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9131-119140 / 144,5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면복권 정보처리 지연은 인권침해" .. 인권위

      ... 지난해 6월 서울중앙지검 김모 검사와은평경찰서 여모 경사 등 3명에 대해 "자원 봉사자로 여중생 추모 촛불집회에 참가했던 A(28)씨에 대한 수사과정에서 과거 전과가 사면됐다는 A씨의 주장을 고의로 묵살하고 송치의견서와 구속영장 청구서에 `집행유예 기간중'이라고 허위기재, 전과자 취급해 A씨의 인권을 침해했다"며 낸 진정에 대해 이같이 결정했다. 인권위 조사결과 A씨의 전과가 지난해 4월 30일 법무부로부터 사면복권 됐는데도 자료를 최종관리하고 있는 경찰청의 ...

      연합뉴스 | 2004.04.05 00:00

    • "단체이름 도용 영업활동 실적 없어도 위자료 내야"

      ... 허락없이 영업활동에 사용했다면 비록 판매실적이 전혀 없더라도 인격권 침해에 따른 위자료를 지급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남부지법 민사1단독 신일수 판사는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이 "허락없이 '전교조'라는 이름을 영업에 사용해 정신적 피해를 입었다"며 모 여행사 대표 B씨(43)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B씨는 전교조에 5백만원의 위자료를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 승소판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태명 기자 chihir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4.05 00:00

    • 전속계약 위반땐 손해액 3~5배 배상 "연예인 계약은 불공정 거래"

      서울고법 특별7부(재판장 오세빈 부장판사)는 5일 코스닥 등록업체인 ㈜SM엔터테인먼트가 공정거래위원회를 상대로 제기한 시정명령취소 청구소송에서 "SM이 소속 연예인의 계약 위반시 손애액의 3~5배를 배상토록 한 것은 불공정거래"라며 원고패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신인가수 육성이 투자위험이 높지만 일반적으로 투자 위험이 높은 사업은 높은 수익이 예상되고 투자 위험은 투자자가 부담하는 것이 원칙"이라며 "성공한 가수의 전속계약 파기율이 높다는 ...

      한국경제 | 2004.04.05 00:00

    • 이통사-벤처업체 특허권 분쟁 조짐

      ... 법정공방을 벌이고 있다. 이 회사는 지난 2002년 11월 SK텔레콤의 통화연결음 서비스인 `컬러링'이 자사의 특허를 침해했다며 SK텔레콤과 대표이사를 서울지검에 고소했고 이에 맞서 SK텔레콤은 KTF, LG텔레콤과 함께 특허무효심판을 청구했다. 현재 에드링시스템과 이통3사의 법정공방은 특허무효심판 결과가 나온 후 기소여부를 결정하겠다는 서울지검의 기소중지 판결로 인해 잠잠한 상황이다. 박원섭 애드링시스템 사장은 "기술력을 갖춘 중소.벤처업체들이 대기업과의 각종 소송에 ...

      연합뉴스 | 2004.04.05 00:00

    • 직장인이 직접 근로소득세 경정 청구 가능

      올해부터 직장인이 과도하게 납부한 근로소득세를돌려달라고 요청할 수 있는 경정청구권이 허용돼 연말정산이 끝난 뒤라도 언제든지환급을 신청할 수 있게 됐다. 4일 재정경제부와 국세청에 따르면 지난해 말에 개정된 국세기본법은 근로소득세 경정청구권을 허용하고 있어 직장인이 직접 경정 청구를 통해 잘못 낸 세금을 쉽게 돌려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경정 청구는 근로소득세 법정 납부기일인 2월10일 이후 2년 이내에 관련 서류를갖춰 관할 세무서장에게 ...

      연합뉴스 | 2004.04.04 00:00

    • 경매통해 공장시설 인수 ‥ 세제상 창업혜택 못받아

      ... 국세심판원에 따르면 A법인은 지난 1998년 법원 경매로 레미콘 공장 시설을 매입해 같은 사업을 계속하면서 창업 중소기업에 대한 세액 감면을 적용받았으나 국세청이 지난해 혜택을 주는 것이 적정하지 않다고 지적하자 국세 심판을 청구했다. 이에 대해 국세심판원은 중소기업창업지원법 시행령에는 다른 사람에게서 사업을 넘겨 받았을 경우 동종 사업을 하면 창업으로 보지 않는다고 규정돼 있는 만큼 A법인을 창업 기업으로 볼 수 없다고 결론 내렸다. 이정호 기자...

      한국경제 | 2004.04.04 00:00

    • 검찰, `전교조위원장 영장' 왜 반려했나

      ... 싣는다. 한편 이 같은 상황에서 3일 경찰이 체포영장을 집행한 김정수 전공노 부위원장의 신병처리에 대해 검.경이 어떤 판단을 내릴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원씨의 구속에 대해 신중한 입장을 보였던 검찰이지만 전공노의 민주노동당 지지는 조직적인 차원에서 이뤄진 것으로 판단하고 있는 만큼 경찰이 김씨에 대해 구속의견을 올릴 경우 원씨 경우와는 달리 영장을 청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4.04.04 00:00

    • "전교조 동향따라 元씨 신병처리 결정" .. 대검

      ... 전국공무원노조의 경우 대의원 대회를 거쳐 특정정당 지지의견을 냈다는 점에서 다르다"고 언급, 전공노 집행부에 대해서는 원칙적으로 구속수사 방침이 섰음을 시사했다. 이에따라 3일밤 경찰에 긴급체포된 전공노 김정수 부위원장에 대해 구속영장이청구될 지 여부가 주목된다. 검찰은 경찰이 3일 원영만 위원장에 대해서는 구속수사 의견을, 유승준 전교조서울지부장에 대해서는 `가담 정도가 경미하다'며 불구속 의견을 올렸으나 원 위원장에 대해서는 보강수사를 거쳐 영장청구 여부를 결정키로 ...

      연합뉴스 | 2004.04.04 00:00

    • 공장 경매 인수는 창업 혜택 없어

      ... 4일 국세심판원에 따르면 A법인은 지난 1998년 법원 경매로 레미콘공장 시설을매입해 같은 사업을 계속하면서 창업 중소기업에 대한 세액 감면을 적용받았으나 국세청이 지난해 혜택을 주는 것이 적정하지 않다고 지적하자 국세 심판을 청구했다. A법인은 기존 사업의 채권.채무 관계를 이어받지 않고 공장 시설만 경락받았으므로 엄연한 창업 활동으로 봐야 하며 김해시청에서 창업 중소기업 승인까지 받았다는 점을 내세웠다. 이에 대해 국세심판원은 중소기업창업지원법 시행령에는 ...

      연합뉴스 | 2004.04.04 00:00

    • 연말정산후도 근소세 환급신청 가능

      올해부터 직장인이 과도하게 납부한 근로소득세를 돌려달라고 요청할 수 있는 경정청구권이 허용됨에 따라 연말정산이 끝난 뒤에도 세금 환급을 신청할 수 있게 된다. 4일 재정경제부와 국세청에 따르면 국세기본법이 지난해 말 개정됨에 따라 직장인들도 근로소득세 경정청구권을 행사할 수 있게 돼 잘못낸 세금을 쉽게 돌려받을 수 있는 길이 생겼다. 경정 청구를 하려면 근로소득세 법정 납부기일인 2월10일 이후부터 2년 이내에 관련 서류를 갖춰 관할 세무서에 ...

      한국경제 | 2004.04.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