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691-61700 / 72,8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검찰, KTF 조영주 前사장 부인 소환

      ... 씨를 소환 조사했다고 29일 밝혔다. 조 전 사장의 부인 이 씨는 자신의 동생들과 함께 조 전 사장이 납품업체 B사로부터 받은 돈을 관리해 온 것으로 드러나 검찰 수사 선상에 올라있다. 그동안 이 씨는 지병을 이유로 검찰의 출석 요구에 불응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최근 이 씨를 불렀으나 이 씨의 건강이 좋지 않아 제대로 조사를 하지는 못했다"고 전했다. 검찰은 조 씨와 이 씨를 상대로 B사로부터 받은 24억원의 사용처를 추궁하고 있지만 이들이 ...

      연합뉴스 | 2008.09.29 00:00

    • thumbnail
      [2008 브랜드대상] SDA삼육외국어학원‥생활·문화로 자연스런 '영어학습'

      SDA삼육외국어학원은 전국 41개 분원에서 동일한 학사시스템을 가지고 운영하고 있다. 매학기 개인별 출석관리,성적 관리,우등상 포상,성적표 발송,유급제도,졸업인증시험 제도 등 엄격한 학사관리를 통해 학원생들의 적극적인 영어학습을 유도하고 있다. SDA삼육외국어학원은 한국 사람들의 실정에 맞게 자체 개발한 교재를 사용하고 있다. 또 수강생들이 자연스럽게 영어를 생활과 문화로 접할 수 있도록 주말 무료 프로그램들을 운영하고 있다. 성인들을 위한 각종 ...

      한국경제 | 2008.09.29 00:00 | 이해성

    • 한 "명예 걸고 식품안전 강화"

      ... 실행에 노력하겠다"며 "식품안전에 대해 정부 여당이 강력한 의지를 갖고 있고 정쟁의 대상이 될 만한 사안도 아니기 때문에 관련 법안과 예산을 이번 정기국회에서 반드시 통과시켜 내년에는 실행에 옮겨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나라당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 증인으로 해태제과 사장 등 제품에서 멜라민이 검출된 3개사 관계자들의 출석을 요구, 안전관리 소홀 여부를 따질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조성미 기자 helloplum@yna.co.kr

      연합뉴스 | 2008.09.28 00:00

    • 당정, 인체 유해물질 정보 수집.관리 강화

      ... 것으로 알려졌다. 한나라당은 이에 따라 오는 29일 식품의약안전청과 당정회의를 열어 멜라민 대책을 협의하는 데 이어 최고위원회의에서 당 차원의 식품안전에 대한 종합대책을 강구키로 했다. 이날 최고위원회의에는 윤여표 식품의약안전청장이 출석, 멜라민 사태에 대한 보고와 함께 당정협의에서 논의된 식품안전 종합대책을 보고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차 대변인은 또 "멜라민 자체가 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금지성분인데도 식약청 검사대상에서 빠졌다는 점에서 향후 인체 유해물질에 ...

      연합뉴스 | 2008.09.27 00:00

    • [생글기자 코너] 공부에 밀려나는 클럽활동은 어디서…

      ... 취미생활을 하게 함으로써 학생들의 수준을 높이고 있고, 이를 대학입시에 반영할 정도로 활성화됐지만 우리나라의 경우는 제대로 활동을 하는 CA부서를 찾아보기 힘들다. 한 예로 서울 D고 CA부서 중 하나인 '인터넷 바둑반' 학생들은 출석체크와 동시에 CA가 끝나 귀가했으며, E중학교 '인터넷검색반' 학생들은 PC방에서 게임을 하는 것으로 CA활동을 했다. 왜 CA가 이처럼 제대로 활성화되지 못하고 있는 것일까. 그 이유는 진학에 직접적으로 연관된 학업성적을 ...

      한국경제 | 2008.09.26 21:10 | 박주병

    • thumbnail
      심각한 방통위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오른쪽부터)과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유광호 KBS부사장이 26일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질의를 듣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9.26 00:00 | 이준혁

    • thumbnail
      옥소리 미니홈피 심경 고백 '행복하고 싶다 … 아주 많이'

      ... 화면에서 빨리 뵙기를 바랍니다' 등의 응원 메세지를 남겼다. 옥소리와 박철은 지난 5월 11년 결혼생활에 파경을 맞았다. 이후 양육권과 재산분할 등 이견을 좁히지 못한 채 이혼소송중에 있다. 8월29일 4차 가사재판에서는 옥소리.박철이 출석하지 않은 가운데 옥소리 측이 증인으로 신청한 박철의 전 매니저 A 씨에 대한 심문이 진행됐다. 선고공판은 9월 26일 오후 2시에 고양지원에서 열린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9.25 00:00 | saram001

    • `재산은닉' 김우중 집행유예 선고

      ... 다시 수사기관에 제출했고 초범인 점 등을 감안한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김 전 회장 측이 건강이 좋지 않다고 밝혀 지난 4일로 예정됐던 선고 기일을 이날로 늦췄으며 김 전 회장은 환자복을 입고 휠체어를 탄 채 의료진과 함께 출석했다. 검찰은 `대우그룹 구명로비 의혹' 수사를 통해 차명주식과 해외금융조직 BFC의 횡령자금으로 구입한 미술품 134점을 압류하는 등 1천억 원이 넘는 은닉 재산을 찾아내 김 전 회장을 불구속 기소하면서도 이례적으로 집행유예를 ...

      연합뉴스 | 2008.09.25 00:00

    • [국제뉴스] 버냉키, 구제금융법 승인 재촉구

      벤 버냉키 FRB 의장이 미국 정부의 7천억 달러 구제금융법안에 대한 의회의 조속한 승인을 또다시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버냉키 의장은 이날 상하원 합동 경제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신용위기는 가계와 기업 지출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고, 경제 활동은 광범위하게 악화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금융환경이 장기간에 걸쳐 개선되지 못한다면 전반적인 경제는 상당히 후퇴할 가능성이 있다"며 "경제성장률 하락 위험은 심각한 우려사항으로 남아있다"고 ...

      한국경제TV | 2008.09.25 00:00

    • `돈봉투' 시의원들 "재판 끝나고 소주나…"

      ... 제보로 수사가 시작돼 법정에 서게 됐다'고 언급한 것을 염두에 둔 듯 "거짓 제보 방지 특별 위원회를 만들자"거나 "특위를 만들어서 세미나를 가자"는 등 저마다 한 마디씩 하며 웃음 꽃을 피우기도 했다. 김 의장도 이날 증인으로 출석해 "한나라당 소속 시 의원 중 돈을 줄 대상을 어떻게 선정했느냐"는 검찰의 신문에 "시간이 충분히 있었다면 당시 한나라당 소속 시의원 102명 전원에게 돈을 줬을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se...

      연합뉴스 | 2008.09.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