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5,5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8년째 방치되는 옥천 경부고속鐵 폐선로 뜯어낸다

    ... 4.58㎞ 구간의 임시철도(대전남부연결선)다. 2015년 6월 용도폐기된 뒤 도시 성장을 가로막는 흉물이 됐다. 한때 레일바이크 등 놀이시설 유치가 추진됐으나 민간 투자자가 나타나지 않아 무산됐다. 이후 주민들은 국가철도공단 등을 상대로 선로 철거를 강력히 요구했다. 지상 10m 높이의 둑을 쌓아 만든 철도가 소정·삼청리 두 마을을 장벽처럼 가로지르는 데다 간헐적으로 철도차량 시운전 장소로 활용되면서 소음 공해 등을 유발한다는 이유다. 옥천군과 ...

    한국경제 | 2023.12.22 15:19 | YONHAP

  • thumbnail
    '철도안전 혁신대회' 최우수상에 코레일·우수상에 서울교통공사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철도안전 개선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철도 운영기관의 안전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2023년 철도안전 혁신대회'에서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기관 부문 최우수상(국토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코레일은 '인공지능(AI)을 적용한 철도 시설물 자율주행 점검 시스템 개발' 아이디어를 제출했다. 이는 LTE 통신망, 카메라와 라이다 센서를 장착하고 지정한 장소까지 자율주행으로 선로 위를 이동하다 열차 운행에 방해되는 ...

    한국경제 | 2023.12.22 14:54 | YONHAP

  • 인천, 내년 국고 5조4851억원 확보...사상 최대 규모

    ...) 증가했다. 2년 연속 국비 5조원 이상 확보했다는 게 시 측 설명이다. 국비 지원 분야별 주요 사업비는 △철도·도로 기반시설 분야 6490억 △친환경분야 2914억 △미래산업 분야 2039억 △일자리·창업분야 ... 예산안 심사과정에서 주요 건의사업 중 △서해5도 정주생활 지원금(60.1억→66.8억. 5.8억 증가), △공단고가교~서인천IC 혼잡도로 개선(2억→30억. 28억 증가) △캠프마켓 공원·도로부지 매입(10억. ...

    한국경제 | 2023.12.22 14:26 | 강준완

  • thumbnail
    기술 나눔부터 지역민과 예술축제…기업 사회공헌이 달라진다

    ... 10.3도 상승했다. 공사의 성금은 △지역 취약계층 돌봄 지원 △발달장애인 자립 지원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 △사회복지시설 안전망 확충 등 도움을 필요로 하는 지역사회 내 다양한 복지 현장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지난 12일 ... 재능기부다. 기업이 확보하고 있는 유무형의 재산, 재능, 기술 등을 주민들에게 아낌없이 제공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단은 이달 초 울산 혁신도시 인근 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시설 안전점검 및 사무기기 기증 활동을 펼쳤다. 보일러, 전기, ...

    한국경제 | 2023.12.19 16:41 | 강준완

  • thumbnail
    철산법 개정안, 국토위 교통소위 상정 불발…사실상 폐기 수순

    ... 국회 회기 종료와 함께 자동 폐기될 가능성이 크다. 앞서 지난해 12월 더불어민주당 조응천 의원 등은 철산법 제38조 가운데 '철도시설 유지보수 시행 업무는 코레일에 위탁한다'는 단서 조항을 삭제하는 개정안을 발의했다. 2003년 만들어진 이 조항 탓에 코레일이 운영하지 않는데도 유지보수 업무만 맡는 국가철도 구간이 늘어나며 안전성과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발의 배경이 됐다. 국토부가 코레일, 국가철도공단과 함께 올해 초 보스턴컨설팅그룹(BCG)에 ...

    한국경제 | 2023.12.19 06:00 | YONHAP

  • [사설] 철도 유지보수 독점 타파가 민영화 수순이라는 노조의 억지

    ... 유지·보수는 코레일이 도맡아 하고 있다. 그 연유는 2003년 철산법 제정 때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철도청이 모두 맡았던 철도 관련 업무에 대해 철도 운영은 코레일이, 철도시설 관리는 국가철도공단으로 분리하기로 했다가 ... 노선에 대해 잘 아는 운영사가 유지·보수도 잘할 수 있다는 논리였고, 철산법 3조에 ‘다만, 철도시설 유지보수 시행 업무는 코레일에 위탁한다’는 단서 조항을 달았다. 이후 SR 출범과 수서고속철도(SRT) ...

    한국경제 | 2023.12.15 17:36

  • 철도 유지보수 코레일 독점 깬다

    ... 내용을 담은 철도산업발전기본법 개정안을 통과시키기 위해 철도노조와 국회를 설득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현재 철도기본법 38조는 철도관제, 시설유지보수 등 업무를 대통령령으로 위탁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다만 철도시설 유지보수 ...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있다. 개정안은 코레일 관련 단서 조항을 삭제해 유지보수 업무를 코레일뿐만 아니라 국가철도공단 등 제3의 업체가 맡을 길을 열어주는 방안을 담고 있다. 국토부는 개정안에 더해 ‘코레일이 운영하는 ...

    한국경제 | 2023.12.14 18:32 | 서기열

  • thumbnail
    세종역 신설 재추진에 충북도 "달라진 것 없다" 반대 고수(종합)

    ... 동일해 안전성과 고속철도 운영의 효율성에 문제가 있다"며 "충청권 상생에도 위배되는 만큼 세종역 신설은 불가하다"고 밝혔다. 앞서 세종시는 아주대 산학협력단과 동명기술공단에 의뢰한 세종역 설치사업 연구용역 결과 비용 대비 편익(B/C)이 1.06으로 나왔다고 발표했다. 철도건설법상 새 역을 건설하려면 B/C가 1 이상 나와야 한다. 세종역 신설 요구가 처음 표면화된 2017년 철도시설공단의 연구용역에서는 B/C가 0.59로 나온 바 있다. 세종시는 ...

    한국경제 | 2023.12.14 17:59 | YONHAP

  • thumbnail
    20년 된 '코레일 철도 유지보수 독점' 구조, 이번에는 깨질까

    ... 추진하겠다는 방침을 14일 밝히면서 20년간 유지되어 온 독점구조가 깨질지 주목된다. 국토교통부가 개정을 추진하기로 한 철도산업발전기본법(철산법)은 2003년 제정돼 시행 20주년을 맞은 법이다. 이 법은 과거 철도 관련 모든 업무를 담당했던 철도청이 코레일과 한국철도시설공단(현 국가철도공단)으로 분리되면서 만들어졌다. 당시 철산법 38조에는 '다만, 철도시설 유지보수 시행 업무는 코레일에 위탁한다'는 단서 조항이 명시됐다. 노선 운영사업자인 코레일이 ...

    한국경제 | 2023.12.14 15:09 | YONHAP

  • thumbnail
    세종역 신설 재추진에 충북도 "달라진 것 없다" 반대 고수

    ... 동일해 안전성과 고속철도 운영의 효율성에 문제가 있다"며 "충청권 상생에도 위배되는 만큼 세종역 신설은 불가하다"고 밝혔다. 앞서 세종시는 아주대 산학협력단과 동명기술공단에 의뢰한 세종역 설치사업 연구용역 결과 비용 대비 편익(B/C)이 1.06으로 나왔다고 발표했다. 철도건설법상 새 역을 건설하려면 B/C가 1 이상 나와야 한다. 세종역 신설 요구가 처음 표면화된 2017년 철도시설공단의 연구용역에서는 B/C가 0.59로 나온 바 있다. 세종시는 ...

    한국경제 | 2023.12.14 14: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