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6091-296100 / 315,2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 국민경선 성과와 과제

      ... 한다. 국민참여경선제에 대해 조정관(曺定官) 한신대교수(정치학)는 26일 "국민이 신바람을 갖고 정치를 바라보는 등 정치에 대한 국민의 관심도를 높일 수 있었던 것은 국민여론에 의해 후보가 결정되는 경선방식을 도입했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노무현 후보의 유종필(柳鍾珌) 언론특보는 "국민경선을 통해 변화와 개혁을 바라는 국민의 숨은 욕구를 찾아낼 수 있었으며, 그같은 욕구가 노무현이란 정치인을 통해 15년전의 87년 6.10 민주화운동 때와 같이 분출됐다"고 ...

      연합뉴스 | 2002.04.27 00:00

    • 작년 세계 반덤핑 조사 '최대' .. 348건

      ... 조사명단에 올랐다. 덤핑혐의 조사를 가장 많이 받은 국가는 중국이었으며 한국과 대만이 뒤를 이었다. FT는 작년의 반덤핑 조사급증 현상이 올들어 미국,유럽연합(EU),아시아 각국의 철강수입규제 마찰로 이어지면서 세계경제를 보호주의로 몰아 가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 신문은 "반덤핑 조사들이 본래 목적인 부당한 가격책정을 대상으로 이루어졌는지는 의문"이라며 보복성 조사성격이 짙다고 진단했다. 이정훈 기자 leeh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4.26 17:18

    • [사설] (27일자) 자기주식한도 축소는 옳지만

      전윤철 경제부총리가 현행 자기주식 취득한도를 대폭 축소할 뜻을 분명히 했다. 적대적 M&A(기업 인수합병)를 허용하면서 기업의 자기주식 취득한도를 대폭 확대해 온 정책은 병주고 약주는 식의 처방으로 잘못됐다는 게 전 부총리의 진단이다. 현행 상법은 자기주식 취득이 출자금을 반환하는 결과를 초래함으로써 회사재산의 충실의무에 어긋난다는 이유 때문에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예외적인 경우만 허용하고 있다. 그러나 '예외한도'를 각종 법정적립금을 포함한 ...

      한국경제 | 2002.04.26 17:15

    • 코요태 신지, 과로로 입원

      인기그룹 코요태의 여성멤버 신지(22·본명 이지선)가 25일 밤 과로로 서울 강남 방주병원에 입원했다. 소속사인 아이스타뮤직 관계자는 "최근 4집 앨범을 내놓고 꽉 짜인 방송스케줄 등을 소화하느라 피로가 겹쳐 입원했다"면서 "병원에서 신우염 진단을 받았으며 앞으로 2주 정도 통원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코요태는 최근 발표한 신곡 '비몽'으로 각종 가요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

      한국경제 | 2002.04.26 14:53

    • [TV 하이라이트] (27일) '역사스페셜' 등

      ... 양자는 수교를 놓아달라며 절규하고 결국 인화는 괴로워하며 자리를 박차고 나온다. □추적60분(KBS2 오후 10시10분)=일부 부유층에만 국한되어 있던 '명품'소비가 대중화되고 있다. 명품 전문 인터넷 사이트가 생기는가 하면 명품 동호회,명품 중고 매장도 문을 열었다. 지난 3월에는 한 50대 주부가 강남 모 백화점을 돌며 한햇동안 천여만원어치의 명품을 훔친 사건도 있었다. 명품 집착 사례와 명품스트레스를 통해 명품 이상열기를 진단해 본다.

      한국경제 | 2002.04.26 14:37

    • 코요태 신지, 과로로 입원

      ... 여성멤버 신지(22.본명 이지선)가 25일 밤 과로로 서울 강남 방주병원에 입원했다. 소속사인 아이스타뮤직 관계자는 "최근 4집 앨범을 내놓고 꽉 짜인 방송스케줄 등을 소화하느라 피로가 겹쳐 입원했다"면서 "병원에서 신우염 진단을 받았으며 앞으로 2주 정도 통원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코요태는 최근 발표한 신곡 '비몽'으로 각종 가요차트 정상을 차지하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정천기 기자 ckchung@yna.co.kr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정책기조 변화 필요" - 금융연구원

      ... 25일 '최근 경제현황 및 경제정책 방향'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 경기과열 아니다 = 수출과 설비투자의 증가세가 뚜렷하지 않고 평균가동률이 예전의 80%대보다 낮은 76%에 머물고 있다는 점 등을 들어 전반적인 과열은 아니라고 진단했다. 또 1/4분기 산업생산이 5%대 증가율에 머물고 수출이 3월까지 마이너스였기 때문에 실제GDP에서 잠재GDP를 뺀 국민총생산(GDP) 갭이 마이너스로 전망된 점도 이러한 진단을 뒷받침했다. 다만 선행지수 전년동월비가 지난 2월 ...

      한국경제 | 2002.04.26 00:00

    • "정책변경.금리인상 시점됐다"..금융硏

      ... 2.4분기부터는 경제가 본격 회복기에 진입할 전망이나 현재의 거시지표와 과거의 경험을 볼 때 '경기과열론'은 시기상조인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금융연구원은 26일 '최근 경제현황과 향후 경제정책방향'보고서에서 현 경기상황을 이같이 진단하고 정부에 경제정책기조전환을 촉구했다. 연구원은 대외적 불안요인이 없을 경우 우리 경제가 2.4분기부터 본격회복세를보일 것으로 예상했으나 ▲평균가동률과 산업생산증가율이 각각 76%와 5%대에 머물고 있는 점 ▲재고감소세가 이어지고 ...

      연합뉴스 | 2002.04.26 00:00

    • [주가 연중 최대 폭락...장세 진단] '코스닥시장 전망'

      코스닥 시장이 추락하고 있다. 25일 코스닥 지수는 5일 연속 급락하며 지난 2월20일 이후 가장 낮은 75선으로 주저앉았다. 이에 따라 60일 이동평균선이 무너진지 3일만에 마지막 보루로 인식됐던 1백20일선(76.89) 마저 붕괴됐다. 최근 5일 동안의 하락률은 13.6%로 작년 9월 미국 테러사건 이후 연속하락률로는 가장 컸다. 투자심리도 얼어붙어 이날 거래량(2억8천만주)과 거래대금(1조2천억원)도 2개월여만에 가장 적은 수준으로...

      한국경제 | 2002.04.25 17:36

    • [주가 연중 최대 폭락...장세 진단] 잠재惡材 폭발

      ... 수급악화 등 잠재된 악재가 한꺼번에 터져 나오면서 증시가 폭락한 것으로 분석했다. 여기에 코스닥시장에 대한 대규모 작전조사를 둘러싼 흉흉한 시장분위기와 LG그룹의 지배구조 투명성 문제까지 겹쳐지면서 낙폭이 커졌다는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 기대 밑돈 경기회복 =미국 경기의 반등세가 예상에 못미치면서 국내 수출경기 회복도 더뎌질 것이라는 우려감이 고개를 들고 있다. 전일 미국증시의 발목을 잡은 것은 3월 내구재주문 증가율. 미국의 3월 내구재주문은 당초 0.5% ...

      한국경제 | 2002.04.25 17: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