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0391-70400 / 71,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위트 홈] (나의 Best 'Collection') '장식용 단지'

      ... 지내던 남자친구가 지금은 유명한 서양화가가 됐고 두사람은 오랜만에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 그 자리에서 "예전에 좋아했었다"는 고백과 함께 받은 서양화 한폭. 서양화이면서도 동양적인 분위기가 물씬 나는 이 그림에는 정사장의 옛 추억이 가득 담겨 있기도 하다. 이밖에 아트 컬렉션숍에서 고른 석고로 만든 천사시리즈, 피에로 인형들, 촛대 등도 아끼는 소장품들이다. 또 디자이너 에밀리오 부치가 70년 대에 만든 원피스는 브랜드 "다"의 복고풍 여름옷에 응용할 ...

      한국경제 | 2000.01.21 00:00

    • [전문위원코너] 현 정부와 '공주병'

      이제는 아스라한 추억이 됐지만 한동안 우리 국민들은 어느 중견 여자 탤런트의 공주병에 울고 웃던 때가 있었다. 일단 자기주제를 모르는 것이 안타까웠고 현실을 외면하고 이상만 좇는 것이 공주를 보면서 희망을 갖게 하기보다는 저 꿈이 깨지면 또 어떻게 되나 하는 두려움만 앞서게 했다. 요즘 우리 경제가 돌아가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마치 공주병의 망령이 되살아나는 것이 아닌가 싶다. 우선 정책당국이 경제현실을 파악하는데 있어서 지나치게 ...

      한국경제 | 2000.01.20 00:00

    • [독서] 31년동안의 직업군인 생활 역정 그려 .. '장군의...'

      ... 아내와 자녀들에게 갖고있던 미안함과 고마움을 그는 글로 대신한다. 반장이 됐다고 자랑하던 아들 녀석이 일주일후면 이사가야 한다는 아빠의 말에 풀 죽어하던 일, 아이가 둘인 것을 숨기고 월셋방을 구하던 사연 등 가슴 아픈 추억들도 담겨있다. 그럼에도 그를 자랑스러운 대한의 군인으로 굳건히 서있게 한 것은 에세이 전편에 흐르는 뜨거운 애국심이다. 저자는 군인의 길이 명예나 물질적인 풍요와는 거리가 멀지만 조국을 지키는 선봉에 있음을 자부한다. 지휘자로서 ...

      한국경제 | 2000.01.19 00:00

    • '과거로부터의 편지' 터키서 잔잔한 감동..13년전 추억배달

      요즘 터키에서는 "과거로부터의 편지"가 잔잔한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상당수 터키인들에게 잃어버린 꿈과 야망, 사랑을 회상시켜주는 10여년전의 "추억"이 배달되고 있기 때문. 터키 체신부는 편지쓰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1986~87년에 편지를 쓰면 이를 2000년에 배달한다고 약속했다. 당시 1만5천여명이 자기 자신이나 애인, 정치인, 아직 태어나지 않은 자신의 아기에게 편지를 썼다. 13년이 지나서야 편지를 받은 이들은 80년대 ...

      한국경제 | 2000.01.17 00:00

    • [사이버] 클릭 : (게임마당) '심 테마파크'..3차원 놀이공원

      평가 :★★★☆ 놀이공원하면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즐거운 추억 하나쯤 떠올릴 것이다. 어릴 때는 더 없이 즐거운 곳이며 어른이 돼서는 가족들과 추억을 만드는 곳이다. 신나는 청룡열차와 동화에서나 나올 것같은 집들을 어떻게 잊을 수 있을까. 하지만 놀이공원에서 즐기는 것은 잠시 접어두도록 하자. 왜냐하면 이젠 직접 꿈의 놀이동산을 만들 수 있으니까. 게임의 배경 1990년도 초반에 발표된 심시티는 건설 시뮬레이션이라는 장르를 확실하게 ...

      한국경제 | 2000.01.17 00:00

    • [사이버] C&C : (정보 휴대폰) '유머 서비스' .. '011'

      ... 말을 듣지는 않아야 할 것 같아 최신유머를 검색하기로 했다. 최신유머에 들어가니 최신유행개그 대학가 유머 야한유머 썰렁유머 시리즈유머 넌센스퀴즈 영어유머 등 다양한 메뉴가 뜬다. 어떤 것을 고를까. 옛날 추억을 되살려줄만한 대학가 유머를 선택했다. 신세대를 풍자한 다양한 유머들중에서 여자친구가 재미있어 할 만한 이야기 하나를 외웠다. 그리고 난후 넌센스 퀴즈로 들어가서 퀴즈도 몇 개 외워뒀다. 시계를 보니 아직 15분이 더 남아있다. ...

      한국경제 | 2000.01.17 00:00

    • 30년 모은 소장품 박물관 '결실'..채창운씨 '그때를...'개관

      "비록 조그마한 전시관이지만 중장년층에는 추억을, 젊은이들에게는 과거 생활상과 기술 발전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자리잡았으면 좋겠습니다" 수집광 채창운(50)씨는 새천년을 맞아 평생 꿈꿔왔던 소원을 하나 이뤄냈다. 30여년간 수집해 온 개인소장품을 많은 사람들과 함께 나눌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기 때문이다. 경기도 일산 신도시 중산지구 아파트 숲속에 자리잡은 "박물관 그때를 아십니까"는 오는 15일 개관을 앞두고 마무리 단장이 ...

      한국경제 | 2000.01.13 00:00

    • [인물] 홍성태(전 JC중앙회장)/김신(경희대 교수)

      * 홍성태 전 한국JC중앙회장은 11일 오후5시30분 경북 봉화군 새마을금고 4층에서 수필집 "품고 있는 생각 간직하고 싶은 추억"출판기념회를 갖는다. * 김신 경희대 국제경영학부 교수는 6일 열린 한국인터넷비즈니스학회 창립총회에서 초대 회장에 선임됐다. 총회에선"새천년 인터넷 혁명"이란 주제의 학술대회도 열렸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1월 8일자 ).

      한국경제 | 2000.01.07 00:00

    • [새천년을 열며] (5) 마음속 희망의 불 밝히자 .. 천양희

      ... 이기심 때문에 옛 풍습도 인정도 미덕도 다리가 무너지듯 무너져버렸다. 형님 먼저 아우 먼저 하던 인정도,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다던 정신도, 황금을 돌같이 보라던 청빈도, 고생도 사서 한다던 인내도 지난 세기의 아련한 추억이 되고 말았다. 사람나고 돈났지라는 말이, 사람의 탈을 쓰고 그러면 못쓴다는 말이, 사람행세를 해야 사람이지라던 말이 우리의 기억속에서 사라지고 있다. 커피 한잔값이 시집 한권과 맞먹고 옷 한벌이 쌀 한가마 값보다 훨씬 비싼 ...

      한국경제 | 2000.01.05 00:00

    • [새천년을 열며] (2) 갈대와 억새 그리고 볏짚 .. 이문구

      ... 경우라는 것이다. 마치 피륙에서 떨어진 자투리는 비록 값나가는 비단일지라도 어디까지나 헝겊쪼가리에 지나지 않듯이. 제자리에 서서 하염없이 흔들리고 있는 갈대나 억새에 견주지 않아도 나는 누워 있는 짚뭇을 볼 때마다 어느새 아련한 추억이 된 여러 기억과 더불어 반갑고 미더운 눈길이 되는 것을 깨닫곤 한다. 짚뭇은 늘 두텁고 푸근하다. 짚뭇은 일쑤 못내 못다한 듯한 어떤 아쉬움이 있었음을 일깨워준다. 짚뭇은 또 이제는 다 때가 지나고 말은 어떤 그리움이 ...

      한국경제 | 2000.0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