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91-5200 / 5,3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농구황제' 조던 3년4개월만에 공식 경기

    ... 복귀를 선언했던 조던은 12일(이하 한국시간)오번힐에서 열린 미국프로농구(NBA)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의 첫번째 시범경기에 출전했다. 이로써 조던은 98년 6월14일 시카고 불스 유니폼을 입고 마지막으로 출전했던 유타 재즈와의 챔피언결정전 6차전 이후 처음으로 공식 경기 코트에 선 것. 자신의 복귀를 기다린 팬들을 위해 첫번째와 두번째 시범경기에 출전하지 않으려던 당초 계획을 바꿔 이날 시범경기에 나온 조던은 전반이 끝난 현재 16분간 뛰면서 8득점에 리바운드 3개, ...

    연합뉴스 | 2001.10.12 10:41

  • 신기록속 메이저리그 종료..10일부터 디비전시리즈

    ... 화제속에 정규시즌을 매듭짓고 10일부터 포스트시즌에 돌입한다. 메이저리그는 8일(이하 한국시간) 팀당 162경기의 페넌트레이스가 종료됨에 따라 10일부터 내셔널리그와 아메리칸리그의 각 지구 우승팀, 와일드카드팀이 포스트시즌에 올라 챔피언 결정전 진출을 노리는 5전3선승제의 디비전시리즈를 시작한다. 태평양을 건너온 야구 천재 스즈키 이치로(28)와 시애틀 매리너스의 돌풍으로시작된 올 메이저리그는 배리 본즈(37.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홈런 신기록으로대단원의 막을 ...

    연합뉴스 | 2001.10.08 09:12

  • NFL 슈퍼볼, 한 주 밀린 내년 2월 열려

    매년 1월 마지막주 일요일에 열려 오던 미국프로풋볼(NFL)챔피언결정전인 슈퍼볼이 올시즌에는 한 주 밀린 2월 첫째주에 열리게 됐다. 지난달 11일 미국 심장부를 덮쳤던 테러 여파로 둘째주 경기를 모두 연기했던 NFL은 이에 따라 변경이 불가피해진 올시즌 일정을 4일 최종 확정해 발표했다. NFL 사무국에 따르면 정규리그를 팀 당 16경기씩 예정대로 치르고 포스트시즌진출팀도 종전대로 12개팀으로 유지하는 대신 일정만 한 주씩 미뤄 슈퍼볼은 2월3일열리게 ...

    연합뉴스 | 2001.10.04 09:14

  • NBA 오닐, 개막전 못 뛸 수도

    미국프로농구(NBA)의 `공룡 센터'샤킬 오닐(LA 레이커스)이 발가락 부상으로 올시즌 개막전에 나서지 못할 전망이다. 지난해 팀의 2연패를 이끌며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던 오닐은 29일(이하 한국시간) 하와이로 전지훈련을 떠나기 앞서 새끼 발가락 통증이 심해 10월31일 열리는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와의 개막전에 뛸 수 있을 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오닐은 지난달 30일 수년동안 자신을 괴롭혀온 새끼 발가락의 뼈 조각을 제거하는 ...

    연합뉴스 | 2001.09.29 10:21

  • 돌아온 조던, 황제 자리 지킬까

    ... 팀이라는 것도 우려되는 점이다. 그러나 세계 각지의 골수팬들은 여전히 조던을 '농구의 신'으로 믿고 있다. 이들은 조던이 97-98시즌에 세웠던 최고령 MVP 및 득점왕(이상 만35세) 기록과 함께 카림 압둘 자바(은퇴)의 최고령 챔피언결정전 MVP(만 38세1개월) 기록 경신에 성공할 것으로 믿는다. 또 칼 말론(유타)이 보유한 '베스트 5' 최다 선정 기록(11회)에는 1회가 뒤진 2위로, 통산 최다득점 기록(3만2천919점)에는 3천642점이 뒤진 3위로 뒤쫓고 ...

    연합뉴스 | 2001.09.26 09:31

  • 조던, 복귀하면 예전 기량 발휘할까

    ... 갖는다. 반면 이와 같은 불리한 여건에도 불구하고 충분히 모험을 해 볼만한 유혹들이 조던을 기다리고 있다. 우선 자신이 97-98시즌에 세웠던 최고령 MVP 및 득점왕(이상 만35세) 기록과 함께 카림 압둘 자바(은퇴)의 최고령 챔피언결정전 MVP(만 38세1개월) 기록 경신에 도전할 수 있다. 또 칼 말론(유타)이 보유한 '베스트 5' 최다 선정 기록(11회)에는 1회가 뒤진 2위로, 통산 최다득점 기록(3만2천919점)에는 3천642점이 뒤진 4위로 뒤쫓고 있어 역시 구미가 ...

    연합뉴스 | 2001.09.20 14:00

  •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부터 홈 2연전

    ... 여전히 문제점을 드러낼 전망이다. 또 플레이오프전 진행방식에 대해서는 하루에 2경기를 한꺼번에 치르던 것을 하루 1경기로 줄이기로 했고 현행 4강 플레이오프제가 1위팀에 이점이 거의 없다는데 의견이 일치했으나 정규리그 1위팀의 챔피언결정전 선착 여부에 대해서는 구단간 입장 차이를 드러냈다. 이 밖에 외국인선수 스카우트 규정은 현행 방안을 유지하되 입국 시기를 이전보다 빨리 해 한달 정도 적응기간을 주는 것이 좋겠다는 데 의견이 모아졌다. 연맹은 최소한 다음달 중순 ...

    연합뉴스 | 2001.09.18 16:56

  • 마이너리그, 포스트시즌 생략 시즌 종료

    사상 최악의 테러 사태로 인해 미국 프로야구의 상당수 마이너리그들이 진행중이던 포스트시즌을 중단하고 올시즌을 아예 종료했다. 마이너리그 중 최상급인 트리플 A의 인터내셔널리그는 14일(한국시간) 챔피언 결정전에서 1차전을 승리한 루이빌을 올시즌 우승팀으로 확정, 발표하고 시즌을 마쳤다. 또 트리플A에서 인터내셔널리그와 양대 축을 이루는 퍼시픽코스트리그에서는 챔피언 결정전에 진출했던 타코마와 뉴올리언즈를 공동 우승팀으로 결정했다. 싱글A에서도 ...

    연합뉴스 | 2001.09.14 11:58

  • 프로복싱 최요삼 타이틀 박탈 위기 모면

    국내 유일의 프로복싱 세계 챔피언 최요삼(28.비바프로모션)이 타이틀 박탈 위기를 일단 모면했다. 14일 한국권투위원회(KBC)에 따르면 3차 방어전 일정을 계속 미뤄 타이틀 박탈위기에 몰렸던 WBC 라이트플라이급 챔피언 최요삼이 ... 아르세(멕시코)와의 지명 방어전을 계속 연기한 최요삼의 타이틀을 박탈할 예정이었으나 KBC의 간곡한 요청에 따라 잠정 챔피언 결정전을 갖는 대신 최요삼에게 한번 더 기회를 주기로 했다. 하지만 최요삼이 아르세와 동급 2위 주노이피오 루비라(필리핀)의 ...

    연합뉴스 | 2001.09.14 11:46

  • 유통업계 스포츠마케팅, 홍보 효과 '톡톡'

    ... 방송에 나가면서 전국 소비자들에게 이마트가 할인점 선두주자로서의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했다는 것이다. 신세계가 이번 대회를 치르면서 들인 비용은 약 8억원선이어서 비용보다는 효과가 컸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신세계는 특히 챔피언결정전 5차전에서 현대를 누르고 우승하자 백화점과 할인점에서 10일부터 이를 기념하는 할인판매 행사를 일제히 시작했다. 이마트의 경우 10∼16일 시네마플러스 21인치 완전평면 TV를 33만원에 판다. 신세계는 농구대회에 이어 내달말 ...

    한국경제 | 2001.09.10 1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