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9261-129270 / 144,0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찰 관행적 알몸수색 위법"

      ... 관행적으로 해온 '알몸수색'은 위법하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이규홍 대법관)는 7일 경찰의 알몸수색으로 정신적 피해를 봤다며 민주노총 여성조합원 박모(24)씨 등 3명이 국가를 상대로 낸 1억원의 위자료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패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유치장 구금전 신체검사는 피의자들의 자살,자해 등 방지에 필요한 최소 범위에서 명예나 수치심의 손상없이 이뤄져야 한다"며 "이 사건은원고들이 ...

      연합뉴스 | 2001.11.07 12:44

    • [공시] 세화,해외CB 2만여주 전환청구

      (주)세화는 김진환씨가 해외전환사채(CB) 2만969주를 전환청구했다고 7일 공시했다. 이에따라 세화의 총 발행주식은 179만9천641주로 늘어나게 됐다.전환된 주식은 오는 16일 코스닥시장에 등록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11.07 10:56

    • `포르말린 통조림'보도 언론면책

      ... 나왔다. 서울지법 민사합의25부(재판장 안영률 부장판사)는 7일 통조림에 유해물질인 포르말린을 첨가했다는 혐의로 구속기소된 사실을 발표, 보도하는 바람에 회사가 부도나는 등 피해를 봤다며 서기복씨와 통조림 제조사들이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국가는 서씨 등에게 3억원을 지급하되 언론사는 책임이 없다"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검찰의 수사발표는 국민 건강이라는 공익성은 인정되지만 진실이라고볼 수는 없다"며 "서씨 등이 검찰 조사에서 포르말린 함유 여부를 몰랐고 ...

      연합뉴스 | 2001.11.07 10:56

    • "책 안팔리면 계약금 돌려줘야" .. 법원, 인세 先지급 해당

      ... 책이 예상한 만큼 많이 팔리지 않았다면 일부 돌려줘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지법 서부지원 민사단독2부(신성기 부장판사)는 6일 N출판사가 "책이 예상보다 팔리지 않았다"며 유명 영어교재 저자 A씨(56)를 상대로 낸 계약금 반환 청구소송에서 원고 승소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N사가 A씨와 계약할 때 별다른 반환조건을 붙이지 않은 채 1억원의 계약금을 준 사실은 인정된다"며 "하지만 이 계약금은 인세를 먼저 지급한 것으로 해석할 수 있는 만큼 당초 ...

      한국경제 | 2001.11.06 17:50

    • 대우債 한도초과 또 배상권고 ..금감원 분쟁조정실 판정

      ... 어겨가며 대우중공업의 채권을 10%이상 편입했다가 한도초과분만큼을 고객에게 배상하라는 권고를 받았다. 대우채권과 관련,동일종목 투자제한규정(10%)을 어겨 배상권고를 받은 것은 한투증권에 이어 대투증권이 두번째로 비슷한 유형의 손해배상 청구가 잇따를 전망이다.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실은 6일 R모 씨가 대한투자신탁증권을 상대로 제기한 분쟁조정건을 심의한 결과 대투증권이 R씨가 가입한 펀드에 지난 99년 대우중공업 채권을 15%가량 편입,동일 종목에 대한 투자한도(전체 ...

      한국경제 | 2001.11.06 17:27

    • [기업 살려야 나라가 산다] 제4부 : (17) '민사소송 현황 분석'

      ... 가처분 인용도 3건뿐이어서 승소율이 27.3%에 그치고 있다는 것이다. 기업관련 소송에서 참여연대 승소율이 27.3%에 그치고 있는 것은 '지나친 개입'의 결과라는 것이 경제계의 진단이다. 그나마 참여연대가 승소한 3건도 제일은행 경영진을 상대로 한 주주대표 소송을 제외하면 △삼성전자 이사회 의사록 열람거부 과태료 부과신청(과태료 3백만원) △현대중공업 위자료 청구소송(1백만원) 등 소액의 과태료 부과판결이 내려진 경미한 사안들이었다는 지적이다.

      한국경제 | 2001.11.06 17:27

    • [기업공시] 동부건설 ; KNC ; 삼성공조

      동부건설=SOC출자사인 만월산터널에 1백89억원의 채무보증을 서기로 결의.대림산업이 주관하는 만월산터널의 금융약정액 중 당사지분 30%에 해당하는 금액임. KNC=5일 고합을 상대로 구상금 등 청구사건에 대한 항소를 서울고등법원에 제출했음.소송물가액은 29억원임. 삼성공조=9억원 규모의 무보증 전환사채를 발행키로 결의.표면이자율과 만기이자율은 각각 2.0%와 9.25%임.

      한국경제 | 2001.11.06 15:59

    • [공시] 아이텍스필,해외CB 11만여주 전환청구

      아이텍스필은 KSD가 해외전환사채 11만2천853주를 전환청구했다고 6일 공시했다. 이에따라 아이텍스필의 총 발행주식은 565만1천848주로 늘어나게 됐다.전환된 주식은 오는 19일 코스닥시장에 등록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11.06 15:36

    • 태풍에 넘어진 초소 깔린 행인에 배상판결

      수원지법 민사7부(재판장 金昌錫 부장판사)는 6일경비초소가 부실하게 지어지는 바람에 태풍에 무너져 부상했다며 행인 박모(36)씨가족이 S건설㈜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S건설은 박씨 가족에게 3억2천여만원을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S건설이 경비초소를 지으며 바닥에 벽돌을 괴어 수평을유지했을뿐 별다른 안전 조치를 취하지 않았고 태풍으로 인한 위험 정도를 예상할수 있었는 데도 사고방지를 소홀히 한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1.11.06 11:45

    • "경찰대생 성추행 파출소장 해임정당"

      서울 행정법원 행정12부(재판장 김영태 부장판사)는 6일 서울 시내 모파출소 소장이던 정모(53)씨가 실습나온 여자 경찰대생을 성추행했다는 이유로 해임한 것은 지나치다며 서울지방경찰청을 상대로 낸 해임처분취소 청구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파출소장이 자신에게 실습 배치된 경찰대 학생을 성추행한 행위는 극히 중대한 비위로 더이상 경찰공무원 신분을 유지할 수 없을 정도이므로 해임처분을 재량권 남용이라고 볼 수 없다"며 "정씨가 ...

      연합뉴스 | 2001.11.06 1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