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771-13780 / 15,7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또 터졌다 … 3호 홈런 '쾅'

      ... 무사 1,2루에서 좌중간 펜스쪽으로 깊숙이 날아가는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다. 홈런성이었으나 공은 펜스 상단을 맞고 튀어 나왔다. 잡히는 줄 알았던 주자들이 뒤늦게 스타트하는 바람에 이승엽의 안타는 단타에 그쳤고 요미우리는 무사 만루의 황금 찬스를 이어갔다. 요미우리는 이후 3연속 안타로 4점을 도망가 승기를 굳혔다. 이승엽은 시즌 타율이 0.333에서 0.364(33타수 12안타)로 올랐다. 타점은 10타점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6.04.09 00:00 | 한은구

    • [프로야구] 배영수-호세 '5년만의 재회'

      ... 마주했다. 2004년 다승왕, 정규 시즌 최우수선수 등을 거머쥐며 한국의 에이스로 거듭난 배영수는 "호세는 더 이상 두렵지 않다. 재미있는 승부가 될 것"이라며 대결을 즐기는 수준까지 성장했다. 불혹의 나이에도 멕시칸리그에서 타율 0.370대의 고감도 타율을 자랑했던 호세는 롯데가 공격력 강화를 위해 삼고초려의 갖은 정성을 쏟은 끝에 데려온 부동의 해결사다. 지난 3월25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돔에서 벌어진 WBC 한국 대표팀과 롯데의 연습경기에서 배영수는 ...

      연합뉴스 | 2006.04.07 00:00

    • 이승엽, 연속 안타 행진 '6'에서 마감

      ... 이어온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6'에서 마감했다. 이승엽은 7일 나고야돔에서 벌어진 주니치 드래곤스와의 시즌 첫 대결에서 4타수 무안타에 그쳐 지난 달 31일 요코하마 베이스타스와의 개막전부터 진행된 안타행진에 마침표를 찍었다. 타율도 0.400에서 0.333(24타수 8안타)으로 떨어졌다. 이승엽은 주니치의 에이스 가와카미 겐신의 포크볼과 컷 패스트볼에 타이밍을 뺏겨 고전했다. 이승엽은 지난해 지바 롯데 소속으로 인터리그에서 가와카미로부터 가운데 펜스를 ...

      연합뉴스 | 2006.04.07 00:00

    • 이승엽, 6경기 연속 안타

      ... 돌아섰고 1-4이던 4회초에는 가와시마의 포크볼을 잡아당겼지만 우익수 플라이가 됐다. 이승엽은 8회초 주자 없는 2사에서 맞은 마지막 타석에서는 메이저리그 출신 다카츠 신고로부터 볼넷을 골랐으나 후속타 불발로 득점하지 못했다. 요미우리는 9회초 가와나카 모토츠구가 솔로포를 날려 7-4로 승리를 굳혔다. 이승엽의 타율은 종전 0.412에서 0.400(20타수 8안타)으로 조금 떨어졌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jangje@yna.co.kr

      연합뉴스 | 2006.04.06 00:00

    • 이승엽 6경기 연속 안타

      ... 원정경기에 4번 타자 겸 1루수로 나와 볼넷 1개를 포함해 3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이승엽은 1-4로 뒤지고 있던 7회초 주자 없는 1사에서 맞은 세 번째 타석에서 상대 우완선발 가와시마 료의 2구째 커브를 때려 우전안타를 뽑았다. 이승엽은 후속 다카하시 요시노부의 우전안타 때 3루까지 달렸고 고쿠보 히로키의 스리런 홈런으로 홈을 밟아 시즌 10득점을 올렸다. 이승엽의 타율은 종전 0.412에서 0.400(20타수 8안타)으로 조금 떨어졌다.

      한국경제 | 2006.04.06 00:00 | 김동욱

    • 이승엽-우즈, 나고야돔서 시즌 첫 빅뱅

      ... 2004년 45홈런을 쏘아올려 2년 연속 센트럴리그 홈런왕에 올랐고 지난해 2년간 110억원(추정)의 잭팟을 터뜨리며 주니치로 이적했다. 우즈는 2005년에도 38홈런으로 리그 홈런 3위에 오르며 간판 용병으로 자리매김 했다. 고타율(0.306)과 함께 103타점(리그 4위)을 올려 몸값을 확실히 해냈다는 평 가다. 일본 통산 홈런은 123개. 지난해 30홈런을 몰아친 이승엽은 시즌 초반 쾌조의 페이스를 바탕으로 주니치중심타자인 우즈와 맞대결에서 승리하겠다는 ...

      연합뉴스 | 2006.04.06 00:00

    • 이승엽 5경기 연속 안타 .. 결승 2타점 2루타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4번 타자 이승엽 선수(30)가 결승 2타점 2루타로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벌였다. 이승엽은 5일 진구구장에서 벌어진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스와 시즌 2차전에 4번 타자로 출격,1회 1사 1,3루에서 상대 우완 선발 마쓰이 고스케의 몸쪽 직구를 그대로 잡아 당겨 우중간 2루타로 2명의 주자를 모두 불러들였다. 4타수 1안타를 합쳐 이승엽은 이날까지 타율 0.418에 홈런 2방을 터뜨리고 6타점을 올렸다.

      한국경제 | 2006.04.06 00:00 | 임원기

    • 이승엽 4경기 연속 안타..결승 득점

      ... 후 4번째 타석에서 우완 요시카와 마사히로를 상대로 시원한 중전 안타를 터뜨렸다. 개막전이었던 지난 달 31일 요코하마 베어스타스전 이후 4경기 연속 안타. 이날 5타석에서 2볼넷 등 3타수 1안타 1득점을 올린 이승엽은 시즌 타율이 종전 0.500에서 0.462(13타수 6안타)로 하락했으나 4타점, 8득점을 기록 중이다. 이승엽은 메이저리그를 경험한 뒤 일본으로 유턴한 상대 좌완 선발 이시이 가즈히사와 투.타 맞대결에서 출발은 좋지 않았다. 이시이는 지난 ...

      연합뉴스 | 2006.04.05 00:00

    • 이승엽 원정경기 '불방' SBS스포츠에 항의 빗발

      ... 일본 도쿄돔에서 펼쳐진 요미우리 자이언츠와 요코하마 베이스타스의 개막 3연전은 생중계했으나 이어 벌어진 야쿠르트 스왈로스와의 원정 3연전은 중계방송하지 않고 있다. 이승엽이 개막 3연전에서 홈런을 2개나 터뜨리고 5할대의 타율을 기록하는 등 빼어난 활약을 펼치자 국내 팬들의 관심이 뜨거워지면서 시청률도 폭등했으나 정작 개막 3연전 이후의 경기를 시청할 수가 없자 야구 팬들의 불만이 폭발했다. SBS스포츠채널에서 이승엽이 출전하는 전 경기를 중계방송해주는 ...

      연합뉴스 | 2006.04.05 00:00

    • 일본인 최초 빅리그 포수 조지마, 2경기 연속 홈런

      ... 2회 상대 선발 존 래키로부터 좌월 솔로포를 터뜨렸다. 전날 개막전에서 바톨로 콜론으로부터 우월 솔로 아치를 그린 데 이어 2경기 연속 홈런이다. 그는 이날 8회에도 타점 하나를 올려 팀 승리(10-8)에 일조했다. 2경기 타율은 0.375로 수준급이다. 일본프로야구 11년 통산 211개의 홈런을 쏘아올리고 평균 타율 0.299, 699타점을 올려 '최고의 공격형 포수'라는 찬사를 받고 미국땅을 밟은 조지마는 만만치 않은 파괴력을 선보이면서 '고질라' 마쓰이 ...

      연합뉴스 | 2006.04.05 00:00