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8,2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년만에 SSG 개막엔트리 신인 야수' 박지환 "정말 영광입니다"

    "추신수선배처럼 오랫동안 야구 잘하는 선수로" 프로야구 SSG 랜더스 고졸 신인 내야수 박지환(18)은 '구단 역사상 20년 만에 개막 엔트리에 이름을 올린 고졸 신인 야수'라는 진기록을 쓰며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박지환은 2024년 KBO리그 개막전이 열리는 23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담담하게 훈련을 마쳤지만, 훈련이 끝나고서 상기된 표정으로 그라운드를 바라봤다. 그는 "개막 엔트리가 확정될 때까지, 엔트리 등록을 확신하지 못했다"며 ...

    한국경제 | 2024.03.23 13:47 | YONHAP

  • thumbnail
    이숭용 SSG 감독 "신인 박지환 기용 고민했는데, 코치진이 만류"

    ...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물론 선발 출전하면 더 좋겠지만, 더그아웃에서 선배들 경기 장면을 보는 것도 중요한 공부라고 생각한다"며 "기회가 올 때 꼭 잡을 수 있게,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SSG는 최지훈(중견수), 추신수(우익수), 최정(3루수), 한유섬(지명타자), 기예르모 에레디아(좌익수), 박성한(유격수), 전의산(1루수), 이지영(포수), 김성현(2루수) 순으로 타선을 구성했다. 비시즌에 '사인 앤드 트레이드'로 SSG 유니폼을 입은 이지영은 '선발 ...

    한국경제 | 2024.03.23 12:10 | YONHAP

  • thumbnail
    SSG 추신수, '은퇴 시즌'에도 다양한 기부 활동

    올 시즌이 끝나고 은퇴하는 추신수(41·SSG 랜더스)가 2024년에도 구단과 손잡고 다양한 기부 활동을 한다. SSG는 2024년 한국프로야구 KBO리그 개막을 하루 앞둔 22일 "추신수가 마지막 현역 생활을 기념해 자신이 직접 참여하는 이벤트 등 구단과 공동 마케팅을 한다"며 "이번 공동 마케팅은 '끝이 아닌 또 다른 시작, End & And Choo' 테마로 진행한다"고 전했다. 올 시즌까지 미국과 한국에서 23년 동안 현역 생활을 ...

    한국경제 | 2024.03.22 10:14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LG, 개막전서 우승반지 공개…NC는 순금 3돈 이벤트

    KIA 챔피언스필드 개장 10주년 행사…SSG '뉴 랜딩'·kt 무인 시구 9탄 오는 23일 전국 5개 구장에서 열리는 2024 프로야구 정규리그 개막전을 맞아 5개 홈 구단이 다채로운 행사를 준비했다. 한화 이글스를 서울 잠실구장으로 불러들여 개막전을 치르는 지난해 통합 우승 챔피언 LG 트윈스는 4월 7일까지 중앙매표소 옆 광장에서 'LG 트윈스 챔피언 팝업 전시' 행사를 연다. 1990년, 1994년, 2023년 한국시리즈 우승 트로...

    한국경제 | 2024.03.21 13:37 | YONHAP

  • thumbnail
    "1조 규모 혜택"…신세계그룹, 4월 쇼핑축제 '랜더스데이' 연다

    ... 경품을 내세운 사전 프로모션으로 분위기를 띄운다. SSG닷컴 랜더스데이 홈페이지에서는 퀴즈 맞히기 등 이벤트를 열어 조선호텔 숙박권, 신세계 상품권 등을 제공한다. 신세계그룹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 기대평을 남기면 추첨을 거쳐 추신수 선수 친필사인이 들어간 유니폼과 사인볼, 에어팟 등을 받을 수 있다. 신세계그룹은 오는 22일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 랜더스데이 캠페인 영상을 공개한다. 영상에는 올해 마지막 시즌을 앞둔 SSG랜더스 주장 추신수 선수가 출연한다. ...

    한국경제 | 2024.03.21 09:46 | 오정민

  • thumbnail
    [프로야구개막] ②돌아온 류현진·떠나는 추신수…맞대결 기회는 올해뿐

    2013년 빅리그서 투타 겨룬 류현진과 추신수, KBO에서 첫 격돌 예고 류현진과 김광현의 첫 선발 대결 성사 여부도 관심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가장 성공한 한국인 타자 추신수(42·SSG 랜더스)가 '은퇴 예고'를 하자, '21세기 한국 최고 투수' 류현진(37·한화 이글스)이 11년 동안의 빅리그 생활을 마치고 한국 KBO리그로 돌아왔다. 류현진의 복귀와 추신수의 작별이 절묘하게 맞아떨어지면서 2024 KBO리그에 흥행을 보장하는 ...

    한국경제 | 2024.03.21 07:08 | YONHAP

  • 봄 같은 설렘! 홈런 같은 혜택!... 야구만큼 기다린 '프로 쇼퍼들의 쇼핑축제'

    ... SSG닷컴 랜더스데이 페이지에서는 퀴즈 맞추기, 공유하기 이벤트 등을 통해 조선호텔 숙박권을 비롯한 신세계상품권, 스마일캐시 등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또한 신세계그룹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 랜더스데이 기대평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추신수 선수의 친필사인이 들어간 유니폼과 사인볼, 에어팟 등을 지급한다. 한편 신세계그룹은 22일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서 2024 랜더스데이 캠페인 영상을 공개한다. 올해 마지막 시즌을 앞두고 SSG랜더스 주장을 맡은 추신수 선수가 등장해 ...

    한국경제 | 2024.03.21 06:00 | WISEPRESS

  • thumbnail
    류현진, 5이닝 6K 2실점 호투…김광현, 4이닝 6실점 난조(종합)

    ... 2타점 2루타로 기선을 잡은 두산은 4회초 허경민의 3점 홈런과 정수빈의 2루타로 4득점, 6-0으로 달아났다. 6-3으로 앞선 7회에는 3루타를 친 조수행을 양의지가 좌전안타로 불러들여 7-3으로 리드를 벌렸다. SSG는 6회말 추신수가 솔로홈런을 날렸으나 두산은 8회초 3점을 보탠 뒤 9회초 박계범이 솔로아치를 그려 승부를 갈랐다. SSG는 패배 속에도 9회말 전의산이 통렬한 3점 홈런을 날리며 컨디션을 끌어올린 게 수확이었다. 광주에서는 KIA 타이거즈가 ...

    한국경제 | 2024.03.17 16:08 | YONHAP

  • [프로야구 인천전적] 두산 11-6 SSG

    ▲ 인천전적(17일) 두산 002 400 131 - 11 SSG 000 201 003 - 6 △ 승리투수 = 알칸타라(2승) △ 패전투수 = 김광현(1패) △ 홈런 = 허경민 1호(4회3점) 박계범 1호(9회1점·이상 두산) 추신수 1호(6회1점) 전의산 2호(9회3점·이상 SSG)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3.17 16:03 | YONHAP

  • thumbnail
    빅리그 개척 30년 후 서울시리즈…박찬호 "훌륭한 후배들 덕분"

    ... 현재는 샌디에이고 특별 고문으로 있다. 박찬호는 16일 서울 용산어린이정원 야구장에서 샌디에이고 선수단과 어린이 야구교실을 열었다. 행사가 끝나고 만난 박찬호는 "제가 한국 선수로 처음 메이저리그에 진출했고 그 이후 30년간 추신수, 류현진, 김하성 등 많은 선수가 활약해준 덕분에 한국 야구의 가치와 위상이 높아질 수 있었다"고 말했다. 박찬호는 "훌륭한 후배들이 없다면 선구자인 저의 가치도 자꾸 줄어든다. 좋은 후배들이 계속 나와준 덕분에 제가 열어놨던 문이 ...

    한국경제 | 2024.03.16 17: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