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421-11430 / 14,9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임창용, 4경기 연속 세이브

    ... 주니치 드래곤스와 경기에 대타로 출전했으나 범타로 물러났다. 이승엽은 4-2로 앞선 8회말 1사 만루 기회에서 투수 구보 유야 타석에 대타로 나섰으나 2루수 땅볼에 그쳤다. 주니치 2루수 도노우에 나오미치는 이승엽의 타구를 잡아 곧장 홈으로 뿌려 3루 주자를 잡았다. 1루에 나간 이승엽은 대주자로 교체됐다. 이승엽의 타율은 0.173로 약간 내려갔다. 요미우리는 5-2로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r

    연합뉴스 | 2010.06.20 00:00

  • 추신수, 3경기 연속 안타

    ... 추신수는 1-5로 뒤진 6회 무사 1루에서 다시 중전안타를 치며 추격 기회를 만들어냈다. 이번에는 러셀 브래년이 3점 홈런을 쏘아올리면서 득점도 올렸다. 그러나 추신수는 7회에는 투수 정면으로 향하는 직선타로, 9회에는 2루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추신수의 타율은 0.286에서 0.288로 조금 올랐다. 클리블랜드는 3회와 5회 피츠버그에 연속 안타로 2점씩을 내줘 4-6으로 졌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r

    연합뉴스 | 2010.06.20 00:00

  • 추신수 모처럼 한 경기 3안타…타율 0.288

    ... 메츠와 미국프로야구 인터리그 홈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 5타수3안타를 때리고 두 번 홈을 밟았다. 3경기 만에 안타를 때렸고 지난달 24일 신시내티와 경기 후 25일 만이자 시즌 4번째로 3안타를 터뜨린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82에서 0.288로 끌어올렸다. 1회 삼진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1-3으로 뒤진 3회 1사 후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로 포문을 열었다. 후속 타자의 내야 땅볼 때 2루에 간 추신수는 메츠 내야진의 실책을 틈타 득점했다. ...

    연합뉴스 | 2010.06.18 00:00

  • 추신수 4타수 무안타…11경기 연속 안타 끝

    ...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뉴욕 메츠와 홈경기에서 4차례 타석에 들어섰으나 안타를 뽑아내지 못했다. 이에 따라 추신수는 지난 4일 디트로이트와 경기부터 이어오던 연속 안타 기록을 12경기로 늘리는 데 실패했다. 타율도 0.291에서 0.286으로 떨어졌다. 2번 타자로 선발 출장한 우익수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 양키스 선발 요한 산타나의 직구를 제대로 공략하지 못하고 중견수 뜬 공으로 물러났다. 3-1로 역전에 성공한 2회에는 2사 1, ...

    연합뉴스 | 2010.06.16 00:00

  • 김태균, 일본 올스타 10만표 돌파…1루수 1위 질주

    ...37표)보다도 3만표 넘게 앞설 정도로 압도적인 지지를 얻고 있다. 13일 인터리그를 마친 김태균은 현재 리그 타점 1위(61점)를 달리면서 홈런은 16개를 날려 1위 호세 오티스(소프트뱅크)에 1개 차로 추격하고 있다. 타율은 0.292다. 김태균은 지금 같은 컨디션만 유지한다면 무난하게 올스타에 뽑힐 것으로 보인다. 1루수 부문 2위인 고쿠보는 홈런 10개, 타점 37개에 타율은 0.266에 그치고 있어서 김태균과 비교하면 무게감이 크게 떨어진다. ...

    연합뉴스 | 2010.06.14 00:00

  • thumbnail
    정수근, 만취상태로 음주운전…'또 입건'

    ... 만취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정수근의 차량에 부딪힌 택시에 탔던 5명과 정수근 차에 동승한 여성 등 총 6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지난 1995년 프로야구에 데뷔한 정수근은 15년의 선수 생활 동안 통산 타율 0.280을 기록하고 4년 연속 도루왕을 차지하며 맹활약했지만 작년 9월 음주 사건이 불거져 은퇴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채은정, 홍콩 비키니 화보 공개 '아찔한 S라인' ▶ ...

    한국경제 | 2010.06.14 00:00 | sin

  • 추신수, 10경기 연속 안타

    ...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워싱턴 내셔널스와 미국프로야구 인터리그 홈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출장, 3타수1안타를 때리고 타점 1개를 올렸다. 지난 4일 디트로이트와 경기부터 10경기 연속 안타를 때린 추신수는 타율 0.293을 유지했다. 0-0이던 1회 1사 후 몸 맞는 볼로 출루한 추신수는 상대 실책으로 3루까지 간 뒤 트래비스 해프너의 희생플라이 때 홈을 밟아 결승득점을 올렸다. 2-0이던 2회 1사 1,3루에서는 우익수 앞으로 굴러가는 ...

    연합뉴스 | 2010.06.13 00:00

  • 추신수, 4타수 1안타…9경기 연속 안타

    ... 올리지는 못했다. 3회와 5회 연달아 1루 땅볼에 그친 추신수는 6회 2-3 풀카운트 신경전을 벌인 끝에 바깥으로 빠지는 슬라이더에 속지 않고 볼을 잘 골라내 출루했다. 추신수는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추신수의 타율은 변함없이 0.293에 머물렀다. 클리블랜드는 5번 타자 오스틴 컨스가 연타석 홈런을 터뜨리는 등 홈런 3개를 몰아쳐 7-2로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r

    연합뉴스 | 2010.06.12 00:00

  • 추신수, 2안타 1타점…8경기 연속 안타

    ...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보스턴 레드삭스와 미국프로야구 홈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 4타수 2안타를 치면서 1타점 1득점을 올렸다. 지난 4일 디트로이트와 경기를 시작으로 8경기 연속 안타를 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0에서 0.293으로 올라갔다. 1회말 1루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1-4로 뒤진 3회 1사 2,3루 기회에서 보스턴 선발 존 레스터의 2구 바깥쪽 빠른 직구(시속 156㎞)를 받아쳐 좌익수 희생 플라이를 만들었다. ...

    연합뉴스 | 2010.06.11 00:00

  • 추신수 4타수 1안타… 5경기 연속 안타

    추신수(28.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펼쳤다. 추신수는 8일(한국시간) 미국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 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와 홈 경기에서 4타수 1안타를 때렸다. 5월 한 달 동안 타율 0.250으로 주춤했던 추신수는 6월 들어 타격 감각이 살아나고 있다. 4일 디트로이트와 경기부터 이날까지 5경기 연속으로 안타를 쳤고 그동안 3경기에서 2안타를 날렸다. 일본인 투수 마쓰자카 다이스케를 맞은 2번 타자 좌익수 ...

    연합뉴스 | 2010.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