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56771-656780 / 660,3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산관가에 감사냉기...<부산일보>

      최근 감사원이 부산시와 일선구청등에 대한 업무 및 복무감사를 벌이고있어 직원들이 초긴장하고 있다. 이번 감사는 6공화국말기에 접어들면서 공직자들의 기강이 크게해이돼 각종 업무추진력이 크게 떨어지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실시되고 있다. 감사원 감사반 2개팀 6명은 지난 6일부터 부산시와 중-서구청 교통공단등의 감사에 착수했다. 부산시도 지난 14일 상수도본부 정기감사를 끝낸데 이어 15일부터 각 사업 소와 구청의 현장업무추진실태 및 복무기강점검에 ...

      한국경제 | 1992.07.18 00:00

    • 침체장세속 증권가 "작전"설 난무

      ... 5배정도 높은 2만3천4백억원을 기록할 정도로 독보적인 주가상승률을 나타낸후 금주들어 4일연속 하한가로 급락했다. 이 종목이 기세등등하게 상승할때 반기영업실적 양호라는 호재성재료가 객장에 떠돌아다녔다. 그러나 증권사 일선영업직원들은 이재료보다 모증권사창구를 통해 치밀한 작전이 진행되고 있다는 관측을 신뢰하며 추격매수가 위험하다는 경고에 더 동감했다. 덕성화학외에 국도화학 제철화학 빙그레 상림 공성통신 전북투금 한국컴퓨터 내외반도체 나우정밀 신진피혁 ...

      한국경제 | 1992.07.17 00:00

    • 은행 인사제도 개편방침에 노조 반발...단일호봉제 요구

      ... 종합직으로 나눈다는 것이 이 제도의 핵심이다. 이경우 일반직은 퇴직때까지 온라인책임자인 "감독"까지만 승진할수있다. "감독"직은 일반직이 승진할수있는 최고위직으로 현행의 대리급에 해당한다. 실제 외환은행은 지난6월22일 여직원 35명을 이제도에 따라 사무직(일반직)으로 채용했다. 이에대해 각 은행노조는 일반직제도는 현재의 여행원제도를 명칭만 바꾼 것일뿐 성차별의 내용은 온존하고있다며 크게 반발하고있다. 이들은 궁극적으로 업무의 구별이없는 "남녀단일호봉제"를 ...

      한국경제 | 1992.07.17 00:00

    • 피서기간 고속도로 정체대비 견인차128대 배치...도로공사

      ... 이동서비스 순회차량도 도로공사 순회서비스차량 70대이외에 70여대를 추가하여 무료정비점검은 물론 휴즈 전구류등은 무상으로 교체해줄 계획이다. 또 이달 16일 8월16일까지 한달간을 "피서철 특별소통대책기간"으로 정해 전직원이 24시간 비상근무에 들어가고 이달 21일 9월16일까지 콘크리트 재포장공사구간 20개소등 교통소통에 지장을 주는 고속도로 본선상의 작업을 전면중지키로 했다. 그러나 경부고속도로 수원 청원간 확장공사구간은 공사의 시급성을 감안, ...

      한국경제 | 1992.07.17 00:00

    • 판매부진 현대자동차 휴가늘려..울산5공장직원 20일간

      현대자동차가 판매부진에 따른 재고누적으로 일부 직원의 여름 정기 휴가를 대폭 늘리기로 했다. 현대자동차는 16일 "판매부진으로 특장차와 대형트럭을 생산하는 울산 5공장의 직원 1천5백명에 대해 다음달 1일부터 5일까지 실시 하기로 한 여름정기휴가 계획을 변경, 1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20일간으로 휴가기간을 대폭 늘려 실시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2.07.16 00:00

    • < 증권사 객장 > 지난2년새 증권사직원 8백여명 증시떠나

      신규해채용인원수를 훨씬 웃돌면서 최근 2년여사이에 증권회사의 임직원수 자체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함께 간부사원들의 숫자는 증가하는데 반해 대리급이하 직원들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인력수급구조상의 왜곡현상까지 빚어지고있다. 16일 증권업협회가 지난90년이래의 증권사 임직원수 현황을 조사한데따르면 지난달말 현재 모두 2만5천1백97명이 증권회사에 근무하고있는 것으로 집계돼 지난90년3월말보다 8백68명(3.3%)이 줄어들었다. ...

      한국경제 | 1992.07.16 00:00

    • 미국 GM, 직원 74% 감원..대상인원 1만명..<최완수특파원>

      미국 최대 자동차업체인 제너럴 모터즈사(GM)는 14일 감량경영 을 위해 연말까지 본사 임직원을 현재의 1만3천5백명에서 3천 5백명으로 74%줄이겠다고 발표했다. GM은 53세이상 임직원에 대해 조기 퇴직제도를 도입, 감원할 계획이다. 또 마케팅 및 홍보부문 인력을 현지공장 근무로 전보발령할 방침으로 있다.

      한국경제 | 1992.07.16 00:00

    • 용역회사 간판 걸고 '해결사'노릇한 7명 검거..<경북일보>

      ...는 간판을 내걸고 가정집에 도청장치를 하는등 상습적 으로 청부폭력을 행사하며 해결사 노릇을 해오던 일당 7명이 경찰에 무더기로 적발됐다. 대구 남부경찰서는 14일 김희열(26,산성용역 소장),김영진씨(26)등 산성용역직원 7명을 폭력,공무원 자격 사칭 단기금융법 위반등의 혐의 로 입건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일당은 구정종씨(60)로부터 장한석씨(32)에게 빌려준 사업자금 2억5천만원을 찾아주면 2백만원의 사례금을 주겠다는 제의를 받고 장씨의 소재를 ...

      한국경제 | 1992.07.15 00:00

    • < 사회면 톱 > 제일생명 7차례 땅사기 당할뻔

      ... 청와대 관계자를 사칭하며 접근하자 이를 믿고 제일생명명의로된 예금증서까지 교부했다가 해약하는 소동을 빚기도했다. 89년1월에는 브로커 김모씨가 제일생명을 찾아와 강남역부근땅의 실제소유주는 5공인사인데 땅의 매각동의서는 청와대직원들이 갖고 있으니 불하를 주선하겠다고 제의,예금증서사본을 건네주었다. 이어 90년4월에는 강남구도곡동497일대 시유지 4만1천평중 5천평을 매입하려다 청와대관계자라며 접근한 토지브로커가 매매대금 1백50억원을 예치하라고 요구했으나 ...

      한국경제 | 1992.07.15 00:00

    • 금호강 물고기 수만마리 떼죽움,환경청 진상조사..<매일신문>

      ... 대구시 동구 아양교부근 금호강에 물고기 수만마리 가 떼죽음을 당한채 물위에 떠올라 대구지방환경청등에서 진상조사에 나섰다. 대구지방환경청등 관계기관에선 이같은 현상이 10-12일의 비로 강물 이 불어나자 금호강유역 안심 경산등지의 공해배출업소에서 폐수를 무 단 방류한데다 비가 그친뒤 기온이 올라가면서 용존산소 부족현상을 일으킨 때문으로 보고 있다. 한편 대구지방환경청과 동구청직원들은 13일 오전 떼죽음 당한 물고 기수거작업을 벌였다.

      한국경제 | 1992.07.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