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471-61480 / 72,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차 파업 수사 착수

      ... 현대차 지부의 부분 파업을 정치적 목적으로 이뤄진 명백한 불법 정치파업으로 규정짓고 윤해모 지부장(노조위원장)을 비롯한 노조 집행부 간부 6명과 각 사업부 노조 대표 9명 등 모두 15명에 대해 4일까지 경찰에 출두하라는 출석요구서를 보냈다고 밝혔다. 경찰은 현대차 지부가 현행법을 위반했기 때문에 회사 측의 고소장 제출과 상관없이 본격 수사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경찰은 이들이 출석요구에 불응할 경우 4일 중 2차 출석요구서를 보내거나 곧바로 법원에서 ...

      한국경제 | 2008.07.03 00:00 | 하인식

    • 정연주 사장, 오늘도 검찰 출두 않을 듯

      배임 혐의로 고발된 KBS 정연주 사장이 3일 예정된 검찰의 4차 소환에도 불응할 것으로 보인다. 정 사장의 변호를 맡고 있는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측은 "지난번 밝힌 불출석 사유에 대한 아무런 사정 변경이 없는 상황에서 단순히 검찰의 반복된 출석 요청에 응하지 않겠다는 입장에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민변은 그러나 "검찰의 수사 태도 등에서 사정 변경이 생긴다면 그 때 가서 출석 여부를 다시 검토해 볼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수사팀은 ...

      연합뉴스 | 2008.07.03 00:00

    • 우리은행, 모바일학생증 서비스

      ... 서울여대를 시작으로 하반기중 61개 대학에 모바일학생증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모바일학생증은 학번을 담은 2차원 바코드와 사진을 휴대폰에 다운받아 사용하고 이동통신사와 대학교간 무선네트워크를 통해 도서관 출입과 도서대출, 출석체크, 모바일 뱅킹을 통한 금융거래도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우리은행은 대학주변 상권과 연계해 모바일학생증을 이용한 소액결제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입니다. 전준민기자 jjm1216@wowtv.co.kr

      한국경제TV | 2008.07.03 00:00

    • 검찰 "민노총 간부 사법처리"

      ... 규정,민노총 간부에 대한 체포영장 청구 등 강력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대검찰청 공안담당 관계자는 "민노총이 이번 총파업을 쇠고기 집회와 연계시킨다고 공언한 만큼 법과 원칙에 따라 예외없이 대응하겠다"며 "민노총 간부 등에 대해 출석요구서를 발송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임채진 검찰총장은 지난달 30일 전국 일선 검찰청 공안부장 등 검찰 간부 66명과 긴급회의를 갖고 민노총의 총파업을 정치파업으로 규정,불법 행위자들을 구속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이동관 청와대 ...

      한국경제 | 2008.07.02 00:00 | 이해성

    • 촛불집회 주도 진보연대 국장 구속

      ... 소명이 있고 사안의 성격상 증거인멸이나 도망의 염려가 있다"고 영장 발부 이유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황씨는 5월 초 시작된 미국산 쇠고기 전면 수입에 반대하는 촛불집회를 주도적으로 기획하고 차로 점거 시위에도 몇 차례 참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황씨를 포함해 출석 요구에 불응한 주최 측 간부 8명에 대해 체포영장을 발부받은 뒤 지난달 30일 진보연대 사무실을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사무실에 있던 황씨를 체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7.02 00:00 | 고기완

    • 이건희 전 삼성회장 부자 법정 출석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과 아들 이재용 전무가 각각 피고인과 증인으로 한 법정에 섭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 오후 경영권 불법승계 혐의 등으로 기소된 삼성의 전.현직 임원 8명에 대한 6차공판을 열고 이재용 씨 등에 대한 증인 심문도 벌일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오늘 재판에는 곽노현 방송통신대학교 교수와 김상조 경제개혁연대 소장, 삼성측 입장을 대변할 최학래 전 한겨레신문 사장과 손병두 서강대 총장이 양향을 판단할 양측 증인으로 나섭니다. ...

      한국경제TV | 2008.07.01 00:00

    • 이재용, “당시엔 난 몰랐다”

      이재용 전무가 1일 삼성경영권 불법승계와 조세포탈 혐의로 기소된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의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했습니다. 이 전무는 에버랜드 전환사채(CB)와 삼성SDS 신주인수권부사채(BW) 등 일련의 주식 취득 과정에 대해 “유학 중이어서 학교에 가느라 잘 몰랐고 당신엔 잘 모르다가 나중에 알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전무는 또 에버랜드 주식 소유에 대한 이 전 회장의 지시 여부에 대해 “당시 의사 결정이 없어 잘 모르지만 회장의 포괄적 ...

      한국경제TV | 2008.07.01 00:00

    • 이 前회장 "재용에 도의적 책임 없다"

      경영권 불법승계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의 재판에 아들 재용씨가 증인으로 출석해 부자가 나란히 한 법정에 섰다. 이 전 회장은 1일 오후 1시10분께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했다. 이 전 회장은 아들과 함께 법정에 선 것에 대해 "좋은 것이 아니다"라고 짧게 답했으며 재용씨의 도의적 책임에 대해서는 "없다"고 답했다. 재판이 시작되고 김홍기 전 삼성SDS 사장의 피고인 신문에 이어 2시55분께 방청석에 앉아 있던 재용씨가 증인석에 ...

      한국경제 | 2008.07.01 00:00 | 박민제

    • thumbnail
      이건희 "아들 도의적 책임 없다"

      `증인' 이재용 "재판에 성실하게 임하겠다" 경영권 불법승계 및 조세포탈 혐의로 기소된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은 1일 `삼성재판' 6번째 공판에 출석하며 아들 재용씨의 도의적 책임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없다"고 답했다. 그는 아들과 함께 법정에 선 것에 대해서는 "좋은 것이 아니다"고 짧게 말했으며 자신의 건강상태에 대해 "힘들다"고 답했다. 이날 공판에 증인으로 채택돼 이 전 회장보다 10여분 앞서 법원에 모습을 드러낸 재용씨는 아버지와 ...

      연합뉴스 | 2008.07.01 00:00

    • thumbnail
      법정서 끝내 눈물흘린 이건희 前 회장

      ... 낸 세금이 적지 않느냐고 묻자 "국민들 눈에 적게 비춰진다는 것을 인정한다. 조금만 투자해도 주가가 올라갈 때라 증여 타이밍도 좋았지만 좋은 타이밍을 잡으라고 지시하지는 않았다"고 지시 여부를 부인했다. 이에 앞서 증인으로 출석한 재용씨는 이 전 회장이 재산을 증여하고 그 돈을 가지고 에버랜드 전환사채 등을 사들인 것을 알고 있었느냐는 특검 측의 질문에 "나중에 언론보도를 통해서 알게 됐다"고 답했다. 재용씨는 오후 1시께 법정에 나와 재판을 방청하다 ...

      한국경제 | 2008.07.01 00:00 | 박민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