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451-11460 / 14,9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찬호 1이닝 무실점 호투

    추신수 4타수 무안타..타율 0.295 박찬호(37.뉴욕 양키스)가 모처럼 깔끔한 피칭을 하면서 최근 부진을 씻었다. 박찬호는 2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홈경기에서 8-2로 앞선 9회 마운드에 올라 1이닝 동안 삼진 2개를 곁들이며 깔끔하게 무실점으로 막았다. 첫 타자 오스틴 컨스를 시속 150㎞짜리 직구로 파울팁 삼진을 잡으면서 기분 좋게 출발한 박찬호는 러셀 브랜얀에게 중전 안타를 허용했다. ...

    연합뉴스 | 2010.05.29 00:00

  • NYT, 추신수 선수 병역문제 거론

    ... 매우 높은 편이라고 신문은 평가했다. 추 선수는 고민이 되는 것은 사실이지만 지금은 야구에만 전념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있다. 병역 문제로 스트레스 받고 싶지 않다는 뜻이다. 지난 시즌 추 선수는 아메리칸 리그에서 3할대 타율에 20홈런과 20도루를 기록한 유일한 선수였다. 투수 출신답게 강한 팔을 갖고 있어 우익수로서 활약이 대단했다. 추 선수는 2007년 팔꿈치 수술을 하기 전에 시속 95마일의 패스트볼과 급속히 휘는 커브 볼을 선보여 동료들을 ...

    연합뉴스 | 2010.05.29 00:00

  • 추신수, 2경기 연속 안타

    ... 타격 감각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 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 볼넷 1개를 골라내고 4타수 1안타를 쳤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304에서 0.302로 약간 떨어졌다. 추신수는 1회말 첫 타석에서 안타를 쳤다. 풀카운트에서 시카고 에이스 마크 벌리의 바깥쪽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우전 안타를 만들어냈다. 그러나 추신수는 이후 세 타석 연속 범타로 물러났다. ...

    연합뉴스 | 2010.05.27 00:00

  • 추신수, 2경기 연속 안타…올스타 향해 방망이 정조준

    ... 인디언스)가 두 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 식지않는 타격감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27일(한국시간)미국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홈경기에서 2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3할2리. 추신수는 1회말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상대 왼손선발 마크 벌리의 6구째 체인지업을 받아쳐 깨끗한 우전 안타를 기록했다. 전날 7호 솔로홈런 포함, 멀티히트에 이어 이틀 연속 안타를 기록하는 순간이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10.05.27 00:00 | jsyoon

  • 김태균, 3타수 무안타 침묵

    ... 김태균은 27일 히로시마현 마쓰다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와 교류전에 변함없이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했으나 볼넷 1개를 골라냈을 뿐 3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전날 5타수 3안타를 치면서 3할에 복귀했던 타율도 0.299로 떨어졌다. 김태균은 특히 지난 6경기에서 타율 0.227에 그쳤다. 지난 5월16일 이후 11일째 홈런포도 침묵하고 있다. 김태균은 1회 2사 2루에 맞은 첫 타석에서 히로시마 선발 투수 마에다 겐타와 풀카운트까지 ...

    연합뉴스 | 2010.05.27 00:00

  • 김태균 3경기만에 안타…5타수 3안타

    ... 마린스)이 3경기 만에 안타를 쳐내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김태균은 일본 히로시마 마쓰다스타디움에서 벌어진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교류전에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5타수 3안타를 쳤다. 타점이나 득점을 기록하지는 못했지만 타율은 0.296에서 다시 3할대(0.304)로 끌어올렸다. 3-0으로 앞선 1회초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김태균은 히로시마 선발 다카하시 겐의 높은 커브를 잡아당겨 좌전 안타를 때렸다. 후속 안타로 3루를 밟았지만 적시타가 ...

    연합뉴스 | 2010.05.26 00:00

  • 추신수 시즌 7호 솔로 홈런…4타수 2안타

    ... 홈런을 쏘아 올렸다. 추신수는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2번 타자로 선발 출장, 솔로 홈런을 포함해 4타수 2안타를 쳤다.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99에서 다시 3할대(0.304)로 끌어올렸다.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3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 화이트삭스 선발 제이크 피비의 2구째 슬라이더(시속 132㎞)가 가운데로 몰리자 힘차게 퍼올렸다. 타구는 우측 펜스를 넘어 ...

    연합뉴스 | 2010.05.26 00:00

  • thumbnail
    무슨 투수가 지옥에서 온다는 거야?

    ... 투수를 공략하기 쉽지만 다수의 오른손잡이 타자는 다수의 오른손잡이 투수와 불리한 싸움을 하게 되는 거야. 그래서 야구에선 왼손잡이 타자가 오른손잡이 타자보다 조금 더 유리하다고 하는 거지. 실제로 왼손잡이 타자는 그 수에 비해 타율 상위권에 많은 이름을 올리고 있어. 그런데 그거랑 왼손잡이 투수를 지옥에서 데려오는 거랑 무슨 상관인 건데? 우선 야구에서 왼손잡이 타자가 좀 더 유리한 입장이라는 건 이해했지? 그런데 그들은 오른손잡이 투수에게 강하다는 바로 ...

    텐아시아 | 2010.05.25 01:22 | 편집국

  • 추신수 AL 올스타 외야수 1차집계 14위

    ... 올렸다. 최근 우익수 겸 2번 타자로 출전하는 추신수는 팀 공격 모든 부문에서 선두에 나서 있다. 이날까지 42경기 전 경기에 출장해 타점(24타점), 득점(25득점), 홈런(6개), 도루(9개)에서 모두 1위를 기록했다. 또 타율도 주전 선수 중 가장 높은 0.308을 때리고 있다. 1차 집계에서 모든 포지션을 통틀어 최다득표자는 미네소타 트윈스 포수 조 마우어(64만4천533표)였다. 올스타 투표는 7월3일까지 메이저리그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며 최종 ...

    연합뉴스 | 2010.05.25 00:00

  • thumbnail
    추신수, 5타수 무안타…4경기 연속안타 행진 마감

    ... 연속 안타 행진을 마감했다. 25일(이하 한국시간)부터 홈구장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홈경기에 2번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출장해 5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4경기째 이어오던 연속 안타행진은 끝이 났고, 타율은 .308에서 .299로 내려갔다. 추신수는 1회 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나선 첫 타석에서 1루수 앞 땅볼로 물러났고, 3회말에는 삼진을 당했다. 볼카운트 2-2 상황에서 헛 스윙 삼진을 당했다. 선두타자로 나선 5회말, 세 ...

    한국경제 | 2010.05.25 00:00 | mina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