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231-8240 / 9,1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교안보연구원장에 박상식씨 임명 .. 정부

      정부는 19일 외교통상부 외교안보연구원장(차관급)에 박상식(64) 주 싱가포르대사를 임명했다. 신임 박 원장은 전남 해남 출신으로 고등고시 10회에 합격, 외교안보연구원 연구실장, 주보스턴 총영사, 주유네스코대사 등을 역임했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20일자).

      한국경제 | 1998.03.20 00:00

    • 유종근 전북지사, 전북 출신 장/차관급들 저녁 초청

      ... 전철환 한국은행총재, 정세현 통일부차관, 신건 안기부1차장, 나종일 안기부2차장, 이강래 안기부기획조정실장 등이 그들 이다. 모두 새정부 핵심멤버라 할수 있다. 이들의 공통점은 두가지. 하나는 전북 출신이라는 점과 장.차관급이라는 점이다. 유 지사 측근은 "유지사가 도발전을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구하고 있다" 며 "전북 출신으로 장.차관이 된 분들이 많은 아이디어를 갖고 있어 이분들로부터 도움을 얻기 위해 저녁자리를 만든것 같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

      한국경제 | 1998.03.16 00:00

    • 정부, 소청심사위원장에 양종석씨 임명 등

      정부는 13일 소청심사위원장(차관급)에 양종석 전 내무부차관보를 임명했다. 또 행정자치부 차관보에 김흥래 전내무부 기획관리실장을, 기획관리실장에 오형환 소청심사위원을 임명했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8.03.13 00:00

    • 일 노보루 외정심의실장, 한일간 경색국면 타개차 협의

      노보루 세이치로(등성일랑) 일본총리부 내각 외정심의실장(차관급)이 한일어업협정 파기에 따른 한일간 경색국면 타개 방안을 협의하기 위 해 11일 오후 방한했다. 노보루 실장은 하시모토 류타로(교본용태랑)일본총리의 지시에 따라 사실상 특사자격으로 한국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노보루 실장은 12일 오전 임동원(임동원)청와대외교안보수석을 만나 하시모토 총리가 김대중대통령에게 보내는 구두메시지를 전달한다. 또 한일어업협정 개정교섭을 재개하는 ...

      한국경제 | 1998.03.11 00:00

    • 국무조정실장 '실세' .. 경제대책조정회의 참석

      정부조직개편으로 차관급에서 장관급으로 격상된 국무총리 산하 국무조정실 의 역할이 대폭 커졌다. 국무조정실장은 오는 11일 청와대에서 새정부 출범 이후 처음 열리는 경제대책조정회의에 참석한다. 또 안기부장, 통일장관, 외교통상장관, 국방장관, 청와대외교안보수석 등으로 구성된 국가안전보장회 상임위원회의 정규멤버로도 올랐다. 특히 국무조정실장이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에 참석하게 된 것은 과거 차관급인 행정조정실장이 주로 경제와 사회분야의 ...

      한국경제 | 1998.03.10 00:00

    • 20일 전후 한-일 외무 회담 .. 어업협정 파기이후 첫 접촉

      ... 재협상문제 이외에 일본군 위안부 문제나 일본문화개방문제 대북정책 등에 대해서도 폭넓은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한편 외교통상부는 양국 외무장관회담에 앞서 하시모토 류타로 일본 총리의 특사인 노보루 세이치로 총리실 외정심의실장(차관급)이 11일부터 13일까지 한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노보루 세이치로 특사는 12일 임동원 청와대외교안보수석을 만나 김대중 대통령에게 보내는 일본총리의 친서를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노보루는 또 박정수 외교통상부 장관을 ...

      한국경제 | 1998.03.10 00:00

    • 국세청 후속인사 "촉각" .. 차장 등 '빅2' 경합 치열

      국세청 "빅3"중 이미 임명된 청장을 뺀 나머지 2자리를 놓고 경합이 치열 하다. 경제안기부로 불리는 국세청의 "빅3"란 청장(차관급)-차장(1급)-서울지방 국세청장(1급). 지난 9일 이건춘 청장의 취임이후 최대 관심사는 "빅3"를 행시10회가 독식해 이른바 "텐.텐.텐(10.10.10)" 라인을 형성할지의 여부다. 국세청엔 신임 이 청장과 고시동기인 고위간부가 수두룩하다. 이 청장이 충남 출신인 점을 들어 차장엔 청내 호남인맥의 보스격인 ...

      한국경제 | 1998.03.10 00:00

    • [차관급 인사] (프로필) 안번일 <감사원 사무총장>

      감사원 내에서 손꼽히는 회계통. 오랜 현장감사 경험으로 감사 실무에 정통하고 세법과 금융관계 감사에 특히 밝다. 한때 사무총장 물망에 올랐으나 곧바로 차관급인 감사위원으로 승진했다가 이례적으로 사무총장에 임명됐다. 통솔력이 뛰어나다는 평. 부인 이춘희(49)씨와 2남1녀. 서울(56) 서울대 법대 감사원 공보관, 기획관리실장 감사위원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9일자).

      한국경제 | 1998.03.09 00:00

    • [차관급 인사] 건교부 "아쉽지만 선배라서 다행"..관가 표정

      ... 연계체제가 유지될 것으로 기대하는 분위기. 한 차관과 함께 통상교섭본부로 자리를 옮기는 37명의 산자부 직원들은 "텃세가 세기로 유명한 외교통상부 산하로 가는 것이 마음에 걸렸는데 큰 다행"이라면서 안도하는 모습들. 한편 이번 차관급인사에서 본부 내부승진으로 남아도는 1급및 국장급의 인사숨통이 틔어질 것을 기대했던 산자부 고위직들은 서운한 기색이 역력. .정보통신부는 정홍식실장의 차관승진에 대해 예견된 일이라며 무척 반기는 분위기. 정 차관이 관료로서는 ...

      한국경제 | 1998.03.09 00:00

    • [차관급 인사] 7천여 보직 사라져 후속인사 "A급 태풍"

      장.차관급 인사가 완료됨에 따라 과천경제부처들은 이번주부터 대대적인 인사태풍에 휘말릴 것으로 보인다. 예산청 통상교섭본부등 신설부서로의 인사이동이 불가피하다는 점에서 A급 태풍이 예상된다. 경제부처들은 신정부출범이후 장.차관급인사가 지연되면서 발생한 행정 공백을 메우기 위해 1급이하 실무자인사를 속전속결로 마무리한다는 방침을 세우고 있다. 특히 올해는 차관급이 대거 내부승진한데다 조직통폐합과 축소로 7천7백62개의 보직이 사라져 이에따른 ...

      한국경제 | 1998.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