 지난 4일 연13.65% 였으나 5 일 연13.80%로 0.15%포인트 오른데 이어 7일에는 다시 0.10%포인트 상 승한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박태준의원 귀국항공편 3차례 예약취소...포철관계자 밝혀

      ... 것 이다. 포철측은 "박명예회장의 지시는 없었지만 일본에서 서울로 오는 비행기 좌 석예약이 쉽지 않은 실정을 감안, 실무자들이 지난달 24일 임시로 예약을 했다가 취소했을 뿐이라고 설명했다. 포철은 이같은 비행기좌석예약과 취소는 전적으로 항공기예약담당 직원의 판단에 따른 것이었으며 현재 일본에 머물고 있는 박명예회장 일행로부터 연락을 받고 이루어진 일은 아니었다고 밝혔다. 포철측은 "예약취소과정에 일체의 외압이 없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대선속보] "정부, 중립성 상실했다"...야권,진상규명 요구

      ... 비난했다. 김후보는 이어 "이같은 관권개입이 시정되지 않을 경우 `중대한 결 심''을 하겠다"고 경고했다. 김후보는 "현대그룹에 대한 탄압을 볼때 이제는 노대통령이 중립의 지를 포기한 것으로 볼수밖에 없다"며 "특히 현대그룹직원들을 경찰이 밀착감시하는 것은 명백한 인권유린"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또 "최근 민자당이 김영삼후보의 시계를 1백수십억원어치나 제 작, 대량배포하고 있고, 전지구당에 한번에 2억~5억원까지 지급, 이미 법정선거금액을 넘게 사용하고 있는데도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현대중공업 비자금유출 확인...전무 명의 지출메모지찾아

      ... 2억원, 기타 19억1천여만원이 지출된 것 으로 적혀 있다. 경찰은 이 메모지에 적혀있는 1백21억1천만원이 국민당에 불법유출된 비자금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그러나 경찰은 양심선언한 재정부 현금출납 담당직원 정윤옥(27.여)씨 가 지난 8월에 2백억원이 국민당으로 전달됐다고 주장한 것과, 이 메모의 지출 날짜가 다른 것으로 보아 별도의 비자금일 가능성도 있어 현대중공 업으로부터 국민당에 불법유입된 기업자금의 규모는 더 커질 것으로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경찰, 불법운동 편파수사..김영삼시계 물증놓쳐

      ... 걸쳐 민주.국민당은 "성남시 중원구 상 대원1동 시계제조업체 (주)오리엔트가 민자당 김영삼 후보의 이름과 대도 무문이 새겨진 샤갈 손목시계 11만개를 제작하고 있다"고 성남 남부경찰 서에 신고했다. 그러나 남부경찰서는 "직원이 없다"는 이유로 현장에 출동하지 않고 있다가 하루 뒤인 6일 오후 6시30분께 뒤늦게 출동했으나 회사쪽이 출입을 막자 그대로 돌아갔다. 남부경찰서는 이날 민주당쪽이 재차 수사를 요청하자 "시계가 선거운동용으로 쓰인 증거가 없고,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외환은행 대리,고객돈 4억원 현금 인출 도주

      ... 대리인 홍지현씨가 6일 밤 은행문을 몰래 열고 들어와 금고에 보관중인 현찰 4억원을 빼내 달아나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는 것이다. 경찰은 현금보유한도가 2억원을 밑도는 강릉지점에 현찰이 4억원 이상 쌓여 있었던 것으로 미뤄, 홍 대리가 미리부터 범행을 준비해왔던 것으로 보고 홍씨를 전국에 지명수배했다. 외환은행 강릉지점은 숙직자가 없는 무인경비점포로 자동출입문의 비밀 번호를 알고 있는 은행직원들은 야간에 점포를 드나들 수 있게 돼 있다.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현대중공업 `비자금' 5백50억 조성...3백37억 현금화

      ... 현대중공업은 5백50억원중 3백37억4백만원을 10만원권과 1백만원권 수표 6만7천2백93장으로 바꿔 인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같은 돈세탁과정을 거쳐 현대중공업의 비자금이 국민당으로 흘러 들어갔다는 이회사 출납직원 정윤옥씨(27.여)의 진술에 따라 10만원권과 1 백만원권으로 인출된 3백37억4백만원의 비자금 행방을 추적하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경찰은 현재중공업의 비자금 조성이 확인됨에 따라 이를 지시한 것으로 알 려진 국민당대표 ...

      한국경제 | 1992.1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