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51-5160 / 5,3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프로농구] 신세계, 챔피언 1승 앞으로

    ... 여왕 등극에 1승을 남겨뒀다. 신세계는 10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01-2002 뉴국민은행배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 챔피언결정전(3전2선승제) 3차전에서 75점을 합작한 정선민(35점)과 스미스(40점.13리바운드)의 더블 포스트를 앞세워 국민은행을 91-81로 꺾었다. 이로써 1차전에서 패한 뒤 2연승한 신세계는 1승만 더하면 통산 4번째로 챔피언에 오른다. 4차전은 11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정선민과 스미스의 쌍돛대가 유감없이 진가를 발휘했다. 신세계는 1쿼터 ...

    연합뉴스 | 2002.03.10 00:00

  • thumbnail
    여자프로농구 챔피언 결정전 2차전

    신세계-국민은행 경기. 신세계의 정선민(14)이 국민은행 신정자(15)의 방어를 뚫고 슛을 시도하고 있다. (광주=연합)

    한국경제 | 2002.03.08 16:18

  • [프로농구] 챔피언 삼성의 몰락

    프로농구 삼성이 치욕적인 기록을 남기며 이번 시즌을 사실상 마감했다.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했던 삼성이 프로농구 사상 처음으로 챔피언팀이 6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하지 못하는 오욕을 남기게 됐다. 이번 시즌 개막전만 해도 연고지를 수원에서 서울로 옮기며 새출발하는 삼성을 챔피언 후보로 지목하는데 이견을 제시한 전문가가 단 한명도 없을 정도였다. 스피드와 감각을 겸비한 가드 주희정, 지난 시즌 우승의 주역이었던 아티머스맥클래리와 무스타파 ...

    연합뉴스 | 2002.03.08 00:00

  • [프로농구전망대] 동양.서울 SK, 예비 챔프전

    프로농구 동양과 서울 SK가 정규리그 마지막 주말(3월9일∼10일)에 예비 챔프전을 갖는다. 정규리그 성적이 플레이오프로 이어지지는 않지만 폐막을 1주일여 앞둔 8일 현재 1,2위로 챔피언결정전 진출 가능성이 높은 팀들간의 정규리그 마지막 맞대결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일찌감치 정규리그 우승을 확정지은 동양은 9일 서울 SK와의 경기에서 실질적인최강을 다시 확인하고 선수들의 자신감을 높이겠다는 계산이다. 김승현의 매끄러운 경기운영과 마르커스 ...

    연합뉴스 | 2002.03.08 00:00

  • [여자프로농구] 국민은행, 챔피언결정전 서전 승리

    국민은행이 신세계를 꺾고 챔피언결정전 첫 판을 승리로 장식했다. 국민은행은 6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2001-2002 뉴국민은행배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김지윤(15점.5어시스트)의 매끄러운 경기운영과 ... 잇따라 성공하고 김경희(17점.3점슛4개)의 3점슛까지 터지면서 전반을 39-29로 앞섰다. 하지만 통산 3번이나 챔피언에 오른 신세계는 쉽사리 물러서지 않았다. 3쿼터 들어 상대 수비에 고전하던 정선민(18점.5어시스트)이 정확한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19일부터 개막

    ... 3-6위팀과 4-5위팀간의 6강 플레이오프(3전2선승제)는 오는 19일부터 시작되고 6강 플레이오프를 통과한 팀과 정규리그 1,2위팀간 치러질 4강 플레이오프(5전3선승제)는 오는 26일부터 열리게 된다. 또 이번 시즌 최고의 팀을 가리게 될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은 다음달 7일부터 펼쳐진다. 6강 플레이오프가 예정보다 일찍 끝날 경우 4강 플레이오프 일정을 당기지 않지만 4강 플레이오프가 일찍 끝나면 2일간의 휴식기간이 보장되는 범위내에서 챔피언결정전을 앞당겨 실시한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여자농구] 국민은행, '우리를 열받게 해라'

    "선수단 전체가 속된 말로 열받아서 이겼습니다." 챔피언결정전 첫 판에서 승리한 국민은행 박광호 감독은 후련하다는 듯한 웃음을 지으며 승인을 이렇게 설명했다. 바로 플레이오프에서 삼성생명을 꺾은 신세계 이문규 감독이 공개 석상에서 "3판에 끝내겠다"라고 선언한 것이 정규리그 우승팀 국민은행의 자존심을 건드려 필승 각오를 더욱 다지게 했다는 것. 박 감독은 "플레이오프에서는 현대가 4위를 하면서까지 우리를 고르더니 신세계는 우리와 경기하면 신바람난다고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여자프로농구] 양팀 감독의 말

    ▲국민은행 박광호 감독= 셔튼브라운의 포스트 공략이 주효했다. 또한 첫 챔피언 결정전인데도 불구하고 냉정을 잃지 않은 김지윤의 경기 운영도 칭찬해주고 싶다. 신정자가 정선민을 잘 막은 것도 주효했다. 신세계보다 선수들이 젊어 체력적으로도앞섰다. 오늘처럼 포스트플레이가 잘 풀리고 선수들이 제 몫을 해준다면 2차전도 좋은 승부를 펼칠 수 있을 것이다. ▲신세계 이문규 감독= 너무 안이하게 대처한 것이 패인이다. 정선민은 컨디션이 좋았지만 상대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여자프로농구] 국민은행-신세계, 패기와 관록의 대결

    ... 완성이냐, 명가 신세계의 정상 수성이냐.' 6일부터 7전4선승제로 펼쳐지는 국민은행과 신세계의 여자농구 겨울리그 챔피언결정전은 패기와 관록의 대결로 압축된다. 정규리그에서는 신세계가 3승2패로 앞서있지만 최근 가진 3번의 경기에서는 국민은행이 ... 처음으로 정규리그 순위표 맨 위에 이름을 올려놓은 국민은행은 여세를 몰아 지금까지 신세계와 삼성생명이 양분해 온 '챔피언 카르텔'을 깬다는 각오다. 한창 물이오른 기량을 선보이고 있는 가드 김지윤은 현대와의 플레이오프에서도 믿음직스런 ...

    연합뉴스 | 2002.03.05 00:00

  • [골프계] LG카드, 회원대상 아마골프대회

    ○…LG카드가 회원들을 대상으로 전국 아마추어골프대회를 연다. 아마추어골퍼로서 LG카드 회원이면 누구나 참가할수 있는 이 대회는 다음달 4일부터 11월까지 은화삼·마우나오션CC등 전국 9개 골프장에서 총 33회 열린다. 각 대회에서 5명씩 선발해 11월11일 곤지암CC에서 챔피언 결정전을 갖는다. ☎(02)534-1530

    한국경제 | 2002.02.26 1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