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0 / 4,0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랑스 앰네스티, 정부에 "이스라엘 무기 수출 중단" 촉구

    ... 과거 러시아(2014년)와 튀르키예(2019년)에 무기 금수 조치를 취한 적이 있다는 점도 언급하며 "프랑스는 일관성을 유지해야 한다. 이스라엘에 대해 유사한 정책을 시행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정부를 압박했다. 앞서 프랑스를 비롯한 유럽 국가들은 2014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크림반도를 강제 병합하자 대러시아 무기 수출을 금지했다. 2019년 튀르키예가 시리아 북부 쿠르드족에 군사 공격을 감행했을 때도 같은 조처를 내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21 22:41 | YONHAP

  • thumbnail
    이란 가스관서 폭발…당국 "사보타주 테러" 규정

    ... 다른 지역에서는 기반시설에 대한 공격이 드물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오랜 경제 제재로 인한 부실한 시설 관리로 인해 이란에서는 이런 사고가 종종 발생한다고 지적했다. 다만, 이번 폭발은 이스라엘-하마스 전쟁으로 중동 내 확전 위기가 커진 상황에서 발생한 것이어서 이란의 테러 주장으로 역내 긴장은 더 고조될 수 있다. 이란은 내부적으로 북서쪽의 쿠르드족, 동쪽의 발루치족, 남서쪽의 아랍인들과도 분리독립 문제로 갈등을 빚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15 12:12 | YONHAP

  • thumbnail
    이·하마스 휴전협상 헛돌고 美·친이란세력 '보복 악순환'

    ... 이륙하는 등 상황이 발생했다고 말했다. 이 기지는 지난 4일에도 카타이브 헤즈볼라 등이 소속된 친이란 무장세력 연합단체(umbrella group) 이라크 이슬람 저항군(IRI)의 자폭 드론 공격을 받아 미군과 함께 주둔하던 쿠르드족 민병대 시리아민주군(SDF) 소속 대원 6명이 숨진 바 있다. 중동에 연쇄적으로 확산하는 무력문쟁의 진원인 이스라엘과 하마스의 전쟁도 수그러들 조짐을 보이지 않는다. 미국·이스라엘·카타르·이집트는 지난달 말 프랑스 파리 4자 회의를 ...

    한국경제 | 2024.02.08 12:00 | YONHAP

  • thumbnail
    美 보복 아랑곳 않는 '저항의 축'…중동 미군기지 또 공격

    ... 유전이 친이란 민병대 이라크 이슬람 저항군(IRI)의 공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IRI는 자폭 무인기(드론)를 이용해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까지 공격을 이어갔다고 한다. 미군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미군과 함께 이곳에 주둔해 온 쿠르드족 민병대 시리아민주군(SDF)은 소속 대원 6명이 숨졌다고 밝히고 보복을 예고했다. SDF는 2011년 시리아 내전이 벌어지자 미국과 손을 잡고 독재자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이 이끄는 정부군에 맞서 왔다. 익명을 요구한 ...

    한국경제 | 2024.02.06 11:41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미군 기지에 드론 공습…"7명 사망"

    이라크의 친이란 민병대가 시리아의 미군 주둔 기지를 공습해 이곳에 있던 쿠르드족 반군 대원들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5일(현지시간) 시리아 내전 감시단체 시리아인권관측소에 따르면 이라크 이슬람저항군(IRI)은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까지 시리아 동부 알오마르 유전 기지에 무인기(드론)를 동원해 공습을 가했다. 이 공격으로 미군과 함께 주둔하던 쿠르드족 민병대 시리아민주군(SDF) 소속 대원 7명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은 이란과 우호적인 ...

    한국경제TV | 2024.02.05 21:22

  • thumbnail
    "친이란 민병대, 시리아 美기지 공습…쿠르드대원 7명 사망"

    이라크의 친이란 민병대가 시리아의 미군 주둔 기지를 공습해 이곳에 있던 쿠르드족 반군 대원들이 숨졌다고 시리아 내전 감시단체 시리아인권관측소가 5일(현지시간) 밝혔다. 시리아인권관측소에 따르면 이라크 이슬람저항군(IRI)은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까지 시리아 동부 알오마르 유전 기지에 무인기(드론)를 동원해 공습을 가했다. 이 공격으로 미군과 함께 주둔하던 쿠르드족 민병대 시리아민주군(SDF) 소속 대원 7명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은 이란과 ...

    한국경제 | 2024.02.05 19:57 | YONHAP

  • thumbnail
    우상화 전략 펼치는 에르도안, 전체주의로 치닫는 튀르키예 [튀르키예 지진 1년]

    ... 의무화했다. 신오스만 제국주의를 교육하기 위한 조치의 일환이다. 학교에서 에르도안의 홍위병을 양성하는 셈이다. 정치적 홍위병을 확보한 에르도안의 권력은 더욱 공고해졌다. 지난해 대지진을 겪은 동남부 아나톨리아 11개주에서 쿠르드족 밀집지역을 제외한 10개주에서 지지율 1위를 차지했다. 지진으로 인한 정권심판론이 먹히지 않았다. 다만 물밑에선 에르도안이 내건 전체주의에 반발하는 심리가 조성되고 있다는 진단이 나온다. 김 작가는 "건국의 아버지인 ...

    한국경제 | 2024.02.05 19:00 | 오현우

  • thumbnail
    푸틴, 이달 에르도안 찾아 회담…우크라전 후 첫 나토 방문

    ... 원자력 발전소인 아쿠유 원전을 남부 메르신주(州) 귈나르에 짓고 있다. 시리아 문제도 논의될 수 있다고 파딘 장관은 전했다. 그는 "시리아에는 특히 안보 문제가 있다"며 우리가 추진하는 아스타나 협상 프로세스가 있고, 또 튀르키예는 쿠르드족 민병대와 관련해 민감한 측면이 있다"고 말했다. 시리아는 2011년 이후 내전을 겪고 있다. 러시아와 이란은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이 이끄는 정부군을, 튀르키예는 시리아 서북부를 기반으로 하는 반군을 지원했다. 아스타나 프로세스는 ...

    한국경제 | 2024.02.05 11:49 | YONHAP

  • thumbnail
    이란, '모사드에 지령' 4명 테러모의 혐의 처형

    ... 이스파한주에 있는 국방부 산하의 미사일 부품 제조 공장을 겨냥한 폭탄 테러를 모의하다가 이란 정보부에 체포돼 지난해 9월 사형이 확정됐다. 법무부가 밝힌 사형수의 이름으로 미뤄 이들은 이란 국적자로 추정된다. 법무부는 이들이 쿠르드족 분리주의 무장조직 코말라의 고위급에 포섭된 뒤 2022년 초 모사드와 접선해 아프리카 여러 나라에서 테러 훈련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란에서 간첩, 테러 등 중범죄로 사형을 받으면 교수형으로 형이 집행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1.29 21:30 | YONHAP

  • thumbnail
    튀르키예, 스웨덴 나토 가입 비준안 발효…F-16 거래 주목

    ... 지지한다는 뜻을 밝혔다. 군사적 중립국이던 스웨덴과 핀란드는 2022년 2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자 석 달 뒤 나토 가입 신청서를 냈다. 핀란드는 작년 4월 합류했다. 앞서 튀르키예는 자국이 테러리스트로 규정한 쿠르드노동자당(PKK) 등을 스웨덴이 옹호한다는 이유로 선뜻 동의하지 않는 입장을 취했다. 그러다 작년 7월 리투아니아 빌뉴스에서 열린 나토 정상회의를 계기로 에르도안 대통령이 10월 의회 개회 시 안건을 처리하겠다고 약속했다. 튀르키예는 ...

    한국경제 | 2024.01.26 05: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