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31-3940 / 4,0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엔호송단, 최초로 이라크 북부지역에 도착

    ... 구호단과 합류하게 될 것이라고 밝히면서 이는 걸프전 종식 이후 유엔이 이라크에 최초로 기지를 설치하게 되는 것이라 지적했다. 유엔 요원들은 이에 앞서 지난달 반 후세인 소요가 실패한 이후 이라크에서 도망나온 70-80만명의 쿠르드족들이 머물고 있는 이라크-터키 국경의 터키쪽 영토에서 이미 활동을 벌여왔다. 한편 구호작전의 최고 사령관인 미국의 존 살리카슈빌리 장군은 지난 28일 다국적군의 안전지대 확장을 승인했다고 영국군 대변인이 밝혔다. 이 대변인은 ...

    한국경제 | 1991.04.29 00:00

  • 미군용기, 11년만에 이란 착륙...쿠르드 난민 구호품 수송 위해

    이라크 쿠르드족 난민들의 구호품을 실은 미군용 수송기 한대가 27일 군용기로서는 지난 79년 이란의 회교혁명으로 양국의 국교가 단절된 이후 11년만에 처음으로 이란 영공을 통과해 테헤란에 도착했다. 한 정통한 소식통은 미국의 C141B 수송기 한대가 이날 하오 3시(현지 시간) 담요 1만4천를 싣고 테헤란의 메라바드 공항에 착륙했으며 착륙 즉시 구호품을 풀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한편 이란 관영 IRNA통신은 이 사건을 "통상적인 일"로 ...

    한국경제 | 1991.04.28 00:00

  • EC, 쿠르드 자치 협정 상세히 검토

    방글라데시 전역에 설사병이 번져 지난 4개월동안 거의 8백명이 숨졌으며 수천명이 이 병에 걸렸다고 방글라데시 보건부 관리가 28일 말했다. 방글라데시 보건부의 한 관리는 "일부지역에서는 아직도 계속 설사병이 번지고 있으며 연안지방인 파투아클라이 지역의 상황이 가장 심각하다"고 말했다. 이 관리는 이어 지난 24시간동안만 해도 모두 1천6백50명이 설사병이 걸렸으며 주로 어린이와 노년층이 이 병에 시달리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1.04.28 00:00

  • 이라크, 쿠르드자치협정 이행에 노력

    이라크는 지난 70년 체결된 쿠르드족의 자치에 관한 협정을 이행하는데 전력을 다하겠으며 이를 위해 쿠르드 반군 지도자들과 회담을 계속할 것이라고 사둔 함마디 이라크 총리가 25일 밝혔다. 함마디 총리는 이날 바그다드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은 회담의 목적은 쿠르드족의 자치지구 건설과 지난 70년3월11일에 체결된 쿠르드족 자치협정을 성실히 이행하자는 것"이라면서 "이라크는 앞으로 이같은 대화에 진지하고 성실하게 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1991.04.26 00:00

  • 이라크-쿠르드반군간에 내란종식 원칙적 합의

    이라크의 쿠르드족반군지도자 잘랄 탈라바니는 24일 반군측이 사담 후세인대통령과 반란종식에 관한 원칙적 합의에 도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쿠르드대표단을 이끌고 후세인과 1시간동안 회담한후 기자회견 에서 구체적인 내용은 내주에 있을 추가 회담에서 협의될 것이라고 말하고 그러나 후세인을 전복하려는 반란이 실패로 돌아간후 터키와 이란에 피신한 수많은 쿠르드족들에게 이라크 북부의 고향에 돌아가도록 호소했다. 주요쿠르드족 단체중 하나인 쿠르드 ...

    한국경제 | 1991.04.25 00:00

  • "후세인 통제력 견고"...유엔특사 바그다드방문후 밝혀

    ... 이라크대통령은 걸프전쟁에서의 패배와 유엔의 금수조치, 내란등에도 불구하고 이라크에 대한 견고한 통제력을 유지하고있다고 유엔의 한 특사가 22일 말했다. 방금 바그다드방문을 마치고 돌아온 벨기에 외교관인 에리크 수이씨는 사담과 쿠르드반군들이 평화협상을 벌이고있다고 말하고 그러나 사담이 쿠르드족에 자치를 양보할것인지는 확실치 않다고 덧붙였다. 수이씨는 이날 공영 RTBF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사담의 권력은 아직도 바그다드는 물론 다른 모든 도시들에서 건재하고있다"고 ...

    한국경제 | 1991.04.23 00:00

  • 쿠르드족 대표단, 협상위해 바그다드 방문

    이라크의 쿠르드족 반군지도자들은 사담 후세인 이라크대통령의 평화회담제의를 수락,후세인정부에 대한 그들의 반란의 평화적 해결을 모색하기 위해 바그다드를 방문중에 있는 것으로 반군 소식통 들이 20일 밝혔다. 그러나 이라크의 반정부 시아파 회교도측은 남부 지방에서 정부군과 반군 사이에 또다시 전투가 벌어지고 있다고 밝히면서 정부와의 협상을 거부하고 나섰다. 반군지도부와 밀접한 한 소식통은 후세인이 "분리를 제외한 모든 것을 쿠르드측과 논의하겠다"는 ...

    한국경제 | 1991.04.22 00:00

  • 쿠르드반군, 바그다드서 이라크 정부와 협상중

    이라크의 주요 쿠르드족 반군 단체 소속 대표들이 18일부터 바그다드 에서 이라크 정부와 협상을 벌이고있다고 반군단체에 가까운 소식통이 19일 말했다. 이 소식통은 쿠르드족 반군단체들의 산하 기관인 쿠르드 전선 소속의 4명의 대표들이 이라크 정부와의 협상에서 어떠한 정치적 협정을 맺기전에 모든 죄수들을 석방할 것을 요구하고있다고 전했다. 이 소식통들은 이들 반군측 대표들이 쿠르드 애국동맹(PUK) 소속 2명, 쿠르드 민주당(DPK) 소속 ...

    한국경제 | 1991.04.20 00:00

  • 미 이라트 협상결렬...쿠르드난민 안전시대 설치 문제 논의

    미국을 비롯한 다국적군 대표들은 19일 이라크군 대표들과 만나 이라크 북부지역에 난민 안전지대를 설치하는 문제를 논의했으나 협상은 일단 결렬된 것으로 알려졌다. 다국적군 최고지휘관인 존샬리카시빌리 미육군중장은 이날 이라크 영내로 들어가 이라크군대표자들과 약50분간 회담을 가진 뒤 추가회담은 계획돼 있지 않다고 밝히면서 ''우리는 다른 경로를 통해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영국과 프랑스 캐나다의 고위 군당성들과 함계 터키로...

    한국경제 | 1991.04.20 00:00

  • 중국, 유엔가입문제 남북간 해결 다시 강조

    북한은 20일 이라크 쿠르드족 난민문제와 관련, 미국의 난민수용소 설치계획을 비난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북한의 중앙방송은 이날 미국과 영국이 이라크 북부 쿠르드족 피난민들을 위한 안전보호구역을 창설하기로 합의한 사실을 보도하면서 난민수용소 설치를 위해 1백여명의 미군이 이라크북부지역에 투입된데 대해 "미국이 이라크 쿠르드족 피난민문제에 군사적으로 개입함으로써 정세를 복잡하게 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국경제 | 1991.04.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