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130 / 4,0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란 '히잡 시위' 1년…끝나지 않는 외침 "여성·삶·자유"

      ... 반대자들에 대한 감시와 처벌의 고삐를 더욱 죄고 있다. 그러나 이에 맞서 이란인들은 각자의 방식으로, 지치지 않고 독재 정권에 저항하고 있다. ◇ 반정부 시위 불 댕긴 스물두살 아미니의 의문사 지난해 9월 13일 당시 스물두살이던 쿠르드계 이란인 아미니는 테헤란 도심에서 히잡을 제대로 착용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지도 순찰대(가쉬테 에르셔드)'에 체포됐다. 히잡 아래로 머리카락이 너무 많이 드러났다는 이유였다. 지도 순찰대는 이슬람 율법에 어긋나는 행동을 단속하는 조직이다. ...

      한국경제 | 2023.09.14 06:30 | YONHAP

    • thumbnail
      노벨상 시상식서 퇴출된 러·벨라루스·이란, 올해는 다시 초대

      ... 않겠다고 공언했다. 벨라루스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우호적 관계를 유지해온 대표적 친러시아 성향 국가다. 이란도 인권 탄압 문제에 휩싸인 가운데 지난해 노벨상 시상식 초청 명단에서 배제됐다. 특히 지난해 9월에는 쿠르드족 여성 마흐사 아미니(22)가 히잡을 제대로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경찰에 체포됐다가 의문사하면서 국제사회 비판이 불거졌다. 유엔은 이란 당국이 이 사건을 계기로 촉발된 반정부 시위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반인도적 범죄를 저질렀을 ...

      한국경제 | 2023.09.01 16:21 | YONHAP

    • thumbnail
      이란 '히잡 시위' 1주년 앞두고 긴장…여성운동가 12명 체포

      ... "이란 정권은 1주년이 다가오는 것을 분명 두려워하고 있다"며 "시위와 저항의 욕구가 크다고 생각한다. 그렇지 않다면 사람들을 체포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9월 이란에서는 히잡을 제대로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쿠르드족 여성 마흐사 아미니가 경찰에 체포됐다가 22살의 나이로 의문사했다. 아미니의 죽음은 이란 서부 쿠르디스탄주에서 반정부 시위를 촉발했고, 이는 수도 테헤란을 비롯한 전국으로 확산했다. 이란 당국은 이 시위를 미국 등 외부 세력이 ...

      한국경제 | 2023.08.18 15:51 | YONHAP

    • thumbnail
      베를린서 日위안부 피해자 기림일 시위…"독일 여성도 피해자"

      ... 말했다. 독일 시민단체 극우에 반대하는 할머니들 소속 앙겔리카는 이날 연대발언에서 "베를린 평화의 소녀상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뿐 아니라 억압받고 착취당하는 모든 여성과 소녀들의 상징"이라며 "베를린 평화의 소녀상은 계속 머물러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시위에는 독일 필리핀 여성 모임 가브리엘라, 베를린 야지디 여성위원회, 쿠르드족 여성위원회, 아프가니스탄 여성연합 파르크폰다, 베를린 여성 살해반대네트워크 등이 연대발언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8.15 21:21 | YONHAP

    • thumbnail
      IS, '수십명 사망' 시리아 정부군 매복 공격 배후 자처

      ... 공격이 올해 시리아 정부군을 겨냥한 IS의 공격 가운데 가장 치명적이었다고 덧붙였다. 2014년 국가 수립을 선포한 IS는 한때 이라크와 시리아 영토의 3분의 1을 통제했다. IS는 2019년 3월 미국 등이 후원하는 시리아 내 쿠르드족 민병대와 이라크군에 의해 패퇴했지만, 이후에도 게릴라식 전술로 민간인과 정부군 등을 공격하고 있다. 지난 3일에는 수괴인 아부 알후세인 알후세이니 알쿠라이시의 사망을 확인하고 아부 하프스 알하시미 알쿠라이시를 후임자로 발표하기도 ...

      한국경제 | 2023.08.12 22:46 | YONHAP

    • thumbnail
      시리아서 무장 괴한의 매복 공격에 정부군 최소 23명 사망

      ...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전했다. 공격의 배후를 자처한 단체는 아직 나오지 않고 있다. 다만, 전문가들은 이번 공격이 극단주의 테러단체 이슬람국가(IS)의 소행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2014년 국가 수립을 선포한 IS는 한때 이라크와 시리아 영토의 3분의 1을 통제했다. IS는 2019년 3월 미국 등이 후원하는 시리아 내 쿠르드족 민병대와 이라크군에 의해 패퇴했지만, 이후에도 게릴라식 전술로 민간인과 정부군 등을 공격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8.11 21:01 | YONHAP

    • thumbnail
      IS, 시리아군 검문소 기습…"정부군 10명 사망·6명 부상"

      ... 한 경찰서에서 차량 폭탄 테러를 감행했고, 이로 인해 경찰관 등 5명이 사상했다. 2014년 국가 수립을 선포한 IS는 한때 이라크와 시리아 영토의 3분의 1을 통제했다. 그러나 2019년 3월 미국 등이 후원하는 시리아 내 쿠르드족 민병대와 이라크군에 의해 패퇴했고, 지금은 1만 명 정도의 잔당이 현지에 남아 재기를 노리고 있다. IS 잔당은 시리아에서 쿠르드 민병대나 정부군을 상대로 게릴라전을 펴거나, 이라크 등지에서 산발적인 테러를 감행하고 있다. 시리아 ...

      한국경제 | 2023.08.08 19:01 | YONHAP

    • thumbnail
      러 "美 연합군 무인기, 시리아 영공 하루에만 14번 무단 침범"

      ... 대통령의 시리아 정부군을 지원해 오고 있다. 미국도 시리아 내전 중에 발호한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 퇴치를 명분으로 시리아에서 자국군을 운용하고 있다. 현재 미군 900명 정도가 IS가 패퇴한 뒤에도 남아 현지 쿠르드족 군사 조직의 IS 패잔병 소탕 작전을 지원하고 있다. 그동안 미국과 러시아는 현지 주둔 부대 지휘부 간 직통 라인을 운영하면서 작전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우발적 충돌을 피해 왔다. 그러나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전으로 양국 ...

      한국경제 | 2023.08.04 10:35 | YONHAP

    • thumbnail
      이란, '히잡 미착용' AI감시·처벌강화 법안 추진

      ... 또는 5만~50만리알(약 1천500원~1만5천원)의 벌금을 부과해 왔다. 전문가들은 새 히잡법이 전국적인 반정부 시위에도 히잡 문제에 대해서는 절대 양보하지 않을 것이란 대국민 경고와도 같은 것이라고 해석했다. 이란에서는 쿠르드계 이란인인 아미니가 지난해 9월 히잡을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경찰서에 붙잡혔다가 의문사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전국적인 반정부 시위가 일어났다. 당국은 시위 참가자를 사형에 처하는 등 강력히 대응했음에도 반발이 거세지자 지난해 12월 ...

      한국경제 | 2023.08.03 15:51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전뿐 아니다…시리아 상공에서 미·러 일촉즉발

      ... 긴장을 고조하는 경향이 있다"고 진단했다. 미국은 시리아 내전 중에 발호한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를 퇴치하기 위해 시리아에서 자국군을 운용하고 있다. 현재 미군 900명 정도는 IS가 패퇴한 뒤에도 남아 현지 쿠르드족 군사 조직의 IS 패잔병 소탕을 지원하고 있다. 양국의 시리아 내 마찰은 러시아가 바샤르 알아사드의 시리아 정권을 비호하기 위해 2015년 시리아에 자국군을 파병하면서 시작됐다. 그간 양국은 지휘부 간 직통 대화 라인을 운영해 ...

      한국경제 | 2023.07.27 16: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