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9471-129480 / 143,4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한금융지주회사 설립 인가, 9월 1일 출범

      ... 손자회사로 구성된다. 31일 금융감독위원회는 제15차 정례회의를 열어 2002년 6월말까지 주요출자요건을 총족하는 조건으로 신한금융지주회사의 설립을 인가했다. 신한금융지주회사 4개 자회사는 지난 8월 지수회사 편입과 주식매수청구 등 법적절차를 완료한 바 있다. 그러나 금융지주회사의 최대주주가 외국계 투자펀드로 주요 출자자요건을 충족하지 못했다. 외국법인의 경우 은행 증권 보험업에 준하는 금융업을 영위해야 주요출자자가 될 수 있다. 금감위는 외국계 투자펀드가 ...

      한국경제 | 2001.08.31 12:09

    • 금감위, 신한금융지주회사 설립 조건부 인가

      ... 9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금융지주회사 설립을 위한 지주회사와의 주식이전을 의결하고 지주회사 대표이사 회장 겸 사장에 라응찬(羅應燦)신한은행 부회장을 선임했으며 10∼20일 사이 발행주식 총수의 1.2%에 달하는 반대주주의 주식매수 청구 등 법적절차를 밟았다. 금융지주사는 출범이후 금융포탈사인 e신한, 기업금융자문사인 신한맥쿼리 금융자문, 제주은행 등을 편입하게 되고 BNP 파리바 그룹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설립되는 소비자 금융과 방카슈랑스 분야의 합작법인도 ...

      연합뉴스 | 2001.08.31 12:06

    • 공적자금 원리금상환 만기연장 추진

      ... 훨씬 커질 것으로 보인다. 김 국장은 "정부가 보유중인 금융기관 주식의 매각 가치를 극대화하고 파산재단의 파산 배당을 통한 회수 노력을 강화해 손실을 최대한 메울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예금보험공사는 지난 6월말 현재 공적자금을 지원받은 223개 금융기관의 임직원 및 대주주 2천506명이 8조9천106억원의 손실을 입힌 것으로 보고 7천177억원의 손해배상청구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연합뉴스) kms1234@yna.co.kr

      연합뉴스 | 2001.08.31 12:05

    • 법원, 자동차세 관련 지방세법 위헌제청

      ... 받아들였다. 이번 결정이 헌재에 의해 받아들여질 경우 행정자치부 세정과에 지난해 하반기부터 올 상반기 사이에 자동차세 부과처분 취소 행정심판을 제기한 1천100여명은 세금을 되돌려 받을 수 있다. 또 자동차세 고지서를 받고 불복청구를 한 사람들도 위헌 결정이 날 경우 납부한 세금을 돌려받을 수 있다. 이번 소송을 맡은 김의식 변호사는 "헌재에서 위헌 결정이 나면 자동차세 3∼4억원이 환급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박세용 기자 se@yna....

      연합뉴스 | 2001.08.31 12:01

    • 언론시민단체, 야당등에 손배소

      언론개혁시민연대 등 4개 언론시민단체는 31일 "보도자료에서 언론사 세무조사를 지지하는 우리 단체들을 친여단체로 매도했다"며한나라당과 조선일보, 동아일보를 상대로 8억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서울지법에냈다. 이들은 소장에서 "피고들은 현 정부의 정책을 비판.감시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시민단체들을 정권의 외곽단체나 `홍위병' 등으로 매도, 우리들의 명예와 신뢰를 훼손했다"고 주장했다. 한나라당은 지난 7월24일 보도자료를 통해 "언론개혁 지지시위를 ...

      연합뉴스 | 2001.08.31 11:50

    • 항공 안전운항 제도마련 촉구

      ... 항공사들과 건설교통부가 지난 6월 대한항공 조종사 노조의 파업에서 안전운항과 관련해 지적한 사항들을 귀담아 듣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 단체들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이성재 위원장등 파업 핵심간부 4명을 구속하고 대한항공은 파업때 합의한 사항조차 번복한 채 해고를 남발하며 개인 손해배상 청구 등의 인권탄압을 자행, 다시금 조종사들을 파업으로 내몰고있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성진 기자 sungjin@yna.co.kr

      연합뉴스 | 2001.08.31 10:46

    • 심평원,진료비 확인 민원 인터넷 접수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수진자가 요양기관에 지불한 진료비의 적정성을 확인하기 위한 진료비 민원신청을 9월 1일부터 인터넷을 통해서도 받기로 했다고 31일 밝혔다. 진료비 청구액이 너무 많다거나 건강보험 비급여 적용이 부당하다고 생각되는 경우에는 심평원 홈페이지(www.hira.or.kr)의 '열린광장-진료비용 민원'에 들어와 신청서를 작성한 뒤 요양기관 발행 영수증을 팩스로 보내면 된다고 심평원은 설명했다. 심평원 관계자는 "진료비 민원이 접수되면 ...

      연합뉴스 | 2001.08.31 10:04

    • "보건소 과잉진료.부당청구 심해"

      국회 보건복지위 소속 한나라당 박시균(朴是均)의원은 31일 "전국 보건소와 보건진료소의 과잉진료와 급여비 부당청구가 일반화 돼있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이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제출한 올 1.4분기 보건기관 심사자료를 분석, "전국 보건소 가운데 서울금천구 보건소는 1만3천건 진료에 2억원을 청구했으나 2천500만원(12.5%)을, 과천시는 1만건 6천400만원 청구에 1천500만원(23.4%)을 각각 삭감당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자료에 ...

      연합뉴스 | 2001.08.31 10:01

    • 의료보호제도 개선대책 9월1일부터 시행

      정부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의료보호 전담실사반을 운영하는 등 의료보호제도 개선대책을 확정해 9월1일부터 시행키로 했다고 31일 발표했다. 정부는 이와 함께 10월부터는 의료기관의 의료급여증 진료사항 기록을 의무화하고 허위.부당청구 의료기관에 대한 제재를 강화키로 했다. 또 요양비 제도를 신설,긴급하거나 부득이한 사유로 인해 의료급여기관 외의 장소에서 출산하거나 의료급여를 받는 경우에는 그 비용을 사후에 지급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특히 진료비 지급 ...

      한국경제 | 2001.08.31 09:54

    • '전화.PC통신 부당요금 호소많아' .. 김희선의원

      ... 대한 신고가 42.8%인 1천695건으로 가장 많고 초고속통신망은 전체 1천394건중 두루넷이 38%인 531건으로 피해호소율이 가장 높았다. PC통신의 경우 천리안이 전체 165건중 43%인 71건을 차지했다. 피해유형별로는 부당요금 청구가 전체(7천633건)의 26%인 1천957건으로 가장 많고, 통신품질과 명의도용이 각각 21%와 18%로 집계됐다. 김 의원은 '최근 3년간 피해유형을 분석한 결과, 통신품질과 해지제한, 의무가입기간 강요 등에 대한 호소는 감소추세에 ...

      연합뉴스 | 2001.08.31 0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