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441-11450 / 15,0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4타수 무안타…삼진 3개

    ... 4경기 만에 침묵했다. 추신수는 2일(한국시간) 미국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 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경기에서 볼넷 하나를 고르면서 3차례나 삼진을 당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안타를 치지 못하면서 타율이 0.289에서 0.285로 조금 떨어졌다. 추신수는 지난달 28일 신시내티와 경기에서 홈런 2방을 날리는 등 앞선 4경기에서느 꼬박꼬박 안타를 뽑아내며 홈런 3개에 6타점을 작성했다. 추신수는 이날 토론토 선발 숀 마컴 등 ...

    연합뉴스 | 2010.07.02 00:00

  • 추신수 '13호' 홈런포 …팀 4연승 이끌어

    ... 때렸다. 추신수는 지난 6월 28일 신시내티와의 경기에서 홈런 2개를 때린 뒤 2경기 연속 타점을 올리며 시즌 43타점째를 기록했고, 멀티 히트로 최근 4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나갔다. 이날 3타수 2안타를 기록한 추신수의 타율은 .285에서 .289가 됐다. 이로써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홈런에 힘입어 3대1 승리를 거두며 4연승으로 시즌 30승 고지에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8등신' 김새롬, ...

    한국경제 | 2010.07.01 00:00 | sin

  • 추신수 시즌 13호 솔로 홈런

    ... 리치의 시속 146㎞짜리 직구를 퍼 올려 우측 펜스를 넘겼다. 시즌 43번째 타점. 지난달 28일 신시내티와 경기에서 홈런 2개를 몰아친 뒤 3경기 만에 터진 홈런이다. 홈런을 포함해 3타수 2안타를 치면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85에서 0.289로 끌어올렸다. 4경기 연속 안타 행진도 이어갔다. 3회 1루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6회 볼넷을 골라 추가 득점의 발판을 놓았다. 1사 1루에서 추신수가 볼넷을 얻어 나간 뒤 클리블랜드는 ...

    연합뉴스 | 2010.07.01 00:00

  • 김태균, 역전 2타점 2루타

    ... 모두 불러들여 전세를 뒤집은 김태균은 이어 오무라 사부로의 3루타 때 홈을 밟아 쐐기 득점까지 올렸다. 김태균은 9회에는 왼쪽 펜스 근처까지 날아가는 커다란 타구를 날렸으나 좌익수 플라이로 잡혀 아쉬움을 남겼다. 김태균의 타율은 0.285에서 변하지 않았다. 롯데는 5회 김태균의 2루타를 시작으로 연속 안타를 몰아쳐 5점을 뽑아내며 7-3으로 역전승했다. 한편 야쿠르트 스왈로스 마무리 투수 임창용(34)은 오키나와 나하에서 열린 요코하마 베이스타스와 경기에서 ...

    연합뉴스 | 2010.06.30 00:00

  • 김태균, 일본프로야구 올스타 최다득표

    ... 이승엽(34.요미우리) 등 한국 프로야구를 거쳐 일본에 진출한 여러 선수가 감독 추천으로 올스타전에 나섰지만 팬 투표로 올스타에 뽑힌 이는 임창용과 김태균뿐이다. 시범경기부터 지바 롯데의 4번 자리를 꿰찬 김태균은 28일 현재 69경기에서 타율 0.286을 때리고 홈런 17개를 쏘아 올렸다. 타점도 62개를 수확, 데뷔 첫해 홈런과 타점 1위를 질주하며 팀의 상승세를 이끌고 있다. 일본 투수의 '현미경 분석'에 김태균은 세이부와 개막전에서 4연타석 삼진을 당하는 등 ...

    연합뉴스 | 2010.06.28 00:00

  • 김태균, 일본프로야구 올스타 최다득표

    ... 이승엽(34.요미우리) 등 한국 프로야구를 거쳐 일본에 진출한 여러 선수가 감독 추천으로 올스타전에 나섰지만 팬 투표로 올스타에 뽑힌 이는 임창용과 김태균뿐이다. 시범경기부터 지바 롯데의 4번 자리를 꿰찬 김태균은 28일 현재 69경기에서 타율 0.286을 때리고 홈런 17개를 쏘아 올렸다. 타점도 62개를 수확, 데뷔 첫해 홈런과 타점 1위를 질주하며 팀의 상승세를 이끌고 있다. 일본 투수의 '현미경 분석'에 김태균은 세이부와 개막전에서 4연타석 삼진을 당하는 등 ...

    연합뉴스 | 2010.06.28 00:00

  • 추신수 홈런 2방…시즌 11, 12호

    ... 싱커로만 승부해 온 아로요를 상대로 4구째 한 가운데로 들어온 공을 받아쳐서 큰 타구를 빚어냈다. 추신수는 3회에는 2루 땅볼로 돌아섰고 8회에는 우익수 플라이로 물러나는 등 다른 타석에서는 안타를 치지 못했다. 4타수 2안타를 작성한 추신수는 0.283으로 내려 앉은 타율을 0.286으로 조금 끌어올렸고 타점은 41개째를 작성했다.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활약에 힘입어 5-3으로 승리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cool@yna.co.kr

    연합뉴스 | 2010.06.28 00:00

  • 임창용, 6경기 연속 세이브…시즌 13번째

    ... 한신을 상대로 세이브를 올리면서 임창용은 센트럴리그 전 구단 상대 세이브를 기록했다. 한편 지바 롯데 4번 타자 김태균(28)은 이날 니혼햄과 방문경기에서 5타수1안타를 때렸지만 득점 찬스를 두 번이나 놓쳐 아쉬움을 남겼다. 타율은 0.289로 약간 떨어졌다. 오른쪽 허벅지 근육통 탓에 전날 처음으로 결장하고 이날은 4번 지명타자로 등장한 김태균은 타격감각이 떨어진 탓인지 니혼햄 오른손 에이스 다르빗슈 유에게 고전했다. 1회초 2사 2루 첫 타석에 들어선 ...

    연합뉴스 | 2010.06.26 00:00

  • 추신수 시즌 9, 10호 홈런

    ... 하루 두 개의 홈런을 친 것은 올해 두 번째로, 지난달 22일 신시내티와 경기 이후 1달여 만이다. 7회 볼넷을 골라 걸어나간 추신수는 5-5로 맞선 9회 무사 1,3루 기회를 맞았으나 투수 앞 땅볼에 그쳤다. 6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간 추신수의 타율은 0.293으로 약간 올랐다.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활약에도 6-5로 앞선 9회말 끝내기 2점 홈런을 맞고 6-7로 역전패했다.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r

    연합뉴스 | 2010.06.24 00:00

  • 김태균 17호 솔로포…홈런 리그 공동 1위

    ... 탓에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한 김태균은 앞선 세 타석에서는 안타를 뽑아내지 못했다. 1회 첫 타석에서 볼넷을 골라낸 김태균은 후속 오마쓰 쇼이쓰가 2루타를 쳤을 때 홈을 밟아 득점을 올렸다. 김태균은 3회에는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고 5회에도 3루수 앞 땅볼로 물러나면서 이날 3타수 1안타를 작성했다. 타율은 0.290에서 0.291로 조금 올랐고 경기에서는 롯데가 6-2로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cool@yna.co.kr

    연합뉴스 | 2010.06.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