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851-8860 / 9,1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선핵문제해결 후특사교환논의'...황총리 북측에 서한보내

      정부는 29일 북한측에 황인성총리명의의 전화통지문을 보내 핵문제와 양측간 특사교환문제등을 논의하기 위해 오는 6월5일 판문점에서 차관급 고위급회담 대표접촉을 갖자고 제의했다. 황총리는 이날오전 판문점에서 북한정무원 강성산총리에게 보낸 서한을 통해 이같이 제의하고 "우리측에서는 송영대 이승곤대표와 함께 4명의 수행원이 나갈것"이라고 밝혔다. 황총리는 서한에서 "남북관계 진전의 장애물인 핵문제가 우선적으로 해결돼야한다는 입장에 기초하여 귀측이 ...

      한국경제 | 1993.05.29 00:00

    • `특사접촉' 앞서 고위급회담 대표접촉 갖자...황총리

      황인성국무총리는 북한측이 제안한 `특사교환''에 앞서 오는 6월5일 판문점 에서 차관급 고위급회담 대표접촉을 갖자고 29일 제의했다. 황총리는 이날 오전 판문점에서 북한정무원 황성산총리에게 보내는 서한에 서, "핵문제와 귀측이 제기하는 문제들을 남북고위급회담 대표접촉을 통해 적절하게 다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접촉의 형식은 특사교환을 위한 실무 접촉이 아닌 고위급회담 대표접촉을 제의했다. 황총리는 서한에서 "우리측에 서는 송영대. 이승곤대표등 ...

      한국경제 | 1993.05.29 00:00

    • 남북대화재개가능성 높아져 경협관련 기업에 투자자 관심

      남북한간의 대화재개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대북경제협력관련 상장기 업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쏠리고있다. 29일 증권업계는 우리 정부가 이날 북한측에 차관급 실무접촉을 갖자고 수정제의함에 따라 남북한간의 대화재개 가능성이 상당히 높아진것을 계기로 북한과의 교역을 추진중이거나 대북진출을 계획하고 있는 기업주가가 상승세를 탈것으로 보고있다. 증권업계는 북한의 인건비가 남한보다 싼점을 감안,섬유 봉제 직물등 노동집약적인 업종의 대북진출이 크게 늘어날 ...

      한국경제 | 1993.05.29 00:00

    • 황총리 오늘 대북답신..."특사교환 실무접촉 내달4일 열자"

      정부는 29일 판문점 연락관접촉을 갖고 남북정상회담등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특사를 교환하자는 북한측 제의에 대한 우리측 공식입장을 담은 황인 성총리의 대북서한을 북한측에 보낸다. 정부는 이 서한에서 특사교환을 위한 차관급 실무접촉은 수용하되 준비에 필요한 시간등을 감안,접촉일자를 오는 6월4일께로 하고 우선 특사들은 핵 과 그에 부수되는 문제들에 집중논의해야 한다는 입장을 전할 것으로 알려 졌다. 정부가 실무접촉의 시기를 늦추기로 한 ...

      한국경제 | 1993.05.29 00:00

    • 정부,북한측제의에 대한 우리측 공식입장 내일 전달

      정부는 29일 황인성총리명의의 대북서한을 북한측에 보내 남북정상회담 등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특사를 교환하자는 북한측 제의에 대한 우리측 공식입장을 전달한다. 정부는 이 서한에서 특사교환을 위한 차관급 실무접촉을 수용하되 준비에 필요한 시간등을 감안,접촉일자를 오는 6월4일께로 연기하자는 수정제의를 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또 남북관계 전반의 신뢰성회복을 위해서는 핵문제의 해결이 중요 한 만큼 특사교환접촉시 의제를 우선 핵문제에 집중해야 ...

      한국경제 | 1993.05.28 00:00

    • 남북접촉 "핵해결 우선"...정부, 오늘오후 입장발표

      ... 27일 오전 황인성 국무총리 주재로 고위전략회의를 열어 북한 의 정상회담 특사교환 제의에 대한 대응책을 논의, 이날 오후 황총리 명의 대북서한을 통해 정부의 공식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날 대북서한에서 정부는 오는 31일 차관급실무자 접촉을 갖자는 북 측 제의에 대해 미북고위급 1차접촉 날짜인 6월2일 이후에 실무자 접촉 을 갖가고 수정제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또 서한에서 차관급 실무자접촉은 우리측이 지난 20일 제의한 대로 `고위급회담대표접촉''이어야 ...

      한국경제 | 1993.05.27 00:00

    • [해설] 경제수석이라는 자리..역량따라 부총리도 아래에

      ... 할때의 일이었다. 6공두번째 수석이된 문희갑씨도 막강한 실세였다. 결코 힘이 약하지않던 조순당시부총리로 하여금 사표를 내던지게 한것도 경제정책에 대한 그의 영향력을 엿보게한 대목이었다. 문수석의 무소불위한 파워는 노대통령이 차관급이었던 그를 장관으로 격상시킨데서도 알만하다. 문희갑씨의 자리와 권한을 그대로 인계받은 사람이 그대로 인계받았다는게 김종인씨임은 두말할 필요가 없다. 반면 기억에 남을만한 족적을 남기지 못한 이들도 많다. 5공말기의 박영철씨를 ...

      한국경제 | 1993.05.27 00:00

    • 남북정상회담논의 특사교환 제의...북한, 31일 열자

      북한의 강성산정무원총리는 25일 황인성총리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남북정 상회담을 포함한 현안을 협의하기 위해 쌍방 최고당국자가 임명하는 "특사" 를 교환하자고 제의했다. 강총리는 이날 오후 판문점을 통해 전달한 이 서한에서 남북한의 특사와 관련,"통일사업을 전담할 부총리급으로 하며 이들의 교환시기는 빠를수록 좋다"면서 차관급을 책임자로 하는 2명의 실무접촉을 오는 31일 오전10시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갖자고 제의했다

      한국경제 | 1993.05.26 00:00

    • 북한 강총리, 남북정상회담 위한 특사교환 제의

      북한의 강성산정무원총리는 25일 황인성총리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남북정 상회담을 포함한 현안을 협의하기 위해 쌍방 최고당국자가 임명하는 "특사" 를 교환하자고 제의했다. 강총리는 이날 오후 판문점을 통해 전달한 이 서한에서 남북한의 특사와 관련,"통일사업을 전담할 부총리급으로 하며 이들의 교환시기는 빠를수록 좋다"면서 차관급을 책임자로 하는 2명의 실무접촉을 오는 31일 오전10시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갖자고 제의했다

      한국경제 | 1993.05.25 00:00

    • 빠르면 주말 미-북한 고위회담...대표 갈루치-강석주 예정

      ... 카트먼 미국무부한국과장과 유엔주재 김정부 북한부대사사이에 있은 이날 예비회담에서는 고위급회담의 일정및 대표와 의제를 확정한 것으로 알 려졌다. 이날 회담에서 양측은 빠르면 금주말 또는 내주초 고위회담을 열기로 하고 대표는 차관급으로 한다는데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소식통에 따르면 미국측은 로버트 갈루치 국무부핵담당차관보를 대표 로 참석시킬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양측은 또 고위급회담 의제를 북한의 핵확산금지조약(NPT)탈퇴선언과 국제 원자력기구(IAEA)특별사찰 ...

      한국경제 | 1993.05.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