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8491-68500 / 73,2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몽헌 "4천억 대북지원 안했다"

      정몽헌 현대아산 이사회 회장은 3일 한나라당이 주장하는 '4천억원'은 대북지원 자금이 아니라고 말했다. 지난 9월 증인으로 출석해 달라는 국회 정무위원회(위원장 이강두)의 요구를 받기에 앞서 미국 출장에 나섰던 정 이사장은 이날 밤 로스앤젤레스 남부 뉴포트비치포시즌호텔에서 "대출에 간여하지도 않았고 문제의 돈은 북한에 건너가지도 않았다"고 말하고 미국 방문을 마치고 오는 10일께 귀국해 필요하다면 증인 출두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2.10.04 00:00

    • 총리 인준안 내일 표결

      ... 파악됐다. 이에 앞서 국회 인사청문특위는 지난 1일과 2일 김 지명자를 상대로 인사청문회를 실시, 자녀 편법 증여 문제 및 소득 축소신고 의혹 등과 국정수행 능력을 집중검증했다. 총리 인준안은 무기명 비밀투표에 의해 재적 과반수 출석출석 과반수의 찬성으로 가결되며, 현 의석 분포는 재적 272석(과반 137)에 한나라당 139, 민주당 112,자민련 14, 민국당 1, 미래연합 1, 무소속 5석이다. (서울=연합뉴스) 김민철기자 minchol@yna.co.k

      연합뉴스 | 2002.10.04 00:00

    • 박의장 `대통령 시정연설' 요청

      ... 내년도 나라살림에 필요한 예산안을 제출하면서 국회를 통해 국민에게 소상하게 그 내용을 밝히는 제도로서 민주주의와 3권분립 정신의 핵심부분"이라며 "이 제도가 원래 취지대로 운영되기 위해선 정부를 대표하는 대통령이 직접 국회에 출석, 연설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또 "대통령 임기중 지금까지 모두 4차례의 정기국회에서 대통령 시정연설이 이뤄지지 않았다"면서 "지난 7월16일 청와대 만찬석상에서 국회 참석 요청에대해 대통령께서 "좋은 생각이다. ...

      연합뉴스 | 2002.10.04 00:00

    • 엄낙용 前 산은총재 "청와대 전화 지시"

      엄낙용 전 산업은행 총재는 4일 현대상선 대출과 관련, 이근영 금융감독위원장으로부터 청와대 한광옥 비서실장이 대출을 지시한 것으로 들었다고 밝혔다. 엄 전 총재는 이날 국회 재경위의 산은국감에서 증인으로 출석, "(이 금감위장이 현대상선 대출에 대해) 청와대 한 실장께서 전화주셨다고 얘기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지난 6월 서해교전 당시 우리 함정을 공격한 적의 함정이 새로운 무기와 화력으로 무장된 함정이었다는 보도를 접하고 잠을 이룰 수 없었다"며 ...

      연합뉴스 | 2002.10.04 00:00

    • "청와대 한 실장이 전화로 지시"

      엄낙용 전 산업은행 총재는 4일 현대상선 대출관련, 금융감독위원장으로부터 청와대 한 실장이 대출을 지시한 것으로 들었다고 밝혔다. 엄 전 총재는 이날 국회 재경위의 산은 국감에서 증인으로 출석, "이근영 금감위원장이 현대상선 대출에 대해 청와대 한 실장(한광옥 비서실장)으로부터 전화로 지시를 받았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엄 전 총재는 한나라당 임태희 의원이 의사진행 발언을 통해 엄씨의 '금감위장상부지시 시인' 발언과 관련해 `상부'가 누구냐고 ...

      연합뉴스 | 2002.10.04 00:00

    • 대통령에 시정연설 요청 .. 박관용 국회의장

      박관용 국회의장은 오는 7일로 예정된 정부의 예산안 시정연설을 김대중 대통령이 국회에 출석, 직접 해줄 것을 요청했다. 박 의장은 4일 "시정연설은 민주주의와 3권분립 정신의 핵심적인 부분인 만큼 정부를 대표하는 대통령이 국회에 출석해 연설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내용의 서한을 청와대에 전달했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0.04 00:00

    • [국감현장] "商船, 해외서도 3천만弗 대출"

      ... 국정감사를 통해 '대북 4억달러 비밀지원' 의혹을 집중 추궁했다. 이날 국감에서는 산은이 지난 2000년 4월초 현대상선에 3천만달러(약 3백30억원)를 역외금융 형태로 지원한 사실이 새롭게 밝혀져 논란이 예상된다. 재경위에 출석한 정건용 산은총재는 의원들의 잇따른 계좌추적 요구에 "국회 상임위가 의결해 금감원을 통해 요청하면 (산은에 돌아온 자기앞수표를)제출할 용의가 있다"고 답변했다. ◆재경위=자민련 이완구 의원은 "현대상선이 지난 2000년 4월4일 ...

      한국경제 | 2002.10.04 00:00

    • [병풍.대북지원설 공방] 한나라

      ... 박지원 청와대 비서실장 등에 대한 출입국기록 제출을 요구한뒤 "박 실장이 청와대 직원조회에서 계좌추적할 필요가 없다고 발언한 것은 이 사건의 주범이 누군지 밝히는 발언"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김윤규 현대아산사장은 국감증인 불출석 사유서에서 북한의 삼천리총회사와 개성공단 사업 논의를 위해서라고 했지만 현대아산에 보낸 초청장엔 `아태평화위원회' 명의로 돼 있는등 사실은폐를 위한 북한의 지원이 있다"고 주장했다. 비주류 중진인 이부영(李富榮) 의원도 "병풍문제가 ...

      연합뉴스 | 2002.10.04 00:00

    • "4900억 지원 상식선 넘었다".. 현대상선 재경위 국감

      ... 산업은행 총재는 2000년 6월 산업은행이 현대상선에 4천9백억원을 지원한 것에 대해 "일반적으로 생각할 수 있는 통상적인 사안은 아니다"고 4일 밝혔다. 엄 전 총재는 이날 국회 재정경제위원회의 산업은행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민주당 김효석 의원이 "당시 현대상선 당좌대월에 문제가 있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다. ▶관련기사 6면 그는 "지난 6월 서해교전 때 우리 함정을 공격한 북한 함정이 새로운 무기로 무장됐다는 보도를 접하고 잠을 ...

      한국경제 | 2002.10.04 00:00

    • 대북지원설 여전히 오리무중

      대북지원설 의혹제기가 정점으로 치닫고 있지만 진실은 여전히 오리무중이다. 4일 증인으로 출석한 엄낙용 전 산업은행 총재는 '상부 지시' 발언으로 산업은행 대출금의 대북지원 개연성을 짙게했으나 한나라당 임태희 의원은 대출금 일부의현대건설 기업어음(CP) 매입 사실을 확인, 계열사 지분매입용일 가능성도 높여줬다. 결국 당국이 버티기로 일관하고 있는 계좌추적이 열쇠가 될 전망이다. ◆대북송금 의혹 확대 엄 전총재는 "현대상선 대출은 일반적으로 생각할 ...

      연합뉴스 | 2002.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