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31-3540 / 4,2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EU, 3단계 러' 제재 준비…금융·에너지 부문 목표

      ... 늘려" 유럽연합(EU)이 러시아에 대한 본격적인 제재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크림 반도 병합에 이어 우크라 동부 지역도 장악하려 한다는 의혹이 가시지 않고 있는 가운데 EU가 러시아 금융기관과 에너지 ... 늘리기 위해 추가 명단을 작성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추가 제재 대상자에는 러시아 고위 정치인, 사법부 관리, 크림 공화국 관리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EU 소식통이 밝혔다. 이 같은 움직임은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러시아에 대해 ...

      연합뉴스 | 2014.04.09 22:07

    • 케리 "러, 우크라 추가 개입땐 혹독한 경제 제재"

      ... 분리주의 움직임과 관련해 러시아에 개입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케리 장관은 이날 상원 청문회에 출석해 러시아가 크림 반도에서 그랬듯이 군사 행동을 위한 구실을 만들고 있다며 추가 개입 땐 서방의 혹독한 경제 제재에 직면할 것이라고 ... "우크라이나 동부의 분리주의 움직임에 러시아가 관여한다는 점은 확실하고 오해의 여지가 없고 아주 우려스러운 일"이라며 "크림 사태에서 본 것처럼 군사 개입을 위한 의도적인 핑계를 만들 수 있어 속아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케리 장관은 ...

      한국경제 | 2014.04.09 10:09 | 이민하

    • 우크라 "러' 일방 인상 가스대금 지불 못해"

      ... 없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1천 입방미터(㎥)당 500달러의 가스 가격을 수용할 수 없다"면서 러시아가 크림 병합 이후 자국 흑해함대의 크림 주둔에 따른 가스 공급가 할인 혜택을 폐지한 것을 인정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 대통령과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 사이에 합의됐던 할인 혜택을 취소한 데 이어,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에 자국 흑해함대를 주둔시키는 대가로 제공해 오던 할인 혜택도 폐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지난달까지 1천㎥당 ...

      연합뉴스 | 2014.04.09 00:21

    • 러, 천연가스로 우크라 압박 수위 높여

      ... 압박을 이어가고 있다. AFP통신은 “러시아 국영 가스회사 가즈프롬이 우크라이나에 4년간 할인해준 천연가스 대금 114억달러(약 12조247억원)를 갚으라고 요구했다”고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는 흑해함대 주둔을 위해 크림반도 항구시설을 사용하면서 이에 대한 보상으로 우크라이나에 제공하는 가스비를 할인해줬다. 러시아는 “크림반도는 이제 러시아 영토이기 때문에 할인 금액을 돌려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번 조치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제공하는 가스 공급 ...

      한국경제 | 2014.04.06 21:25 | 강영연

    • "갚아라" vs "못 준다" 러-우크라 가스 신경전 '팽팽'

      크림 사태 후 양국 긴장 재고조, 러시아 가스 공급가로 압박 나서 크림 사태 후 소강상태를 보였던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갈등이 가스 공급가를 놓고 다시 고조되고 있다. 러시아 국영 가스회사인 가스프롬이 5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를 ... 청구에도 응하지 않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 우크라이나는 2010년 동부 도시 하리코프에서 러시아 흑해함대가 크림반도에 2042년까지 주둔하는 대가로 매년 9천800만 달러를 받고 나머지 임대료는 천연가스 대금과 상계하기로 러시아와 ...

      연합뉴스 | 2014.04.05 20:59

    • 러시아, 우크라에 "할인해 준 가스비 12조 갚아라"

      ... 빚을 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2010년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가 체결한 하리코프 협정을 언급한 것이다. 이 협정에는 2017년까지 우크라이나가 러시아 가스를 할인된 가격에 제공받는다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 이는 러시아가 크림반도의 항구 시설을 사용하는 데 따른 보상 성격이었다. 하지만 러시아는 크림반도가 이미 러시아 영토가 된 만큼 이 협정이 더 이상 유효하지 않으며 이 협정에 따라 과거에 제공했던 할인금액을 돌려받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러시아는 지난 1일에는 ...

      연합뉴스 | 2014.04.05 19:03

    • 무디스, 우크라이나 디폴트 위기 근접 수준으로 강등

      ... 우크라이나 국채 등급을 Caa2에서 Caa3로 한 단계 강등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월 31일 한 단계 낮춘 이래 2개월여만이다. 무디스 등급 체계에서 Caa3는 디폴트 임박을 의미하는 Ca의 바로 윗 등급이다. 무디스는 러시아의 크림반도 합병 등으로 우크라이나 정치 혼란이 심각해졌고, 외환보유량 감소와 러시아의 금융 지원 철회 등의 악재가 겹치면서 유동성이 나빠졌다고 지적했다. 무디스는 우크라이나 국채의 향후 신용 등급 전망도 '부정적'이라고 평가했다. ...

      연합뉴스 | 2014.04.05 07:14

    • 러시아, 對우크라이나 가스공급가 80% 인상

      ... 러시아 대통령과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 사이에 합의됐던 할인 혜택을 취소한 데 이어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에 자국 흑해함대를 주둔시키는 대가로 제공했던 할인 혜택도 폐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올해 초부터 지난달까지 ... 대통령은 지난달 말 하리코프 협정 등 흑해함대 주둔 관련 협정들을 모두 폐기하는 법안을 의회에 제출했다. 러시아가 크림을 병합하면서 우크라이나와 체결한 협정이 의미가 없어졌다는 이유에서다. 협정 폐기 법안은 하원과 상원이 각각 1일과 ...

      연합뉴스 | 2014.04.03 23:43

    • 러시아 "크림 방문 외국인 러' 비자 받아야"

      러시아가 자국 연방의 일원으로 병합한 크림 공화국에 비자 제도를 적용하기 시작했다. 러시아 외무부는 31일(현지시간) 자체 웹사이트에 게재한 언론 보도문에서 "크림과 세바스토폴시의 러시아 병합으로 크림반도를 방문하려는 외국인은 ... 전 우크라이나와의 무비자 협정에 따라 비자 없이 이 지역에 들어와 머물고 있는 외국인은 출국 비자를 받는 문제를 크림 수도 심페로폴의 러시아 외무부 대표부를 통해 해결해야 한다고 외무부는 덧붙였다. 비자 제도 시행은 크림이 러시아 ...

      연합뉴스 | 2014.04.01 16:56

    • "독일 재무, 푸틴 크림 합병, 히틀러 행태에 비유"

      볼프강 쇼이블레 독일 재무장관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 반도 합병을 나치 정권 시절 독재자 아돌프 히틀러가 체코 지역을 합병한 방식에 비유한 것으로 31일(현지시간) 알려졌다. 쇼이블레 장관은 이날 재무부가 학생들을 위해 마련한 한 행사에서 "그러한 방식은 히틀러가 이미 주데텐란트에서 채택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주간지 슈피겔 온라인이 보도했다. 주데텐란트는 독일어를 쓰는 체코 보헤미아 북부 지역으로 1938년 히틀러의 나치 정부에 합병됐다. ...

      연합뉴스 | 2014.04.01 0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